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합가해야한다는 집안은 무조건 거르세요

결혼할때 | 조회수 : 5,956
작성일 : 2019-11-18 01:27:34
합가해야한다는 시가, 처가 치고 제대로 된집 별로 없어요 결혼해서 독립해서 살 자식 못놓고 끼고 살려는 집안에 들어가면 며느리도 사위도 지옥 겪어요 태어나는 아이에게도 간섭 들어와서 못할 짓이구요 결혼은 남녀가 둘이 만나서 가정을 이루는 건데 합가를 원하는 부모는 자식을 좌지우지 자기 스타일로 길들이려는 자식에게 독이 되는 부모가 많습니다
IP : 112.187.xxx.170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요즘도
    '19.11.18 1:30 AM (211.36.xxx.80)

    요즘도 그런 또라이집안이 있나요?
    준재벌정도되서 평창동 대저택같은 집에서나 좀 살다가 분가하는 케이스 아니구 저런말하는거면 또라이죠..

  • 2. 합가
    '19.11.18 1:30 AM (112.154.xxx.39)

    요즘은 맞벌이로 오히려 집안살림 육아 다 양가어른들 도움 얻으려는집들 많아요
    오히려 시댁 친정집서 싫어하죠

  • 3. ...
    '19.11.18 1:42 AM (211.202.xxx.155)

    결혼할 때
    남녀 두사람이 모은 돈으로 집을 장만하면
    깔끔하게 해결될 일이죠

  • 4. 또라이 맞아요
    '19.11.18 1:43 AM (112.187.xxx.170)

    신혼에 합가는 말도 안되는 일이라고 싫어하는 분들이 정상이에요 합가해서 살면 재벌도 못버텨요 금방 분가해서 살거나 부부사이 나빠져요

  • 5. ㅇㅇ
    '19.11.18 2:20 AM (121.168.xxx.236)

    가족으로 빨리 친해지려면 자주 봐야 된다고 시쪽에서는
    주장하는데
    결과는 더 멀어지게 될 뿐 ..

  • 6. 211.202
    '19.11.18 2:58 AM (1.237.xxx.128)

    집얻을 돈 문제가 아닙니다
    집 얻을돈 있어도 저리 합가하자는 시집있어요

  • 7. ...
    '19.11.18 3:22 AM (121.160.xxx.2)

    집얻을 돈 문제가 아닙니다
    집 얻을돈 있어도 저리 합가하자는 시집있어요222

    제가 그래서 1년 시집살이하고 우울증 겪은 산증인입니다...

  • 8. 합가는
    '19.11.18 3:43 AM (14.39.xxx.40)

    제주위친구들 결혼하던 25년에서 30년전에도제일 비상식적인 시가였어요.
    당연히 이혼안하고 살면 지금까지 골치아프죠.
    그리고....
    돈 아끼겠다고 친정살이한 친구들도
    이후가 별로 였어요.
    지나고보면 친정부모와 분리가 덜된 부분과
    남편의 스트레스가 문제가 되더군요.
    결혼하면 무조건 양가에서 몸과 마음 다분리해야해요.

  • 9. 처음해본맞춤법지적
    '19.11.18 6:39 AM (218.50.xxx.14)

    자지우지....
    좌지우지^^;;;
    원글님 죄송요.
    처음으로 맞춤법 관련 댓글 다는 것이니
    미워하지 말아 주세요^^

  • 10. 주변
    '19.11.18 6:46 AM (223.62.xxx.44)

    친정과 합가가 진짜 진짜 많아 깜놀 다들 근데 쉬쉬하더만요
    82도 친정합가 의외로 많던데요. 육아 돕는다 합가해서 평생쭉~ 아니면 부모아프다고 합가...요즘은 시가 합가는 떠들어 많아 보이는거고
    친정합가가 열에 일곱 여덟은될걸요 통계상도 그렇다하고요

  • 11. 나는나
    '19.11.18 6:57 AM (39.118.xxx.220)

    당해본 사람으로서 강력히 동의합니다. 내가 미쳤지..

  • 12. 뭐였더라
    '19.11.18 7:17 AM (211.178.xxx.171)

    가족으로 빨리 친해지려면 자주 봐야 된다고 시쪽에서는
    주장하는데
    결과는 더 멀어지게 될 뿐 .3333333333333

    내가 미쳤지....

  • 13. ,,
    '19.11.18 7:22 AM (70.187.xxx.9)

    집 얻을려면 대출 받아야 하는데, 대출 못하거나, 월세 감당할 능력 없으면 결혼하지 말아야 해요.
    합가로 시작하겠다는 신혼부부 마인드 자체가 문제의 시작이라고 생각해요. 독립할 능력 없으면 결혼 자체가 불행이죠.

  • 14. 그것은과학
    '19.11.18 8:25 AM (182.209.xxx.34)

    1년만 데리고 살겠다해서 그말 믿고 합가했다 1년반동안 지옥생활 했는데 안내보내줘서 겨우겨우 욕먹으면서 탈출했네요. 17년 지난 지금까지도 시부모 갑질에 스트레스 받아요.

  • 15. ,,
    '19.11.18 8:29 AM (70.187.xxx.9)

    합가 시키겠다는 부모도 이해하기 어렵지만, 그걸 안 말리는 사돈 부모와
    그걸 받아들이는 신혼부부 정말 이상해요. 한 사람의 결정이 아니라 최소 3명이 합의한다는 것 자체가 .....가장 이상.

  • 16. 맞춤법 지적님
    '19.11.18 8:52 AM (223.38.xxx.37)

    때문에 갑가지 심각한 글이 19금이 되어버렸....ㅎㅎ

    제가 시가30분, 친정 1시간거리에 사는 사람인데
    그것도 가까워요
    무조건 멀리 사는게 답이에요

  • 17. ㅡㅡ
    '19.11.18 9:06 AM (1.237.xxx.57)

    이거슨 진리.
    지옥을 맛 보고 싶다면 합가하라
    신혼초 1년 합가의 후유증이 16년차 아직도 있네요

  • 18. 여기
    '19.11.18 9:23 AM (223.39.xxx.90)

    미친년 있어요.뭐도모르고 남편부모를 내부모보다 더 지극정성으로 봉양했으나 결론은 2년반 지옥의 구렁텅이에서 살다온 후유증으로 여지껏 멘탈이...

  • 19. ㅡㅡ
    '19.11.18 9:29 AM (14.45.xxx.213)

    결혼 얘기 나올 때 합가 소리 나와서 친정엄마가 애들 살 집 준비해 놓은 게 있다고 하니 합가소리 쏙 들어갔어요.

  • 20. 맞춤법 고쳤어요
    '19.11.18 10:32 AM (112.187.xxx.170)

    하필 19금이었네요~^^ 한달이고 두달이고 합가는 할게 못되요 돈 아끼고 모르려다 멘탈 나갑니다

  • 21. 11
    '19.11.18 11:30 AM (175.196.xxx.36)

    맞아요 아직도 저런집이 있냐 하는데 있구요 결혼하기로 했는데 합가하자해서 결국 헤어지면 여자만 그렇게 욕하더라고요 그래도 헤어지셔야 해요 시대가 바뀌어도 그놈의 합가는. 그리고 합가싫다는게 왜 여자가 욕 먹을 일인지 진짜 이해가 안가요 너무 싫음.

  • 22. ...
    '20.1.27 9:10 PM (114.203.xxx.89)

    시대가 어느때인데 합가?저렇게 자식못놓는 부모는 부모가 아니예요
    자식인생을 망치는 범죄자예요. 죽는게낫죠 저런인생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5938 원순씨 사진 1 .... 19:57:56 129
1185937 재산세 납부의 계절이 왔네요 ㅜㅜ 3 ㅡㅡㅡ 19:52:25 219
1185936 가다실. 성경험있는여자도 접종되나요? 5 질문 19:50:08 202
1185935 바지 길이 수선비 3 옷수선 19:45:37 211
1185934 이번 일에 분노하는 젊은 분들께 42 82할매 19:44:49 813
1185933 정의당 탈당 하기도 힘드네 4 ㅇㅇ 19:44:40 324
1185932 유리의 성을 일반인 커버 ㅇㅇ 19:43:33 79
1185931 일상으로의 초대.. 양상추 쉽게 뜯기 3 일상 19:43:16 210
1185930 한명숙님과 비교 마시길 7 ㅁㅁㅁㅁ 19:42:50 148
1185929 해동 흰다리새우 찐 껍질이 육수 되나요? 4 새우 껍질 19:41:33 89
1185928 02-338-5801 12 성폭력상담소.. 19:40:54 644
1185927 저희 사귀는 사이일까요? 6 사귀는 사이.. 19:38:34 478
1185926 고소인 현재 공무원재직중이라네요 12 .. 19:38:21 1,363
1185925 골다공증은 고칠수 있나요? 4 ... 19:37:22 287
1185924 박정희의 삶의 궤적은요? 16 궤적 19:36:59 292
1185923 사회복지사 수업 추천해주세요 1 사복 19:36:22 104
1185922 이해찬이 기자들에게 후레자식 발언 14 ㅁㅁ 19:35:15 465
1185921 그냥 둘까요? 중1이니까? 9 줌마 19:31:51 311
1185920 자전거 바퀴요 1 .. 19:27:46 86
1185919 부동산 정책이 두더지 잡기 게임 2 19:24:34 216
1185918 공고 졸업후 대기업이면 공대와다른가요? 8 공대? 19:22:27 559
1185917 양도세 문의 1 misty 19:21:58 168
1185916 저는 지나온 삶의 궤적에 한표 던집니다. 46 마음이아픈날.. 19:20:25 1,483
1185915 밑에 공소권 없어서 글 패스하세요 6 ... 19:19:31 165
1185914 회사에서 맨날 불평인 동료 어찌지내세요 6 아이스 19:18:02 4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