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82년생 김지영에서 인상적인 부분이....

자기 표현 | 조회수 : 1,470
작성일 : 2019-12-06 16:04:16
어머니가 김지영 한테 아주 한맺힌 목소리로 강조하죠
나대라고~~
여자도 나대야 한다고~
꼭 나대고 다니라고...


저는 이 장면에서 막 눈물이 났었어요
왜냐면 절대 그러면 안되는 집에서 숨도 못쉬면서 컸었거든요
나대기는 커녕.. 집에서 억울한 상황에 처했었어도 제 의견도 얘기 못하게 하셨었어요

정당한 이유를 말하려 해도 여자아이가 말대꾸 한다며 
불벼락 같이 화를 내고 제 표현의 싹을 싹둑 잘라버렸어요

여자가 할말 다 하면 너무 되바라졌다(?)고 하나
암튼 너무너무나 싫어하셨고요

제가 대학와서 페미니즘 배우면서
자꾸만 제 의견 따박따박 얘기하고 하니까
제가 이상하게  못되게 변했다고 하시면서
주구장창 저를 냉대(?) 하시면서
쟤가 어릴때는 안 그랬는데 다 커서 무진장 약아졌다고..

하고 못된 인간 취급하면서 저를 미워하시길래
그나마 자라나려던 저의 자아가, 내면아이가
어느날 성장을 멈춰버렸어요

굴복해버렸나봐요  
조금이나마 부모사랑, 따뜻한 대우 받고 싶어서
저런 말 듣고 못견디다가 다시 말 잘 듣는 착한 아이로 돌아가버렸어요

근데 40대가 되니 우울증에 홧병에
지나간 어린시절일로 자다가도 벌떡 벌떡 일어나고..
부모님 전화오면 깜짝 깜짝 놀라고
이제는 전화를 잘 받을수가 없게 되어버렸어요
제 가슴속 그것이 언제 폭발할지 저도 몰라서요..

영화에서 김지영 어머니의 저 멘트를 보고
아 정말 저 여주는 정말 저렇게 지지해주는 엄마를 가졌다니
정말 부럽구나..

따뜻한 남편도 그렇고
저렇게 지지해주는 친정어머니도 그렇고
경제적으로도 여유있어 보이고
정말 많이 가진 여자처럼 보이더라고요

아무튼 가장 부러운건
저런 어머니를 가졌다는거.
저도 저렇게 응원 받았으면
이렇게 말못하는 병(= 이게 우울증이죠 ;;) 에 걸리진 않았을텐데...

문득 그런 생각이 드네요
IP : 175.223.xxx.122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주인공이
    '19.12.6 4:09 PM (223.33.xxx.23)

    좀 답답하죠. 너무 수동적이고 의존적이고요
    남편도 저정도면 준수. 엄마도 그정도면 평균이상이고요.
    좀 무기력하고 의존적인 성격이긴 했어요.

  • 2. ㅇㅇㅇ
    '19.12.6 4:26 PM (175.223.xxx.63)

    부모로부터 시끄럽다, 요구한다, 따진다며 말할 권리를 박탈당했던 저의 모습과도 겹쳐지네요.
    말못하는 병 때문에 힘드셨다면...저도 요즘 알아보고
    있는데 ymca나 여성단체 페미니즘 모임같은 곳에서
    의견도 나누고 교류하면 좋을것 같습니다.

    영화 주인공이 무기력하고 의존적인 성격이라니
    공감이 갈것 같아 보고 싶어요 저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9833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방식에 대한 자세한 글 2 2020/01/29 212
1589832 낳았다고 다 엄마는 아닌가 봅니다 2 엄마라는이름.. 2020/01/29 367
1589831 예전 모네타 같은 사이트나 앱 있나요 ... 2020/01/29 68
1589830 자식잘된인생vs부부 둘이 의좋은 인생 3 시댁에서 2020/01/29 305
1589829 추미애 파문?학교측 "동창회가 낸 것 아냐" 8 하이고 2020/01/29 586
1589828 아이한테 제2의 엄마 같은데 요리를 못하고 안좋아하는 입주아주머.. 6 아놔 2020/01/29 402
1589827 원종건 전 여친말고 다른건도 있었나요? 5 ㅇㅇㅇㅇ 2020/01/29 831
1589826 교회안에서 마스크 쓰시나요? 4 ㅇㅇ 2020/01/29 288
1589825 양승조 충남지사 도민 성명문입니다. 8 이래야지요 2020/01/29 404
1589824 우한폐렴으로 죽은 중국인들 연령은 어딜봐도 못 찻겠어요. 3 .. 2020/01/29 631
1589823 안철수 탈당 트위터 글 표절 의혹 4 ... 2020/01/29 566
1589822 이번 주 금욜 수술, 어쩔까요? 3 감자 2020/01/29 456
1589821 나이들수록 못되지네요 14 ... 2020/01/29 1,542
1589820 누운 사랑니 완전 매복이 아니면 4 공포 2020/01/29 322
1589819 도대체 윤석열은 몇명을기소한거야 ㅋ ㅋ 24 ㄱㄴ 2020/01/29 1,044
1589818 기레기와 토왜당 안됐네요. 4 어째쓰까 2020/01/29 533
1589817 왜이리 남자 형제들이 변변치 않은 경우가 많을까요 8 ㅇㅇ 2020/01/29 788
1589816 하루에 운동을 두번 하면 어떻나요? 9 겁많이 2020/01/29 677
1589815 퍼프로 파데바르시는 분들 1 ... 2020/01/29 413
1589814 자동차세 연납하셨어요? 3 자동차 2020/01/29 718
1589813 지금 Ytn뉴스보니까 검역법 1 .. 2020/01/29 345
1589812 혐오의 감정을 드러내는 것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20 2020/01/29 908
1589811 지금의 나를 만든 8할은 실연이에요 4 ㅇㅇㅇ 2020/01/29 697
1589810 그립톡 괜히 단것 같아요 1 123 2020/01/29 483
1589809 신종 코로나 1 나마야 2020/01/29 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