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명절에 여행갈때 동서들한테도 보고하고 가시나요?

| 조회수 : 4,042
작성일 : 2020-01-20 08:16:28
시부모님은 물론
같이 일하는 입장인 위 아래 동서들한테도
보고하고 가는게 예의인가요?
IP : 223.62.xxx.28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20 8:17 AM (183.98.xxx.186)

    말하고 가야죠.

  • 2. 상식적으로
    '20.1.20 8:18 AM (223.33.xxx.237)

    회사에서 여행가면 내일 동료가해야하면 말해야 하지 않을까요? 82에서 필요없다 할지 모르겠지만 오프에선 이런 질문조차 안해요.

  • 3.
    '20.1.20 8:19 AM (223.62.xxx.104)

    보고라기보다 알려는 줘야죠
    일안하는 모임도 불참여부를 밝히는데요

  • 4. 보고?
    '20.1.20 8:21 AM (175.223.xxx.114)

    아주버님 내외 여행가시는데 제 남편에게 얘기하셨어요.

    그건 형제들 끼리 사전 일정 공유하면 되는거지 손윗동서가 굳이 제게 안 알려줘도 됩니다.

  • 5. ..
    '20.1.20 8:23 AM (220.123.xxx.224)

    명절에 시댁에 갔는데 니 동서 안온다더라 하고 얘기들으면 화날거 같아요.

  • 6. ...
    '20.1.20 8:27 AM (49.166.xxx.179)

    저희 시댁 같은 경우는 말 안해줘도 돼요.
    동서들끼리는 서로 연락도 안하고 명절때 안와도 서로 미안해 하거나 눈치 주거나 없어요.
    그게 왜그러냐면 시부모님도 명절에 며느리만 일한다 생각안하고
    며느리들도 자기집안 일은 자식들이 한다 여기기에
    누가 하나 빠지면 그냥 형제지간들끼리 알아서 연락하지 며느리들끼리는 연락안해요.

    저희는 그래서 명절때 동서 셋이 다 안온적도 있어요 여행간다구요.
    대신 아버님과 어머님이 저희 가기전에 미리 다 음식 사시고 어느정도 장만해놓으셨더라구요.
    저희 시부모님은 명절 아님 여행 못가니 가라고 하시는 주의...

    그런데 보통 한국 시댁들은 안그렇죠.
    며느리가 종인줄 알고 명절때 며느리들 없으면 회사 파업한 사장마냥 발동동굴리고 있는거죠.
    속된말로 이런 상놈의 집안이면 적어도 연락은 해줘야 뒷말 없다 여깁니다

  • 7. 11
    '20.1.20 8:28 AM (27.1.xxx.47)

    보고 라기보다는 다 모이는 행사를 앞두고있으니 불참할 것을 이야기 해주는 것이 상식이죠..
    윗분 말씀대로 그냥 남편한테 남편의 형제들에게 말해달라(와이프들에게도 말해달라)고 하세요.

  • 8. 친구月모임이라도
    '20.1.20 8:29 AM (1.237.xxx.156)

    빠지게 되면 보고하잖아요.

  • 9. ...
    '20.1.20 8:42 AM (121.132.xxx.12)

    시댁 저포함 며느리 셋.
    막내인 저 시댁과 가깝게 살이 일을 제가 다함ㅠㅠ.
    형님들 당일날 옴. 그냥 에라이~그려러니 해요.

    근데 둘째형님이 말도없이 안옴(여행)
    안오는거 진짜 괜찮은데 말없이 안오니 얄밉고 괘씸하더라구요.(저보다 어림)

    예의없다고 생각했어요.

  • 10. 당연
    '20.1.20 8:52 AM (110.15.xxx.113)

    모임에 불참이면
    어떤 방법이든
    알리는게 상식아닌가요?

  • 11. 보고라니
    '20.1.20 9:00 AM (211.192.xxx.148)

    엄청 싫은가보네요.
    알리는거 아닌가요?

  • 12. 시부모랑
    '20.1.20 9:03 AM (180.68.xxx.100)

    형제간에 알리면 되는 거죠.
    다 소통하고 사는데 그정도는.

  • 13. 이거
    '20.1.20 9:15 AM (223.62.xxx.95)

    어쩌고 저쩌고 남자들이 하는분 일상에서 아싸들 아닌가요?
    남자라도 새해 인사겸 처가에 전화하고 동서들에게 전화해야죠

  • 14. 질문어이없네요
    '20.1.20 9:22 AM (223.38.xxx.177)

    위아래동서들에게 보고하는 게 예의냐니..친구엄마가 다 차려주는 친구생일잔치에 가기로 한 아이가 여행으로 참석못하게 되어도 알릴텐데 명절에 일을 떠나 이사람 오나 안오나 기다려지는 게 당연하지 그걸 알리는 게 예의냐고 묻는 건 사회생활을 해본적 없는 사람인가요?
    어떻게 또 남자는 사귀어서 결혼씩이나 했는지 신기해요.

  • 15. ..
    '20.1.20 9:29 AM (125.177.xxx.43)

    저는 명절이나 행사때 ,, 빠져본적이 없어서
    저는 다른 동서가 연락없이 안와도 별 생각 없어요
    둘째가 자주 안왔는데
    셋이라 하나 빠져도 그런가보다ㅜ하고 말았어요

  • 16. ...
    '20.1.20 10:22 AM (119.201.xxx.238)

    전 미리 얘기합니다
    남편이 말하죠
    제사비도 미리 보내고
    음식 다 사서 차례지내지만 얘기안하고 안오면 미울듯..

  • 17. ..
    '20.1.20 10:48 AM (221.146.xxx.236)

    지지리못살아 꾸역꾸역 모여 전부쳐되는 집안일때는 말해야되요.

  • 18. 안해요
    '20.1.20 11:00 AM (121.190.xxx.146)

    남편이 시가에 말하겠죠. 윗동서나 아랫동서도 저한테 말 안해요.
    다들 오면 오는 갑다 안오면 안오는 갑다 해요. 나나 그쪽이나 오고싶지않은 마음 똑같을 거고, 젼화통화같은 거 안하고싶고 부담스러운거 마찬가지일텐데 뭐하러 해요. 그래서 미리 전달받지않아도 서운하지않고, 그래서 저도 안합니다. 그쪽에서 서운하게 생각하면 할 수 없는 일이구요.

  • 19. 보고라기보다
    '20.1.20 11:30 AM (223.39.xxx.233)

    사이가 나쁘지않은 관계이면 얘기는 하고가는게 예의라고 생각되죠. 원래 명절에 모여서 오랫만에 얼굴도 보고, 안부도 묻고, 일도 하는데 이번엔 여행가서 못뵈니 아쉽다. 일 많이 하는 집안이면 미안한 맘? 이 들수도 있구요. 작은 것들 하나하나로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느냐, 안하느냐로 나뉠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 20. 시댁
    '20.1.20 12:44 PM (182.226.xxx.131)

    분위기따라 달라질듯요
    서로 얘기안하고 가는 분위기라면 그냥 가고
    하는거라면 하고 가고~
    고민할 필요없는 문제인듯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1716 방금 고3 아이에게 온 문자... 헐... 15:07:25 54
1121715 재미있어요? 네?? ... 15:06:58 35
1121714 채널A가 이철 대표에게 보낸 첫 번째 편지 공개.jpg 2 과도하게! 15:04:37 182
1121713 깡패나 조폭은 악인이라는 인식이라도 있지. 1 민족정론지 15:03:20 45
1121712 지금 mbc뉴스 검사장과 기자 합니다 2 미네르바 15:03:12 182
1121711 미니멀라이프 시작은 버리기 겠죠? ㅡㅡ 15:01:42 102
1121710 '열린우리당 펀드' 설명 부탁드려요 나무 15:01:41 38
1121709 의사들 수입 줄어들것 같아요 8 ... 14:58:57 615
1121708 건보 남편을 저한테 들어오게 하려고 하는데요 3 ttt 14:58:56 144
1121707 재난긴급생활비에 대한 단상 3 생각끝 14:57:29 176
1121706 남편과 19금 하고 싶으세요?(제목이 좀 ... 죄송) 3 ... 14:55:02 587
1121705 속보ㅡ교육부, 9월 학기제 실시 발표 26 새빛 14:53:47 1,928
1121704 아이들 온라인 개학하면 시험은 보나요? 2 .. 14:53:36 104
1121703 온라인 개학..삼성·LG 태블릿PC 3만6000대 긴급 지원 11 ㅇㅇ 14:51:10 690
1121702 유산균 잘 안맞으면 3 스트롱바이오.. 14:49:22 266
1121701 홍콩영화계 1 영화사랑 14:49:21 148
1121700 이놈의 코로나가 진짜 4 갑자기욱 14:47:23 681
1121699 학원비 환불 가능한가요 5 ... 14:44:52 491
1121698 배달음식 더러워서 못시켜먹겠어요 9 .. 14:44:18 1,186
1121697 유방 조직검사 드디어 들었어요 마니 봐주셔요 8 ㅜㅜ 14:39:59 691
1121696 감자 大사이즈가 계란만한 게 오나요? 9 보통 14:39:38 285
1121695 계양산 여자 혼자 산 타기 괜찮은가요? 4 .... 14:38:13 206
1121694 현재 네이버 검색 순위 1위... ㅎㅎㅎ 8 ... 14:38:04 2,049
1121693 검찰은 중립이다 4 떡검개검 14:37:38 232
1121692 이제 1차 상승은 다 온듯 하네요 2 주식 14:35:41 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