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피아노 그만둬야 하겠지요 ~

예비중1 조회수 : 2,948
작성일 : 2020-01-21 23:33:34
올3월이면 중학교 입학예정인 딸이예요
피아노 전공 할 생각 없는데 스트레스 해소도 되고
재밌다도 하네요 ~그래서 학원을 매일가요 ^^;
7살에 시작해서 초등 3,4학년때 잠깐 쉬었다가
5학년때부터 재미들여 매일 학원가서 피아노 치고 와요~
일주일에 한번은 드럼도 배우고요 ~ 정적인 아이라 운동은 별도로 하는 거 없구요 ~ 이제 중학생되니 2월까지만 다니라 하니 너무 아쉬워해요 ~ 매일 피아노 가고 보습 수학학원 매일 영어 주3회 그렇게되면 월수금은 학원을 세곳이나 가게 되는 셈이네요 ~
스트레스 해소된다니 주 2회라도 보낼까 싶기도 하지만 중학생 되면 학습에 도움이 되는 국어논술 시켜볼까 하기도 하고 그냥 논술도 보내지 말고 학원비 아껴보고 싶은 마음도 들어요 ~동생도 학원 보내야 할 시기도 되었구요 ~
자유학년제인 1학년때만 더 보내볼까요 ? 제가 오전에 알바를 조금 하고 있긴 하지만 외벌이에 피아노 학원 사치인거 같기도 하네요 ^^;;
IP : 121.190.xxx.52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21 11:38 PM (221.157.xxx.127)

    1학년때까진 보내도 될거에요 안보낸다고 그시간을 더 공부를 하진 않더라구요

  • 2. ㅇㅇ
    '20.1.21 11:39 PM (49.142.xxx.116)

    고3도 아니고 중1이 공부 아무리 많이 해도 피아노 학원 일주일에 몇번 하루에 한시간도 못내나요?
    아이가 배우고 싶어하는데 못배우게 하는것도 좀 이상하네요.
    비용이 문제라면 옛날엔 한달에 체르니 30 넘으면 15만원 정도였던거 같은데, 얼마나 비싼지 몰라도
    알바 말고 정식으로 직장을 다녀보심이...
    배우고 싶어하는걸 못배우게 하는건 정말 아닌것 같아요..

  • 3. 드럼도 배우고
    '20.1.21 11:49 PM (125.191.xxx.148)

    좋을거 같은데요?
    저도 지금 큰아이피아노 고민이예요..
    아이는 배우고 싶어는 하는ㄷㅔ
    저는 그 원장님이
    마음에 안들기도 하고요.
    옮겨볼까 싶은데 근처 학원은 없고ㅠㅠ 에고

  • 4. 애가 좋아한다면
    '20.1.21 11:55 PM (221.147.xxx.118)

    보내세요^^
    음악은 인생을 확실히 풍부하게해주는거같아요
    본인이 좋아한다면 아주 평생의 자양분이 될 영양을 셀프공급받고있는 시기인듯요
    돈이 좀 아깝기도하죠. 다른데 쓸수잇다 생각하면요
    근데 제 주변엔 전공안할건데 영재원 가려고피아노로 준비하느 ㄴ애들도 있어요. 고급취미죠뭐^^
    동갑엄마에요

  • 5. 보내심이
    '20.1.22 12:03 AM (175.193.xxx.206)

    정작 그때 아이가 간절히 원해서 남들 수학학원보낼때 수학보다 피아노를 더 열심히 다녔었어요. 무슨 피아노에 미친듯 어느날은 밤새도록 치곤 했어요. 디지털이라 소리가 안들려서 몰랐죠. 그경험을 바탕으로 어찌어찌해서 생기부에 남을 결과물도 생기고 자소서도 잘 쓰고 이과생으로 원하는대학 갔어요.

  • 6. ..
    '20.1.22 12:51 AM (49.173.xxx.96)

    고학년이 피아노학원 매일 가는것도 흔하지 않은데 보통 고학년 되면 주 3회나 2회로 시키시잖아요
    횟수를 줄이면 될거 같아요 우리애 다니는 학원은 주1회도 하는데 취미반으로 괜찮은거 같아요

  • 7. ....ㅡ
    '20.1.22 1:04 AM (39.7.xxx.83)

    본인이 재미있어하는데 계속 보내줘야죠.
    끊으면 훗날에 원망들으실지도 몰라요.

    혹,,, 미래에 전공한다할까봐 겁나시나요 ?

  • 8. ...
    '20.1.22 1:07 AM (223.38.xxx.91)

    그냥 피아노 보내세요
    사춘기 와도 아이에게 돌파구가 될수도 있고요. 피아노 잘 치는 것도 굉장한 용기를 줄 수도 있어요.
    하나를 잘하면 다른걸 치고 나가는 힘이 됩니다

  • 9. 나옹
    '20.1.22 7:16 AM (39.117.xxx.119)

    아이 스스로 스트레스를 건전하게 해소하고 있는데 왜 끊으세요. 그렇게 안 하면 카톡 페이스북 게임하겠죠. 일주일 두번이라도 보내세요. 스트레스를 해소해야 공부 제대로 해요.

  • 10. ...
    '20.1.22 7:29 AM (121.190.xxx.52)

    자고 나서 댓글 획인하니 계속 보내라는 긍정의 댓글을 많이 달아주셨네요~아이는 계속 다니라고 하면 정말 좋아할거 같네요 ^^감사합니다 ~

  • 11. 우리 딸
    '20.1.22 8:21 AM (211.187.xxx.172)

    저는 너는 공부도 크게 열심히 안 하니 그냥 계속해라 하고 고등 입학 직전까지 시켰어요

    그땐 지금보다 시험 엄청 많이 보고
    학군 센 지역이라 사교육 장난 아녔는데 제선에서 될거 안될거 교통정리 확실히 했죠. .
    중학생은 선생님과 상의해서 시간당 렛슨으로 돌리세요
    그첨 부담도 좀 줄고 아이가 연습 스케줄 잡기도 좋고요

  • 12. ..
    '20.1.22 10:58 PM (182.253.xxx.17)

    저는 고1까지 다녔어요.

    중등부터는 전공도 아니고 취미로 하는거라고
    피아노 학원 원장님이 클래식 외에.반주법 재즈피아노 같은거 교재 찬송가반주 등등 다양하게 접하게ㅡ해주셨어요. 나중에 혼자서 코드보고 리듬알고...다른사람 반주 듣고 흉내내는 정도하니까 취미로 때때로 잘 치고 여태 살아요.

    좋아하면 학원에 의논해서 다양하게 배우게 해서 오래 다니게 해보세요. 공부하다 스트레스도 풀고...좋았어요 저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0619 저 지금 라떼 마셨어요. ... 20:54:16 35
1290618 30일 오후 오피스텔 청소여사님 소개 부탁드려요 마포구청역 20:50:25 121
1290617 미니멀은 아니라도 정리 잘할수 있을까요? 4 정리 20:48:31 185
1290616 그럼 학창시절 바닥 찍은 분들은 지금 뭐하세용?? 5 ㅇㅇㅇㅇ 20:47:56 181
1290615 찬실이는 복도 많지.. 오늘 mbc에서 해요. .. 20:41:03 339
1290614 확진자와 식사하면 백퍼인가요 11 ... 20:36:53 1,034
1290613 반에서 5등정도 하셨던분들 지금 무슨일 하세요? 15 ㅇㅇ 20:32:24 1,303
1290612 객관적으로 봐주세요. 2 ㅇㅇ 20:30:19 239
1290611 공부할 아이다!!는 언제 어떻게 알게 되나요 12 ㅇㅇ 20:30:13 635
1290610 뉴있저에서 주호영 성추행 보도했어요. 5 ㅇㅇ 20:27:16 382
1290609 유치원 선택 도와주세요 6 깅깅이 20:27:08 135
1290608 산업부…'북한 원전 추진' 폴더 삭제 28 북원추 20:26:10 379
1290607 15억으로 살 수 있는 아파트 6 ... 20:25:40 1,110
1290606 유방 조직검사 결과 왔어요 9 .. 20:20:46 1,456
1290605 또 눈물이 나네요... ... 20:19:49 692
1290604 양배추계란찜? 맛있게 먹었는데 어떻게 만드는지ㅠㅠ 궁금 20:16:37 381
1290603 허리에 좋은 매트리스 추천해주세요. 나이스 20:16:26 60
1290602 촉촉한 김치알밥 어떻게 만들까요?? 1 흠흠 20:16:04 251
1290601 혹시 생협서 파는 울외장아찌 아시는 분 있나요? 12 20:15:16 355
1290600 제 계좌에도 12년쯤 자고있는 대기업 주식이있어요 20 주식 20:12:17 2,366
1290599 코나아이_지역상품권잔액_누가가져갑니까??? 12 코코코코코코.. 20:09:30 341
1290598 갤럭시탭 쓰시는분 계신가요? 3 익명中 20:06:52 248
1290597 오늘 저녁의 메뉴 8 ... 20:06:52 685
1290596 인스턴트팟이 자꾸 눈에 들어와요 사용해 보신 분 ~ 18 123 20:05:45 915
1290595 사업하는 남편 두신분들 계시죠? 6 속뒤집어짐 20:04:03 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