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합가해야한다는 집안은 무조건 거르세요

결혼할때 | 조회수 : 5,609
작성일 : 2019-11-18 01:27:34
합가해야한다는 시가, 처가 치고 제대로 된집 별로 없어요 결혼해서 독립해서 살 자식 못놓고 끼고 살려는 집안에 들어가면 며느리도 사위도 지옥 겪어요 태어나는 아이에게도 간섭 들어와서 못할 짓이구요 결혼은 남녀가 둘이 만나서 가정을 이루는 건데 합가를 원하는 부모는 자식을 좌지우지 자기 스타일로 길들이려는 자식에게 독이 되는 부모가 많습니다
IP : 112.187.xxx.170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요즘도
    '19.11.18 1:30 AM (211.36.xxx.80)

    요즘도 그런 또라이집안이 있나요?
    준재벌정도되서 평창동 대저택같은 집에서나 좀 살다가 분가하는 케이스 아니구 저런말하는거면 또라이죠..

  • 2. 합가
    '19.11.18 1:30 AM (112.154.xxx.39)

    요즘은 맞벌이로 오히려 집안살림 육아 다 양가어른들 도움 얻으려는집들 많아요
    오히려 시댁 친정집서 싫어하죠

  • 3. ...
    '19.11.18 1:42 AM (211.202.xxx.155)

    결혼할 때
    남녀 두사람이 모은 돈으로 집을 장만하면
    깔끔하게 해결될 일이죠

  • 4. 또라이 맞아요
    '19.11.18 1:43 AM (112.187.xxx.170)

    신혼에 합가는 말도 안되는 일이라고 싫어하는 분들이 정상이에요 합가해서 살면 재벌도 못버텨요 금방 분가해서 살거나 부부사이 나빠져요

  • 5. ㅇㅇ
    '19.11.18 2:20 AM (121.168.xxx.236)

    가족으로 빨리 친해지려면 자주 봐야 된다고 시쪽에서는
    주장하는데
    결과는 더 멀어지게 될 뿐 ..

  • 6. 211.202
    '19.11.18 2:58 AM (1.237.xxx.128)

    집얻을 돈 문제가 아닙니다
    집 얻을돈 있어도 저리 합가하자는 시집있어요

  • 7. ...
    '19.11.18 3:22 AM (121.160.xxx.2)

    집얻을 돈 문제가 아닙니다
    집 얻을돈 있어도 저리 합가하자는 시집있어요222

    제가 그래서 1년 시집살이하고 우울증 겪은 산증인입니다...

  • 8. 합가는
    '19.11.18 3:43 AM (14.39.xxx.40)

    제주위친구들 결혼하던 25년에서 30년전에도제일 비상식적인 시가였어요.
    당연히 이혼안하고 살면 지금까지 골치아프죠.
    그리고....
    돈 아끼겠다고 친정살이한 친구들도
    이후가 별로 였어요.
    지나고보면 친정부모와 분리가 덜된 부분과
    남편의 스트레스가 문제가 되더군요.
    결혼하면 무조건 양가에서 몸과 마음 다분리해야해요.

  • 9. 처음해본맞춤법지적
    '19.11.18 6:39 AM (218.50.xxx.14)

    자지우지....
    좌지우지^^;;;
    원글님 죄송요.
    처음으로 맞춤법 관련 댓글 다는 것이니
    미워하지 말아 주세요^^

  • 10. 주변
    '19.11.18 6:46 AM (223.62.xxx.44)

    친정과 합가가 진짜 진짜 많아 깜놀 다들 근데 쉬쉬하더만요
    82도 친정합가 의외로 많던데요. 육아 돕는다 합가해서 평생쭉~ 아니면 부모아프다고 합가...요즘은 시가 합가는 떠들어 많아 보이는거고
    친정합가가 열에 일곱 여덟은될걸요 통계상도 그렇다하고요

  • 11. 나는나
    '19.11.18 6:57 AM (39.118.xxx.220)

    당해본 사람으로서 강력히 동의합니다. 내가 미쳤지..

  • 12. 뭐였더라
    '19.11.18 7:17 AM (211.178.xxx.171)

    가족으로 빨리 친해지려면 자주 봐야 된다고 시쪽에서는
    주장하는데
    결과는 더 멀어지게 될 뿐 .3333333333333

    내가 미쳤지....

  • 13. ,,
    '19.11.18 7:22 AM (70.187.xxx.9)

    집 얻을려면 대출 받아야 하는데, 대출 못하거나, 월세 감당할 능력 없으면 결혼하지 말아야 해요.
    합가로 시작하겠다는 신혼부부 마인드 자체가 문제의 시작이라고 생각해요. 독립할 능력 없으면 결혼 자체가 불행이죠.

  • 14. 그것은과학
    '19.11.18 8:25 AM (182.209.xxx.34)

    1년만 데리고 살겠다해서 그말 믿고 합가했다 1년반동안 지옥생활 했는데 안내보내줘서 겨우겨우 욕먹으면서 탈출했네요. 17년 지난 지금까지도 시부모 갑질에 스트레스 받아요.

  • 15. ,,
    '19.11.18 8:29 AM (70.187.xxx.9)

    합가 시키겠다는 부모도 이해하기 어렵지만, 그걸 안 말리는 사돈 부모와
    그걸 받아들이는 신혼부부 정말 이상해요. 한 사람의 결정이 아니라 최소 3명이 합의한다는 것 자체가 .....가장 이상.

  • 16. 맞춤법 지적님
    '19.11.18 8:52 AM (223.38.xxx.37)

    때문에 갑가지 심각한 글이 19금이 되어버렸....ㅎㅎ

    제가 시가30분, 친정 1시간거리에 사는 사람인데
    그것도 가까워요
    무조건 멀리 사는게 답이에요

  • 17. ㅡㅡ
    '19.11.18 9:06 AM (1.237.xxx.57)

    이거슨 진리.
    지옥을 맛 보고 싶다면 합가하라
    신혼초 1년 합가의 후유증이 16년차 아직도 있네요

  • 18. 여기
    '19.11.18 9:23 AM (223.39.xxx.90)

    미친년 있어요.뭐도모르고 남편부모를 내부모보다 더 지극정성으로 봉양했으나 결론은 2년반 지옥의 구렁텅이에서 살다온 후유증으로 여지껏 멘탈이...

  • 19. ㅡㅡ
    '19.11.18 9:29 AM (14.45.xxx.213)

    결혼 얘기 나올 때 합가 소리 나와서 친정엄마가 애들 살 집 준비해 놓은 게 있다고 하니 합가소리 쏙 들어갔어요.

  • 20. 맞춤법 고쳤어요
    '19.11.18 10:32 AM (112.187.xxx.170)

    하필 19금이었네요~^^ 한달이고 두달이고 합가는 할게 못되요 돈 아끼고 모르려다 멘탈 나갑니다

  • 21. 11
    '19.11.18 11:30 AM (175.196.xxx.36)

    맞아요 아직도 저런집이 있냐 하는데 있구요 결혼하기로 했는데 합가하자해서 결국 헤어지면 여자만 그렇게 욕하더라고요 그래도 헤어지셔야 해요 시대가 바뀌어도 그놈의 합가는. 그리고 합가싫다는게 왜 여자가 욕 먹을 일인지 진짜 이해가 안가요 너무 싫음.

  • 22. ..
    '19.12.1 4:03 PM (110.70.xxx.234)

    이걸아신다니 현명하네요
    합가생각하는 집구석들 하나같이 돈도없고 의식수준들 낮아요
    요즘은 같이살재도 싫다고하는 시대인데
    합가바라고 간병바라는 집구석들 수준 알만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5009 '송철호 단독 공천·靑과 공약 협의·장관 울산 방문' 그대로 실.. 4 이거 05:57:35 104
1565008 곰탕집은 남자가 신체접촉은 인정했네요 ... 05:46:13 320
1565007 진짜 저는 왜 남편같은 놈이랑 결혼했을까요? 1 내눈안칭찬해.. 05:42:10 420
1565006 19) 여성성이 강한 남편은.. 보통 밤일 관심없지않나요? 5 파스 04:58:27 922
1565005 오늘의 뉴스공장 12월13일(금)링크유 Tbs안내 04:55:51 144
1565004 비트ㅡ얼마나 쪄야해요? 2 비트 03:49:08 361
1565003 강사)고등수학 수업 경험이 과외밖에 없는데 1 고등 03:48:28 181
1565002 곰탕집 성추행 판결 비난하는 사람들 7 ... 03:12:35 931
1565001 저처럼 심약한데 큰일당하면 능력치 올라가는 사람 있나요? 8 ㅇㅇ 03:11:21 700
1565000 지소미아 파기 결정 후 안보 상황 변화 8 자유 02:47:56 722
1564999 제주도 농장 직배송귤 1 마수니 02:46:29 548
1564998 저도 성추행 고소하고 뒷소문 돌았었어요 7 O 02:44:26 1,262
1564997 한앙대와 인하대 수시 대학 02:28:14 277
1564996 167에 52kg 이제 놓아주려 합니다 7 마흔한살 02:25:48 2,019
1564995 옛날 배우중에 홍리나씨 라고 기억하시나요 8 .. 02:09:45 2,716
1564994 가장 후회되는 일. 5 이불킥 02:00:51 1,206
1564993 앞뒤없이 현정부 사건을 반대하는 사람은 22 01:52:11 591
1564992 스쿨존만이아니라 음주처벌도 강화해야함 23 ㅇㅇ 01:45:20 1,259
1564991 디지털피아노 5 ㄱㄱ 01:34:22 302
1564990 곰탕집 성추행 옹호하는 한국남자들 정말 웃겨요 20 .. 01:21:58 1,812
1564989 요샌 돼지엄마의 인기가 이해됩니다 6 01:21:00 1,719
1564988 이남자는 호감일까요 호의일까요 5 ㅇㅇ 01:16:40 645
1564987 민식이법 개정 요구 청원 올라왔어요 13 ㅇㅇ 01:12:23 628
1564986 개그맨들 폭력적 똥군기가 문제죠. 6 ... 01:11:07 897
1564985 중3아들이 학교 2주일 쉬겠다는데... 5 @@ 01:11:04 1,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