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주 봐주실분 있나요?(펑)

.. | 조회수 : 2,126
작성일 : 2020-02-19 01:09:11
글 지웁니다
늦은시간에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려요!!




IP : 1.242.xxx.157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2.19 1:15 AM (218.236.xxx.61)

    쎈건 맞아요. 그리고 잘났어요 (욕 아님)
    수족관 보다는 큰 화분이 좋아요.

  • 2. ..
    '20.2.19 1:20 AM (1.242.xxx.157)

    댓글 기다렸는데 감사합니다
    잘났다니..근데 저 정말 컴플렉스 덩어리예요ㅜㅜ
    부모복,형제복없고..가방끈도 짧은데 어찌 직장운은 있는지 돈은 꾸준히 버는데 사치하는거 없는데도 다 새고 ㅎㅎ
    결혼도 못했자나요!! ㅋ
    이사오면서 화분은 2개 샀는데 다행이네요
    암튼 감사합니다

  • 3. ..
    '20.2.19 1:27 AM (39.7.xxx.240)

    고집이 어마어마 하고
    욱하면 뵈는게 없는데

    수족관이 맞아요.
    첫댓글분은 종격으로 봤는더
    종격이 아니네요.

    옷도 검정, 속옷도 검정을 주로 입으세요

  • 4. ..
    '20.2.19 1:32 AM (39.7.xxx.240)

    지난 5년간이 젤 힘들었을 것 같네요.

    그리고 고등2학년 즘부터 22,23 정도 까지는
    초년중에 젤 나았구요.

    50살 넘어가면서 좋아지는 흐름에요.

  • 5. ..
    '20.2.19 1:38 AM (1.242.xxx.157)

    감사합니다.
    고집세고 욱할때 버럭..ㅎㅎ 또 즉흥적인 기분파 성격이예요
    50 넘어가면 좋아지는 흐름이라니 다행이네요
    인생이 잘 안풀리는것 같아서 야밤에 답답해서 써봤는데 도움됬습니다

  • 6. 혹시 고씨
    '20.2.19 1:45 AM (125.15.xxx.187)

    아니신지요.

  • 7. 원글
    '20.2.19 1:46 AM (1.242.xxx.157)

    고씨 아닙니다 ㅎㅎ

  • 8. 청라애
    '20.2.19 1:47 AM (220.124.xxx.105)

    실력자
    업무능력 뛰어나지만 실력에 비해 저평가 받고 진급 발전은 잘않되지만 늦게까지
    다닐수 있는데 직장상사와 동료와 문제
    항상 조심
    자기 수양이 필요 합니다.

    水 부족입니다
    수영 권합니다

  • 9. ..
    '20.2.19 1:56 AM (1.242.xxx.157)

    청라애님 감사해요
    제가 상사랑 트러블있는 이유가 제 스스로도 업무를 잘한다고 생각하는데 상사가 역량부족이라고 생각하고 있기때문에 존경심이 안생겨서인것 같아요(후배들한테는 관대)

    내가 틀렸을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조언해주신대로 수양할게요..
    에공..출근해야하는데 술 알딸딸
    오타있어도 양해 부탁드려요

  • 10. ..
    '20.2.19 2:22 AM (39.7.xxx.240)

    평생 돈에는 담담히 사셔야

    돈은 내돈이 아니고 모두의 돈입니다.
    백만원벌면 내수중에 10만원 남는다 하고 살아야하네요.
    그리고 관성이 미약해서 결혼운도 약하고 감투운도 없어요.

    다만 53, 54 살 되면 만나보지 못한 대운을 만나요.
    그때까지 어떻게든 수양하듯 시간을 보내보세요.
    그때부터 20년 넘게 25년은 잘 나갑니다.
    단, 역시 돈에는 담담히 그래도 잘나가면 백만원 벌던거 천만원벌고 십만원 남던겅 백만원 남아요.
    말년운이 대박이네요.
    대기만성형이에요.
    지금은 십년동안 죽은듯이 수양하면서 잘 보내도록 하시면 될것 같아요

  • 11. ..
    '20.2.19 2:46 AM (1.242.xxx.157)

    39.7님
    늦은시간에 다시 또 댓글을 남겨주시다니..ㅜㅜ
    결혼은 포기했구..직장도 더 올라갈생각은 없지만 오래다니고 싶어요 (이쯤되면 사주풀이가 아니라 속풀이네요 ㅎㅎ)
    말년운이 괜찮다니 약간 안심이됩니다.혼자라 늘 노년인생이 걱정이였거든요^^
    감사해용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001 YTN뉴스속보로 떴네요. 빌게이츠의 전화 11 ㅇㅇ 16:04:20 2,344
1128000 종신보험 해지가 좋을까요? 5 보험 16:03:02 440
1127999 구미 사시는 부모님 7 구미 70대.. 15:56:55 827
1127998 비닐장갑 끼고 투표 도장을 찍으니 15 맥도날드 15:54:57 2,405
1127997 사전투표장에 노인들뿐입니다. 7 ... 15:54:33 926
1127996 주는 마음..정말 주는 기쁨만으로 바라는게 없나요? ... 15:52:48 149
1127995 서울도 초중고 돌봄비용 있나요? 3 ... 15:51:34 241
1127994 저도 투표관련 엄마 이야기 6 저도.. 15:51:31 574
1127993 강남은 코로나로 민폐,선거로 민폐 어휴 15:51:02 294
1127992 서래마을 빌라 대지지분 16평 어떤가요? ㅇㅇ 15:49:27 269
1127991 강남갑 사전투표 줄이 엄청 길었어요 ㅋㅋㅋㅋ 18 .. 15:48:23 1,900
1127990 미통당 n번방 공작 포기~! 12 드디어 15:48:21 1,261
1127989 사전투표 완료 2 홀가분 15:48:16 128
1127988 더불어민주당이 열린민주당인가요? 16 투표 15:42:49 1,062
1127987 강남을 전현희후보가 이기는 여론조사 나왔네요. 7 ... 15:42:42 803
1127986 대구 확진자 0명 10 aa 15:38:37 813
1127985 미드추천 해봐요ㅡ 넷플릭스 3 ........ 15:37:39 566
1127984 20대 강남여성, 자가격리 중에 매일 스벅 방문 14 .. 15:35:28 1,986
1127983 중3 딸아이가 쓸 노트북(인강) 추천 부탁드려요^^ 9 노트북 15:34:32 411
1127982 로터리클럽 잘 아시는분 7 로터리 15:32:36 422
1127981 의학용어 질문인데요...(혈관) 4 눈팅코팅 15:28:37 363
1127980 경남에 사는 86세 엄마와 투표관련 통화이야기 15 ㅡㅡ 15:25:27 1,584
1127979 선관위 선거함 관리 잘될까요? 5 ㅇㅇㅇ 15:24:42 407
1127978 진서연 이여자 시세이도(일본화장품) 모델까지하네요. 12 ㅡㅡ 15:24:14 2,200
1127977 오후3시 투표율, 20대총선의 두배 넘었다 13 총선은한일전.. 15:21:01 1,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