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엄마랑 사이 그저그런데..

ㅇㅇ | 조회수 : 1,691
작성일 : 2019-12-14 16:04:42
엄마가 나 아빠닮았다고 미워하고


안좋아한거 다 알고


저도 우리엄마 이런감정 없거든요





근데 제아이 독감으로 제가 집콕하니


추운날


70다된 엄마가 대중교통 두시간 거리를 버스 지하철로 오셨어요.


와서 저보고 독감백신 맞으러 병원가라고


엄만 맞아서 괜찮다고;;











엄마가 입고온 점퍼하나로 겨울나시던데


돈도 있음서 왜저러시는지


돈도 많아요 평생 엄마가 아빠대신 벌었고요.


짠해서 내꺼주려니 됐다고 이거면 된다고.


담엔 옷 쫙 사주고싶네요





저도 늙는지 엄마가 짠해지네요





갑자기 왜이러는지...





울엄마도 참


엄마가 재산 불려놓으니


아빠 친척들이 꿔달라하고 아빠도 꿔주고 싶다고...





엄마는 울부짖으시며 저에게 털어놓고





참 울엄마 팔자도...


그래도 돈복있으셔서 노후안정에 부동산도 많고.


아빠에겐 친척들꺼라고 거짓말하셔놓고 ㅎㅎㅎ





옷좀 사입었음 해요


어디 시장상인 작업복처럼 입고다니시내요 ㅠ..
엄마보다 돈없는 사람도 이뿌게 꾸미고 다님 사모님같던데
IP : 223.38.xxx.150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좀이라도
    '19.12.14 4:07 PM (223.38.xxx.150)

    젊을때 갖춰좀 입으시지
    옷을 안아봐서 센스도 없어요
    꾸미면 그래도 아직 예쁜데
    구스다운하나 얼마한다고
    신발도 늘 투박한 운동화
    이너는 시장판 알록달록 티셔츠.

    깔맞춤해서 계절별로 한벌씩만 사드리고프네요

  • 2. ...
    '19.12.14 4:07 PM (14.52.xxx.68)

    엄마라서... ㅜㅜ
    저도 평소에 정 없다 싶다가도 결정적으로 울엄마 역시... 싶은 적이 가끔 있어요. 그 덕에 저도 엄마 뭐 드시나 엄마 뭐 입으시나 신경써지고 그러네요.

  • 3. ...
    '19.12.14 4:55 PM (211.36.xxx.33)

    뭐 갖고싶으시냐고,
    이거저거 사드릴까요 라고 물어봤자
    그러라고 말씀하시는 부모는 많지 않아요.

    원글님이 이제 나이들어가며 엄마가 짠해지고 그런 마음 들면
    둘러보시고 필요하실 거 같다싶은 거
    그냥 사드리면 돼요.

    말로는 필요없다, 쓸데없이 돈썼다 하시겠지만
    여기저기 자랑하시며 곱게 입으실겁니다.

    생각 오래하지 마시고 사드리세요.
    저도 늦게나마 깨닫고
    지나가다 예쁜거 있으면 깔별로 사다 드립니다.
    아주 좋아하셔요.

  • 4. ㅁㅁㅁㅁ
    '19.12.14 5:25 PM (119.70.xxx.213)

    어머니가 따님걱정 많이 하시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3994 민주당 "정책은 옳다, 국민은 돌아온다" 굿 16:16:48 8
1203993 전광훈, 이와중에 집회는 독려. ... 16:16:12 19
1203992 아나운서들은 이제 방송국에서 트레이닝하고 돈벌러 퇴사 3 는식 16:07:58 348
1203991 치즈가 고지혈증에 안좋을까요 15:58:34 120
1203990 정은경 '코로나 수도권 상황 엄중…대규모 집단유행할 듯' 7 ㅇㅇㅇ 15:58:24 846
1203989 부산분들께 여쭤봅니다 3 ㅇㅇ 15:56:10 268
1203988 김치 만들때 풀 넣으면 빨리 시나요? 3 ..... 15:56:07 163
1203987 다리미 .. 15:49:13 97
1203986 학사모 사진 필요할까요 5 .. 15:48:28 363
1203985 급)절도 합의금 질문 좀 드릴께요. 아시는 분 도움 부탁드려요 15 절도 15:46:31 777
1203984 회사에서 하기 싫은 일 퇴직 15:46:15 212
1203983 교회에 확진자 소망 15:45:30 190
1203982 경기,서울 7곳 교회 집단감염 폭발!! 193명 28 .... 15:44:26 1,778
1203981 집에서 염색 하시는 분들 염색 하고 머리 감을 때 머리 많이 빠.. 4 ㅇㅇ 15:39:42 609
1203980 더워서 집에만 있어요. 3 더워요너무 15:38:01 601
1203979 새벽에 잠깨는게 노화 현상인가요? 6 15:36:24 1,189
1203978 유니클로 강남점 2020년 8월 31일자로 폐점 14 ng 15:34:17 919
1203977 얼마 전에 올라온 의사 유투버 오가나씨 김용호 고소한대요 1 ... 15:33:11 763
1203976 [펌]고3 부모들 속 터질 정책 ( 대입 블라인드 평가 ) ..... 15:31:48 722
1203975 그냥 나 혼자만 잘 살고 싶다고 솔직히 말을 합시다? (긴글 .. 12 꼼므꼼므 15:29:59 1,039
1203974 [단독] 정부, 은행들에 쐐기 박았다.. "집주인 전세.. 22 뉴스 15:29:50 1,517
1203973 내가 팔면 오르는 부동산 4 답답이 15:27:33 675
1203972 자게에 올린글을 지워달라고 하는 ㅎㅅ 11 ㄱㄱ 15:24:16 879
1203971 용인 우리제일교회에 대해 궁금합니다 3 .. 15:24:15 476
1203970 5,60대 부부들 다들 웬수보듯하나요? 19 . . .. 15:22:52 1,8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