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치우는 대딩딸.. 침대가 나을까요?

걱정 | 조회수 : 2,449
작성일 : 2019-12-09 13:40:19

이번에 이사를 준비하고 있는데 딸아이 침대를 사줘야하나 고민입니다.

아이에게 어떻게 했으면 좋겠냐고 물으니

자긴 상관없답니다.


현재 딸아이는 방바닥에 이불펴고 자고 있습니다.

따듯한 방바닥이 좋다구 침대 없이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아침에 바쁘다고 이불을 안개고 나가버리면

그 이불을 제가 정리해야 하네요.

남편도 허리아프다고 침대안쓰고 이불쓰고

식구들 이불을 아침마다 개는것도 일이라서

딸아이만이라도 침대를 사줄까 고민인데  딸아이가 그닥 좋아하는것 같지 않습니다.

안치우는 딸들... 어떻게 하세요?

그냥 침대사주고 이불정리에서 해방되는게 낫겠죠?
IP : 125.241.xxx.42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12.9 1:41 PM (175.193.xxx.162)

    그냥 딸 방문을 안 열어봅니다.

  • 2. 잠잘때
    '19.12.9 1:43 PM (211.219.xxx.81)

    몸에서 땀이 많이 난대요 안그런거 같아도 요이불이 수분을 머금는다고... 장농에 넣으면 냄새나고 안좋을것같아서 침대 씁니다

  • 3.
    '19.12.9 1:43 PM (211.204.xxx.195)

    침대 사줘도 펴놓고 사는 건 마찬가지예요
    침대 있는 게 보기엔 더 낫죠

  • 4. 호이
    '19.12.9 1:45 PM (61.254.xxx.120)

    2층침대 추천 어지를 공간에 울타리가 쳐져서 좀 들 어지러워보임요
    방안의 난지도랄까

  • 5. ..
    '19.12.9 1:47 PM (222.237.xxx.88)

    침대 이불 정리도 안하겠지만
    입던 옷, 가방, 인형. 잡동사니를
    방에 들어오자마자 침대에 던져
    다같이 끌어안고 잘 수도 있어요.

  • 6. ...
    '19.12.9 1:57 PM (61.255.xxx.223)

    대딩씩이나 된 아이 방을 뭐하러 치워주시려고...
    아이도 침대를 원하지 않고
    결국 원글님이 이불 정리하는 것에서 벗어나기 위함이니까
    니 알아서 할 일이다하고 아이 방을 들여다보지 말거나
    너 엄마가 청소기라도 돌려주려면
    이불 정리는 되어 있어야 한다고 얘기해야죠
    물건들이 바닥에 없는 상태로만이라도 만들어두어야
    청소기 돌려줄거고 그게 아니면 스킵한다
    그냥 공동공간이랑 안방만 내 영역으로 두고
    아이들방은 각자 정리하게 두는 게 최선이예요

  • 7.
    '19.12.9 1:57 PM (39.123.xxx.122)

    침대가 깔끔하긴 한데 우리딸은 허리가 안좋아서 침대 놔두고 이불 깔고자네요ㅠ

  • 8. ..
    '19.12.9 2:06 PM (223.62.xxx.197)

    안 치우면 답 없죠

    침대 아래 좀벌레 서식지 된 후 애방 침대 아예 치우고 ...이불은 의자 위나 어디에 올려놔요

  • 9. ?
    '19.12.9 2:22 PM (58.87.xxx.252)

    침대위에 다 쓸어 모아 놓고
    이불 덮어 놔요.

  • 10. ..
    '19.12.9 2:38 PM (211.196.xxx.102)

    안치울수록 침대가 나아요. 침대는 원래 이불이 퍼져있으니까... 바닥은 이불 개야하는데 침대는 이불 안 개고 덮어놓으면 되니까요. 침대 아래 수납공간 있는 것(바퀴달린 서랍) 그거로 막아놓지 않음 침대 밑으로 온갖 짐이 다 굴러가요. 수납공간도 생기구요. 문득 저 어질고 사는거 봐주시던 착한 우리 친정 엄마 마음이 이랬겠구나 생각나서 뭉클해집니다.

  • 11. 딸 방
    '19.12.9 2:39 PM (120.142.xxx.209)

    왜 치워주시나요 그러니 절대 청소 안 해요
    님 무릎나가요
    그냥 냅두세요

  • 12. ..
    '19.12.9 2:59 PM (118.222.xxx.21)

    침대에 온수매트장만요. 훨씬 청소하기 수월해요

  • 13. ㅁㅁ
    '19.12.9 3:12 PM (121.125.xxx.47)

    침대 사주세요. 훨씬 깔끔하고 수월하죠

  • 14.
    '19.12.10 12:06 AM (61.80.xxx.232)

    침대 사줘도 그위에 난장판 틈새옆구리에 쑤셔넣고 청소하는데 쓰레기 50리터짜리로 3개 버렸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4419 황당한 일이 있었어요. 33 뭐지 17:44:46 6,571
1584418 트레이더스 갔다가.... 7 ... 17:38:21 3,321
1584417 속보) 이탄희 전판사 민주당합류 18 ㅇㅇ 17:35:38 2,192
1584416 기울어진 운동장 언론의 한심함 3 ㅇㅇㅇ 17:29:44 643
1584415 40대인데 가요 절대로 안 듣는 분 계실까요? 19 17:25:52 1,653
1584414 황태머리넣어 미역국끓였는데 황태머리건져야하나요. 4 ..... 17:25:29 1,219
1584413 그저 모든 게 남탓 남편탓 시댁탓 25 .. 17:05:47 4,438
1584412 신격호 별세했네요. 34 ㅇㅇ 17:04:28 8,839
1584411 가난한 시댁 얘기나와서 전 남자친구 15 17:04:03 4,761
1584410 '지진 위험' 이카타 원전 3호기, 일본 법원이 운전금지 결정 1 자한당보고있.. 17:02:54 474
1584409 어제 문호라 리버마켓에서 본 상인들 차림새가 인상적이더라구요~ 3 나들이 16:59:30 1,330
1584408 대장 내시경 3일 전 식이 뭐 드셨나요? 8 3일전 16:55:55 555
1584407 40~50대에 트로트 좋아하시는 분 진짜 있어요? 61 .. 16:55:02 2,994
1584406 예전에 부산 민락동에 있던 현동한의원 아시는 분이 있으실까요? 5 언론개혁 16:50:39 636
1584405 박수홍 고양이 집사 됐나봐요? 12 깜냥이 16:48:58 2,792
1584404 남편과 친정아버지,, 이혼..? 79 답답 16:44:14 7,381
1584403 계약직은 여름 휴가 없죠? 6 ..... 16:43:41 672
1584402 서단과 구승준 3 ㅇㅇ 16:39:00 1,112
1584401 예비5학년 수학학원 보내는게 나을까요? 12 블루 16:35:22 1,068
1584400 죽어라고 공부안하는 대학생딸 28 이게 16:35:10 3,630
1584399 시가 못살면 그시부모들 노후가 최악 26 .. 16:27:34 5,117
1584398 유승민, 문재인 대통령에게 "무식도 죄" 맹비.. 16 ... 16:26:11 1,599
1584397 50대분들 명절에 18 ㅠㅠ 16:22:01 2,928
1584396 절에서 지내고 싶다면 9 불교 16:21:46 1,447
1584395 남친 고민 상담좀 해주세요. 11 ... 16:19:28 1,4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