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기분나뿌네요

남편의말 | 조회수 : 1,614
작성일 : 2020-01-25 04:49:20
이번에 친척 결혼식이있어 갔었어요
남편의 사촌동생결혼식이었는데...
올해결혼한 다른사촌동생(막내작은아버지의 아들)만 오고 동서라고 해야하나요? 안왔더라구요
그래서 어 이번에 안왔네... 남편한테 그러니 남편이 두달뒤 애낳는다던데 뭐하러와~이러네요
저는 출산 정확히 일주일 남겨놓고 큰집가서 설겆이하고 심지어 유산후 한달도 산되어 이삼주째? 자궁수축제 약 먹고있는데도 큰집 명절에 갔었고 하필그날 시집외가댁에까지 갔었네요
아이낳고 한달? 50일 안된 간난아기 데리고 제사에도 갔었고... 저한테는 그래놓고.. 사촌 동서가 안왔다고 뭐라하는게 아니고 그게 배려인데 저한테는 당연시 와서 설겆이시키고 일시키고 그와중에 다하던데 기분참 더럽더라구요
아..... 제가 병신인거지요?
IP : 210.106.xxx.57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싸우자
    '20.1.25 5:25 AM (97.107.xxx.86)

    일기장이나 메모지에 있었던일 날짜 시간 다 기록해놓고 언젠가 한번 정색하고 이야기 하자구요. 가만히있음 가마니로보는 구태!!!싫다

  • 2. 시집살이는
    '20.1.25 5:45 AM (210.106.xxx.57)

    남편이 시킨다는말 맞는거같아요
    참 그러네요 기분이...한번은 한번은 말하려구요 아주버니가 저한테 욕한것도 ... 남편한테만 할게아니라 시집식구들 있는데서 말하려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1984 코로나 바이러스 치료제가 발견된 것 같아요. 2 흠냐 05:49:27 809
1601983 설득당하는 금태섭 글 1 05:46:40 255
1601982 OECD에서 발표한 보고서 때문에 중국과 일본은 좌절 1 ... 05:46:14 292
1601981 김어준의 뉴스공장 2월19일(수)링크유 1 Tbs안내 05:32:13 130
1601980 성공한 인생이란 ? 05:15:45 286
1601979 학교앞에서 월세 받는데 1 ㅡㅡ 04:52:21 715
1601978 미운오리새끼 1 ... 04:37:00 390
1601977 위스콘신대,나경원딸연수부탁메일 받으신분등판 6 ㄱㄴ 04:14:00 766
1601976 대구인데 딸에게 열이 난다고합니다 4 두근두근 04:10:14 1,879
1601975 집에만 박혀 있는데 우울증 심각 7 돈아끼다 히.. 03:27:38 1,739
1601974 김건희씨 전공이뭔데 운세로 논문을 4 ㄱㄴ 03:27:20 1,200
1601973 드라마 **방법 **보시는 분?? 간만에 진짜 재밌네요 드라마 02:56:56 692
1601972 갑작스런 속쓰림에 깨어났는데 제산제 대용.. 02:56:47 261
1601971 나의 첫 사회생활 이라는 1 힐링 02:44:00 402
1601970 이 시간에 왼쪽 가슴이 찌릿거려 잠을 못 이뤄요ㅠㅠ 2 통증 02:35:25 810
1601969 웃겨용 ㅋㅋ 4 잠도 안오고.. 01:48:30 904
1601968 일본크루즈선 격리 기간 연장되는 사람들 많은가봐요 6 한심함 01:46:56 1,163
1601967 프레스티지석...고민 15 고민 01:38:54 1,905
1601966 떡볶이 소스(가루) 추천 좀 해 주세요~ 8 ... 01:30:58 880
1601965 신천지교회, 코로나 감염 쉬쉬.."외부 자율활동 하라&.. 9 대구 01:30:21 1,728
1601964 코로나 30번 환자분 뉴스댓글 보고 빵터졌어요.. 18 .. 01:19:33 5,250
1601963 7급이 나을까요? 공기업이 나을까요? 5 ㅇㅇ 01:19:04 1,382
1601962 천문 괜히 봤어 5 고냥 01:16:27 1,540
1601961 맛있는 마트표 참기름 추천 부탁드립니다 3 챔기름 01:14:09 714
1601960 사주 봐주실분 있나요?(펑) 11 .. 01:09:11 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