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소개로 왔으면 더 잘해야 하는거죠?ㅠㅠ

... | 조회수 : 1,552
작성일 : 2020-02-29 08:10:17
서비스업을 하고 있는데...제가 정말 성심성의껏 하거든요.
그러다보니 가끔 이용한 분의 소개를 받아서 오는 사람들이 있어요.
물론 그 사람들한테도 동일하게 잘하긴 하는데...
아주 가끔 소개받고 온 사람이 진상(?)까지는 아니어도
무례한 경우가 있어요.
아니면 넘 좋은 평을 듣고 와서인지 기대가 너무 높다거나...
그러면 저도 모르게 그 고객한테 약간 실망감을 준다고 할까(?)
저와 오래 있으려는 걸 빨리 보내버려요.
물론 일은 제대로 하구요.
소개해준 사람 입장도 있는데,
불쾌한 티를 내는 내 자신이 융통성 참 없다...싶어요.
게다가 소개해주는 사람이 나름 SNS에서 잘 나가서
입소문 잘 나면 일도 많을텐데,
이게 내 그릇인가 싶고 그냥 지금처럼 소소하게
가늘고 길게 스트레스 안 받고 일하는게 제 스타일인 것 같고...
소개받고 오는 사람 다 실망을 주는 건 아니고
무례한 사람, 10명중 한 명 있는 그 사람한테만 그래요.
대부분 소개받고 온 사람들은 만족해해요.
그런데 저 혼자서
소개받고 왔으니 더 잘해야 하나? 뭔가 가격을 깍아줘야 하나?
부담 엄청 갖는 거에요...
그런데 저 진짜 오는 고객마다 최선을 다하는 거여서
소개받고 왔다고 특별히 더 잘해줄 것도 없어요.
제품파는 것도 아니어서 뭐 더 줄 것도 없고
그냥 제 노동력, 서비스 파는 거여서요.
저 융통성, 돈 버는 머리 정말 부족한 것 같아요ㅠㅠ
IP : 116.39.xxx.80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러면돼요
    '20.2.29 8:17 AM (121.133.xxx.137)

    어차피 진상들은 만족따윈 없어요
    그냥 또옥같이 한결같이만 하면
    됩니다 그러면 떨어져 나갈건 나가고
    진심을 아는 사람만 고객으로 남아요
    일하신지 얼마나 되셨나 몰라도
    저도 삼년정도 님 겪으신 갈등 겪다가
    이제 좀 일희일비 안하게 됐어요 ㅎㅎ
    그냥 묵묵히 하던대로 최선을 다하는 중

  • 2. ....
    '20.2.29 8:35 AM (116.39.xxx.80)

    위에 댓글 감사합니다, 좋은 고객평은 당연시하고 제가 부족했던 것만 기억에 오래 남네요^^;;; 묵묵히 또옥같이 한결같이...이게 제 스타일이기도 해요. 그래서 돈 버는 머리가 없나 자책하고 있었어요;;;;

  • 3. ㅎㄹ
    '20.2.29 8:37 AM (116.41.xxx.148)

    소개로 왔다는 건 님을 추천한 사람이
    님의 서비스에 만족했다는 의미.
    하던대로 하시고
    그걸 휘두르며 특권을 요구하면 그냥 안된다고 하세요

  • 4. 자영업 20년
    '20.2.29 9:36 AM (42.190.xxx.158)

    애들말로 존버가 승리잡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1750 과일이나 채소 갈아마실 가성비좋은 믹서기 추천부탁 7 ... 15:50:49 783
1121749 주식하시는 분들 7 ㅇㅇ 15:50:06 1,715
1121748 어제 전원일기 .. 6 인간관계 15:43:57 813
1121747 펌) 당신이 미통당을 찍으면 생기는일 9 꼭 보세요 15:40:44 963
1121746 ‘컨벡스’오븐 쓰시는 분 계세요? 에어프라이어로 갈아타셨나요? 29 ㅇㅇ 15:35:07 1,639
1121745 그 사람 지금 어찌 지내나 궁금해요 6 ... 15:32:11 1,266
1121744 애니어그램, MBTI 본인이 뭔지 아세요? 14 15:31:46 1,175
1121743 가전제품 인터넷쇼핑몰에서 구매할 때 3 ㅇㅇ 15:30:01 358
1121742 시민당 비례1번 신현영 이여자 뭔가요? 22 ... 15:29:51 1,888
1121741 지금 sbs뉴스에서 30 bongdo.. 15:22:42 4,594
1121740 검사장이 채널A법조기자에게 한 이야기! 5 미네르바 15:20:26 1,291
1121739 한·미 방위비 협상 이르면 오늘 타결···"코로나 공조.. 5 .. 15:19:55 750
1121738 지난번에 새벽 5시 빛의 신비 4 가톨릭 신자.. 15:19:36 1,406
1121737 장국영이 부르는 월량대표아적심 2 .. 15:19:27 760
1121736 재난지원금 효과?…文대통령 지지율 54.0% 올해 최고치 18 알엔서치 15:19:18 1,582
1121735 미국 좋다고 간 시누.. 10 다시 고향... 15:18:27 5,525
1121734 한국 경제관련 공무원들은 다 머리가 돌대가리인가요? 3 ..... 15:17:56 636
1121733 더불어시민당 비례5번후보 걱정되네요 5 ㅇㅇ 15:17:43 1,517
1121732 와, 열린민주당 42억 펀드 한시간 만에 완판!!! 20 홍이 15:17:34 2,514
1121731 돈까스나베를 해먹어볼려구하는데 5 매끼니챙기는.. 15:15:40 489
1121730 냉동실 묵은 참깨 처치 방법 좀... 10 냉파 15:13:37 1,059
1121729 불주사 세대, 면역력이 있을지도 모른다하네요. 12 BCG 15:13:29 2,950
1121728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신청, 2일만에 최초 수혜자 2명 나와 4 뉴스 15:13:19 1,469
1121727 커피숍 음식점 직원들도 극한직업이네요 1 .... 15:08:19 1,185
1121726 방금 고3 아이에게 온 문자... 21 헐... 15:07:25 7,6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