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리 시어머니는 제게 잘해주세요.

벗쉬이즈 | 조회수 : 6,311
작성일 : 2020-01-24 00:55:28
남편있을때만요

남편이 있으면, 살갑고 따스한분이세요.
제가 서툴게 뭐라도 하면 잘했다 칭찬해주시구요.

남편없으면 세상 쌀쌀맞고 냉랭하게 변합니다.

이건 도대체 무슨 심린지

제 시어머니 60대 초반이시고, 여우같은스타일도아니고
사실 좀 박색인데.. 주변에 사람도 많고 평판도 좋으신것 같더라구요. 좋은 시어머니 뒀다고 손꼭 붙잡고 얘기해주고 가시는분도 계셨구요.

실상은 좋은 시어머니 코스프레.





IP : 223.33.xxx.145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24 12:57 AM (61.72.xxx.45)

    그 정도면 잘 하시는 거죠 ㅎ
    사실 남남이 만난거잖아요~

    아들한테 잘보이고 싶고 눈치 보니까
    앞으로도 그 정도는 하실거에요~^^

  • 2. ...
    '20.1.24 1:00 AM (220.75.xxx.76)

    똑같이 해드려야 하나요?
    다른 사람들 앞에서만 친절하게 하고
    둘이 있을땐 암말 안하기

  • 3. ㅎㅎㅎㅎ
    '20.1.24 1:02 AM (183.96.xxx.113)

    저희도 그래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4.
    '20.1.24 1:02 AM (121.144.xxx.62)

    갑자기 친한 척 할 때
    뭐 시킬 일 있을 때
    왜 그러고 사는 지 ...

  • 5. ...
    '20.1.24 1:17 AM (108.41.xxx.160)

    더 나쁜 시에미

  • 6. ...
    '20.1.24 1:24 AM (112.165.xxx.130)

    우리 시모도 그래요
    아주 악질이예요
    앞으로 더 심해질거예요
    정신 차려야 하실거예요
    전 유리멘탈이라 아예 안보고 사네요
    신랑이 만나지 말래요 아예

  • 7. ..
    '20.1.24 1:35 AM (114.129.xxx.197)

    나쁜 인성의 소유자네요.
    유치하기 그지 없고요.
    나이 먹는다고 성숙한 인간이 저절로 되는 건 아니더라고요.

  • 8. 냉랭
    '20.1.24 1:51 AM (125.191.xxx.148)

    하게 대해야죠..
    저는 그런 시누이가 있어요..
    남편앞에선 힘들고 지치고 ..
    제앞에선 왜 이런것도 안하냐는 식..
    제가 화를 못참으니 대놓고 말합니ㅏ

  • 9. ㅎㅇ
    '20.1.24 4:43 AM (175.223.xxx.179)

    저희 시어머니는 같은 얘기를 아들 앞에서 하는 말과 며느리 앞에서 하는 말이 달라요 두 번 다 들은 저는 황당...
    좋은 시어머니 코스프레 하다하다 아무도 반응없으면
    아들도 호응안해주는 셀프칭찬... 세상에 나 같은 시어머니있니? ㅋㅋ
    반찬 김치 해다주는 시어머니있어서 언니네 며느리들은 좋겠다더라고 시이모들이 했는지 안했는지 모르는 말을 매번 전하세요
    새로 한 반찬만 먹는 아들인거 알면서 한달동안 매일 한끼먹어도 다 못 먹을 만큼 많이 해서 실상은 음쓰처리

  • 10. ...
    '20.1.24 7:37 AM (1.241.xxx.135)

    얄밉네요
    둘만 있을 시간을 가급적 줄이세요

  • 11.
    '20.1.24 8:48 AM (124.54.xxx.37)

    남편을 옆에 끼고 다니세요 그럼 늘 잘해주시겠네요 ;;

  • 12. 저도 그런경험
    '20.1.24 10:14 AM (220.78.xxx.128)

    남편없을때는 몇년지난얘기도 꼬투리 잡아 얘기하시는분인데
    남편이
    장인 장모도 보고 주변사람들도 보면서 본인 엄마에
    대해 객관화가 되더니 엄마의 이중성을 안거지요

    이제는 그런거 안통해요 .
    모르지요.지금이라도 나 혼자 가면 어떨지
    혼자는 안가요 !

    그런데
    시어머니라고 그런것이 아니고 사람자체가 이중적이고
    입장따라 마음이 왔다갔다 하는사람이

    아들을 장가보내고 시어머니가 된거겠죠

  • 13. 더나쁜거죠
    '20.1.24 11:05 AM (223.39.xxx.132)

    웃긴시에미네 똑같이 해주세요 아니면 남편과 셋이있을때 어머 어머니 아까 남편없을때는 어떠시더니 남편 있으니까 180도 변해서 왜그러세요 무서워요 그래보든가요 어디서 뭘 위해서 머릴굴려? 자기가 얻는게 있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1372 이마니 사망한 거 아닐까요? 3 인정! 04:31:07 198
1611371 드림렌즈 하신분들 .. 저 호갱된건가요!?? 2 sjdkfk.. 04:24:42 111
1611370 독일은 추적조사 잘 안해요 3 우리나라 잘.. 04:09:48 311
1611369 뉴질랜드에도 확진자가 나왔네요 6 행인 03:59:45 348
1611368 치료제가 상용화 되기전엔..’완치’라는 말도 거짓말이나 다름없네.. 12 일년가나 03:57:55 316
1611367 도시락준비 하려구요 4 회사 03:56:53 334
1611366 중국 입국 제한이 코로나 지역사회 전파에 별로 효과가 없다는 가.. 6 .. 03:54:31 224
1611365 게시판을 복습하다가 소름 1 ... 03:54:28 314
1611364 이마니와 관련된 재밌는 댓글 봤어요 1 aa 03:52:46 220
1611363 에어랩 한달 써본 후기 1 머리 03:51:18 359
1611362 아로마오일 잘 아시는 분들 효과 좀 알려주세요 1 .. 03:39:20 121
1611361 강원도로 펜션잡아 놀러가요 2 ㅋㄷ 03:35:36 363
1611360 황교안 아파트 근황 21 민중의소리 03:29:39 956
1611359 남자가 날 단념하게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 13 ... 03:20:36 988
1611358 가톨릭글..황창연 신부님 이스라엘 성지 갔다 오셨나요.. 2 천주교신자분.. 03:12:35 566
1611357 신천지 벌레가 저보고 년이래요 허허 8 허허 03:10:35 754
1611356 코로나 만들지 않았다는 신천지들에게 7 들어라 03:08:11 276
1611355 큰일이네요. 신천지의 압수수색을 피하기 위한 꼼수 1 이것도 03:07:38 513
1611354 배우 오정ㅅ 씨에 대한 초등동창 적은 글 궁금해요 10 궁금 03:06:08 1,371
1611353 지금 이만희는 어떻게 하고 있을까요? 3 합리적 의심.. 03:03:47 370
1611352 이 시국에... 이시간에.... 6 ㅎㅎ 03:03:31 380
1611351 항암전 여행다녀와도 될까요? 7 .. 02:53:53 492
1611350 문재인은 가짜 38 다 속았다 02:48:52 1,149
1611349 신천지는 왜 성금 안 내나요? 4 ... 02:47:50 403
1611348 임문식이는 진짜네요 1 펭랑해 02:36:02 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