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0넘어 가슴확대 수술이 고민입니다.

춥네~ | 조회수 : 5,225
작성일 : 2019-11-19 10:04:23

제 고민에 현명한 답들을 많이 주셔서 감사합니다.~


IP : 103.9.xxx.180
3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 돈으로
    '19.11.19 10:06 AM (115.40.xxx.94)

    다른걸 하는게 나을거 같아요.

  • 2. 고정점넷
    '19.11.19 10:08 AM (210.217.xxx.103)

    저는 추천이요.
    평생 컴플렉스고 이 수술해서 매우 만족중이고.
    별 불편함도 없고.
    피부는 자잘히 계속 조금씩 쓰면 되고 이건 마음을 먹고 살아야 하니깐요.
    남편과의 관계가 이걸로 바뀌진 않지만. 저 스스로의 만족은 대단해서.

  • 3. ㅇㅇ
    '19.11.19 10:08 AM (223.38.xxx.53)

    말립니다.

  • 4. 글쎄
    '19.11.19 10:08 AM (221.149.xxx.183)

    남편에게 여자로 잘 보이기 위해서 가슴확대 수술하시게요? 좀 늦지 않았나요? 마흔 넘어서 하기엔 가성비 떨어지는 것 같음. 그리고 남자들이 다 가슴 큰 거 좋아하지도 않고요^^ 얼굴 예쁜 여자, 똘똘한 여자, 돈 많은 여자도 좋아하던데~피부나 몸매,스타일에 투자하심이~

  • 5. 저도
    '19.11.19 10:09 AM (27.177.xxx.176)

    반대입니다.

  • 6. 하지마세요
    '19.11.19 10:13 AM (115.140.xxx.66)

    가슴수술후 부작용 겪는 수많은 여성들이 있습니다
    의사말만 믿음 안되구요.

    사서 고생하지 마시고. 생각보다 부작용 많다고 알고 있습니다.

  • 7. ㄷㅈㄴㅇ
    '19.11.19 10:13 AM (223.33.xxx.132)

    피부탄력이나 얼굴쪽을 시술하심이..가슴은 부작용도 많고..이미 기혼이신데 굳이 하실 필요 있나 싶어서요

  • 8.
    '19.11.19 10:13 AM (175.119.xxx.6)

    어떤 성형이라도 2-30대가 잘 되요.
    얼마전 보형물 사건 터져서 다들 빼느라 난리였어요.
    자기만족이라지만 전 반대합니다.
    잘못되는경우가 항상 나일수도 있다는거...
    그래도 가슴은 잘못되도 가릴수 있으니 다행이긴 하지만..

  • 9. 저는
    '19.11.19 10:14 AM (222.106.xxx.9)

    그돈으로 피부관리 더 받구
    더재미있는거 찾아보세요
    이해되는 부분이지만 같은돈으로 더 만족도 높은거 찾으시는게 좋을듯 싶네요
    간단한 수술아니구요 언젠가 나이들어 후회할 수있는 리스크 큰 모험인듯 싶네요

  • 10. 답글로그인
    '19.11.19 10:17 AM (211.36.xxx.65)

    40대 남자로서 말리고 싶네요. 수술한 거 나이들수록 티나요

  • 11. ^^
    '19.11.19 10:18 AM (14.45.xxx.221)

    얼마전 친구를 만났는데 가슴수술했다고 자랑하더라구요.
    가슴이 작아서 항상 뭘넣고 입어야 옷을 이쁘게 입을수 있는데
    이제는 그냥 런닝브라만 입어도 어떤 옷이든 다 이뻐보인다고 행복해 했어요.
    그래서 저도 니가 행복하면 됐다 이러면서 축하해줬어요.
    성형은 자기 만족인것 같아요. 마흔중반이지만 아직도 한창일 나이잖아요^^

  • 12. ㅡㅡㅡㅡ
    '19.11.19 10:22 AM (70.106.xxx.240)

    이제와서 좀 그래요.
    할려면 30대초엔 했어야..
    나이들면 없던 병도 생기고 회복력도 떨어져요
    말처럼 쉬운 수술 아니구요

  • 13. 그게
    '19.11.19 10:23 AM (118.223.xxx.40)

    40대니 지금은 만족할지 몰라도
    60대 넘은분들 후회하시던데요.
    나이들어 사우나 수영장 가면
    몸은 주름졌는데 가슴만 똭 눈에 띄니
    가리고 다니세요.

  • 14. 동글이
    '19.11.19 10:26 AM (117.111.xxx.102)

    평소 컴플렉스였으면 하세요 다 자기만족이죠 머 백세시대인데 마흔살 나이 든것두 아니고 관리하면 얼마든지 아름다울 나이에요

  • 15. ..
    '19.11.19 10:28 AM (221.159.xxx.134)

    하지마세요.차라리 얼굴에 투자를...
    어쨋든 공허하시겠어요.남편분 너무 하네요.
    그리 의미건조하게 사느니..난 안살거 같은데요.
    밤일도 안하면 다정하고 가정적이기라도 해야지 뭐지?
    그냥 남편을 버리면 안됩니까? 여자도 너 아니어도 난 충분히 살 수있어.아쉬운거 없으니 언제든 헤어질거다.이렇게 좀 살아요. 잡아놓은 물고기마냥 그러고있음 쉽게 봅니다.

  • 16. 99프로
    '19.11.19 10:29 AM (211.193.xxx.134)

    후회합니다

  • 17. 정신을 성형
    '19.11.19 10:30 AM (223.38.xxx.140)

    그거해서 뭐하게요?부작용 먼저 찾아보시죠..

  • 18. ㅡㅡㅡㅡ
    '19.11.19 10:31 AM (70.106.xxx.240)

    보니까 남편은 이미 딴짓 여러번 했고 또 하고 있거나 할텐데
    님도 차라리 연애를 하심이 ㅎㅎ
    가슴성형은 반대에요

  • 19. 음..
    '19.11.19 10:32 AM (14.34.xxx.144)

    20년쯤 후배 엄마가 50대중반인데 가슴수술했다더라구요.
    진짜 만족하셨고 볼때마다 기분좋고 행복해 하셨다네요.
    그래서 딸도 시켜주고 싶어하더라구요.

    뭐랄까 자신감이 엄청 생겨서 하루하루 즐거워하고 만족해 하더라는거죠.

    자신감이 왜생기기는거지?는 모르지만 그렇게 자신감이 생기더라는거죠.

  • 20. 순이엄마
    '19.11.19 10:33 AM (112.187.xxx.197)

    전 말리러 왔다가 찬성하고 싶네요.
    10년 이쁘게 살다가 정 어색하면 빼면되죠.
    젤 중요한건 내가 행복하냐 아니냐인것 같아요.
    여자로써 아름다움이 사라진다는 말 백퍼 공감
    저 곧 오십인데요. 아직도 여자이고 싶어요.

  • 21. 0000
    '19.11.19 10:49 AM (116.33.xxx.68)

    몸에 칼대느니 그냥살아요
    다른곳에 투자하세요

  • 22. ..
    '19.11.19 10:58 AM (218.148.xxx.164)

    가슴 성형한걸로 남편이 하루 아침에 눈 돌아가 여자로 보며 가슴 떨려할 것도 아니고, 가슴 성형이 가져올 최대 장점이 옷핏이 살고 자신감있는 건데, 몇년 후 폐경 가까이 오면 온몸의 라인이 전체적으로 무너지기 시작해요. 어깨선이 둥그레지고 똥배가 나오기 시작하고 살이 처지죠. 근데 가슴만 빵빵하면 뭐할까요. 가슴 성형은 여성성의 상징이고 다분히 섹시여필이 내포된 건데 40대라면 얼굴과 취미 생활에 투자하소서. 느즈막에 부작용이라도 오면 어떡합니까.

  • 23. 보담
    '19.11.19 11:00 AM (39.118.xxx.40)

    우리나라여자 가슴 반이상이 다 작습니다. 그래도 별문제없이 다살지요. 가슴후기중에 여자를 가장흔드는 멘트가 무엇보다 가슴수술후 남편이 너무좋아한다. 남편과의 사이가좋아졌다 이거 하나로.. 기승전 가슴수술 해야할것처럼 그러는데 그것마저도 수술받은자들의 자기위안이다싶고 합리화다 싶어요. 실제로 수술한 가슴 남자들이 극혐합니다.차라리 작은게 낫죠. 다른매력으로 승부하세요.

  • 24. ...
    '19.11.19 11:09 AM (116.41.xxx.165)

    이건 좀 다른 얘기인데
    세상에서 유일하게 남편한테만 님이 성적으로 매력이 없는 거예요.
    리스나 남편이 바람을 피우면 여자들은 자책을 하고 원인을 자기한테서 찾으려고 하지요.
    부인과 수술을 알아보거나 성형등등등....
    여자한테는 아무런 책임이 없어요
    밖에 나가면 최고로 매력적인 여자니까

    남편들이 토끼 같아서 그래요.
    토끼가 그 짧은 시간을 하면서도 세번 하면 힘들엇 픽 쓰러진대요.
    그 앞에 새로운 암컷이 나타나면 벌떡 일어난다고 합니다.
    그리고는 다시 힘내서 세번 하고 픽 쓰러지죠.
    남자들도 마찬가지
    집에서 쇼파랑 일심동체면서 가족이랑 하는거 아니다 하는 남자들도
    새로운 대상이 나타나면 몸안의 호르몬이 솟구치면서 힘이 벌떡 나서
    종마수준으로 변한다고 해요.
    토끼랑 똑같죠
    다른 동물들도 뭐 비슷비슷.... 염소라든지 닭등등
    새로운 대상에 몸이 반응하는 것
    안그런 남자들도 있지만 많은 남자들이 토끼랑 비슷해요

    님은 지금도 충분히 아름답고 매력적이실거 같아요.
    저도 수술은 하지 말으셨으면 하고
    긴 인생 남편이랑 끝까지 살지 말고 아이가 어느 정도 크면
    새롭게 출발 하셨으면 좋겠어요.


    참 위의 토끼얘기는
    인간의 섹스는 왜 펭귄을 가장 닮았을까
    라는 책에 나오는 얘기예요
    시간 되시면 읽어보시길 추천합니다

  • 25.
    '19.11.19 11:17 AM (1.230.xxx.106)

    남편이 자기한테 잘 보이려고 수술한걸로 생각하면 어떡해요 나같음 기분나쁘고 자존심 상할듯해요

  • 26. 저도
    '19.11.19 11:28 AM (218.48.xxx.98)

    부정적으로만 봤는데..
    지인 남편이 성형외과의산데 부인 해주는거 보고...부인이원해서..
    아..안전한가부다했어요

  • 27. ..
    '19.11.19 11:39 AM (112.140.xxx.170)

    일주일에 한번씩 사우나다니는데
    진짜 가슴성형한 사람들 당당하지못하고 양손으로 감춰요.. 가슴성형티나요..
    특히 40대이상인분들은 성형한가슴만 똬 !
    영화 아가씨 한번보세요.. 두여주인공 가슴 작아도 예뻐요..
    차라리 체중을 2~3 늘리고 운동에 투자하세요..

  • 28. ..
    '19.11.19 11:59 AM (117.111.xxx.40)

    하지마세요 얼마전 가슴보형물때문에 백혈병 걸렸다고 소송건다 난리에요 우리나라에서도 한명 발견됐고요.. 제가 이 수술한 친구가 너무 불안해해서 1시간 서칭해서 해외최신논문까지 읽었는데요... 10년이나 7년 안에 무조건 보형물 교환하거나 제거해야되요. 식약처도 FDA도 그렇게 말합니다. 제 친구는 그 희귀암 유발하는 보형물은 아닌데 제거하기로 했어요. 5프로의 가능성이 무섭다고요.

  • 29. ..
    '19.11.19 12:18 PM (175.197.xxx.12)

    근데 가슴커야 옷발산다 그러는데요.
    탑모델들 거진 가슴없어요.
    패션계도 그걸 선호하구요. 그게 무슨옷을 입던지 옷발이 더 산다고요.. 마르고 꼿꼿한 몸매가 옷발을 결정지어요.
    가슴수술이 여성성을 느끼게는 해주겠지요.
    근데 운동하면 피부탄력 되살아나고 생기있어 보여서 전체적인 분위기의 여성성은 더 생길거에요. 가슴만 20대면 언발란스하기만 할뿐..

  • 30. 6769
    '19.11.19 2:22 PM (211.179.xxx.129)

    어느 정도냐에 따라 다른데
    마른 체형이 a컵이면 나름 이쁜데
    완전 절벽이거나
    살집이 있는데 가슴만 넘 작으면 하고 싶죠.
    저도 이십대면 하고 싶은데
    마흔 넘었음 안 하시는 게..

  • 31. ..
    '19.11.19 3:08 PM (211.224.xxx.157)

    정말 앞뒤 똑같고 살이 깡말라붙어 가슴 1도 없는 사람이 있기도 하더군요. 정말 특이한 케이스. 그런 케이스는 수술한다해도 아무도 뭐라 안할겁니다. 그렇지만 좀 작아서 한다면 그건 반대해요. 대중탕가서 몇번 봤는데 그게 뭔가 자연산이랑은 달라요. 연예인들 많이 빼는거보면 부작용도 상당한거 같아요.

  • 32. ㅁㅅ
    '19.11.19 4:06 PM (116.203.xxx.64)

    옷발은 가슴이 없어야 살아요
    가슴 크면 둔해보여요
    아는 외국여자는 남편이 엉덩이 타령을 그렇게 해대서 엉덩이수술까지 감행했는데 남편이 바람 나서 이혼했어요

  • 33. 헉..
    '19.11.19 6:35 PM (59.14.xxx.173)

    하지. 마세요.
    네이버 안티성형 까페에 가보심 부작용 많구요.
    얼마전 림프암 발병 확률 높다고 기사도..
    뭐라든가?
    암튼 보형물 제거하는 까페까지 생겼대요.
    암튼 하지마세요.
    이뻐지시려다 암 걸리면..더 큰 일 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1493 이정도 식재료면 괜찮을까요? 111 00:35:56 8
1231492 그알보셨으면 체크 한번 해보시죠 2 ... 00:31:58 432
1231491 오늘 그알 마지막에 제보 전화번호 4 역대급 00:31:38 346
1231490 비숲 세아씨 화장요 1 .. 00:27:52 296
1231489 그알...대단한 여자네요... 8 .... 00:21:11 1,259
1231488 갈치조림에 어울리는 국 뭐가있을까요... 3 줌마 00:15:49 207
1231487 와우..최씨 지금 남편 최고네요 30 ..... 00:15:47 2,095
1231486 스시만드는 횟감을 파는 곳이 따로 있을까요? 3 혹시~ 00:14:41 155
1231485 그알 보니까 전문직 남자들... 4 FF 00:12:14 1,500
1231484 자가격리후 자금경색으로 후유증 심각해요. 3 힘들어요 00:09:28 707
1231483 제가 한 음식이 맛있었던 적이 단 한번도 없어요. 5 00:09:11 284
1231482 남자가 자식보다 더 좋을수 있는지 이해불가 1 .. 00:06:37 495
1231481 그것이 알고싶다. 보시나요? 소름 ㄷㄷㄷㄷㄷ 19 ㅇoo 00:04:26 2,362
1231480 전 제가 한 음식이 왜캐 맛있을까요? 4 ㅇㅇ 00:04:03 417
1231479 꽁꽁 언 갈비탕 해동하려면 상온 vs 냉장실 어디가 좋나요? 1 냉동 00:02:11 100
1231478 가수 이지훈 매불쇼 유튜브 밑에 댓글ㄷㄷㄷㄷ 1 ... 2020/09/26 1,209
1231477 은퇴한 아빠가 할만한 알바가 있을까요? 6 알바 2020/09/26 522
1231476 새싹삼 드셔보셨나요? ㅇㅇㅇ 2020/09/26 134
1231475 집 보러온 사람이.. 19 노랑 2020/09/26 2,234
1231474 잠수이별? 심장이 쪼인다.. 4 .. 2020/09/26 718
1231473 별 잘알 분들께 질문요 동북쪽 하늘에 별이름.. 8 북동쪽 2020/09/26 296
1231472 추석에 모이는 문제 때문에 고민이에요. 12 .. 2020/09/26 1,068
1231471 언박싱 무슨뜻인가요?콩굴리시인가요? 2 언박싱 2020/09/26 1,663
1231470 딸 쌍수 해주려고 상담 다녀왔어요 4 .. 2020/09/26 762
1231469 황태구이 맛있는 레시피 알려주세요 1 ... 2020/09/26 2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