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람 폈던 남편과 살고 싶나요?

굳아 | 조회수 : 6,051
작성일 : 2019-10-22 23:19:02
뭐때문에 그 남편을 붙잡아두고 살려는거죠?








돈잘버는 남편이긴한데...남편은 이미 부인과의 사이가








안좋아서 끝내고 싶어하고 부인은 바람핀 남편인데도 같이 살고싶어하고...








저같은 경우는 바람핀 남편이 용서가 안되고 평생 공허할 생각에








맘이 미리 아픈데요..다시는 다정한 스킨쉽은 남편과 더 할수 없고








앞으로 그런 사랑은 못느끼고 살겠구나 싶어 서글프기도 하거든요...



IP : 106.102.xxx.100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0.22 11:30 PM (61.77.xxx.189)

    바람핀 남자는 누구하고 살아도 바람피워요
    바람나서 집나간 남자들 다시 그 상간녀두고 다른 상간녀만나 바람피웁니다

    바람이란건 습관이거든요
    자기 인생의 지루함을 푸는 방법이 바람

  • 2. ...
    '19.10.22 11:30 PM (223.62.xxx.80)

    사십대 후반. 주변에 친구들 남편들이 거의 다 바람이 났습니다만
    이혼 안하고 다 삽니다
    바람 경중에 따라 대처방법도 후속처리도 각기 다릅니다만
    결론은 이혼 안해요
    이유는 단 하나. 경제적 이유때문이죠
    능력있음 그꼴 보고 살겠습니까

  • 3. 결혼이
    '19.10.22 11:31 PM (14.39.xxx.40)

    사랑외에도 필요한게 많은 구조가든요.
    결혼이 깨지면
    나말고도 고통받는 사랑하는 사람이
    있으니 그렇죠.
    쉽게 말하지마세요.
    내일일때만 단호하고도 신속하게
    처리하시고
    남일이라면 오만가지 님이 모르는 사정이
    있다고만 이해하세요

  • 4. 남편이
    '19.10.22 11:43 PM (211.194.xxx.37)

    폭력폭언 하지않고 애들한테는 잘하는 사람이면 이혼안하는게 낫죠.
    내맘 편하자면야 이혼이 답인데 집안에서 큰트러블없고 그게또 애들이 있으면 쇼윈도로 사는게 나아요.
    제친구는 남편바람나서 이혼했는데 회사나 다른곳에서 남자들이 소문듣고 들이댄데요. 예뻐서 그런가ㅡㅜ 남자라면 소름끼쳐하는데 미친유부남들이 밥한번 먹자고 찍접대는 놈들이 한둘이 아니래요.
    바람난 유부남들은 가만두면 다 기어들어오기는 하는거 같던데
    상간년들이 잘 안놔주는거 같더라는ㅋㅋ
    남편있어도 대낮에 바람피는 여자들 진짜 대단해요. 지금은 스릴만점이겠지만 들켜서 이혼당하고 동네챙피 당하는 사람들 은근 많더라구요.

  • 5. ..
    '19.10.22 11:50 PM (218.148.xxx.95)

    남편은 다정한 스킨십만 하는 존재가 아닙니다.
    상간녀입장인 사람인지 미혼인분인지는 모르겠지만 훗날 애들 낳고나서 다시 이 질문글 읽어보세요.

  • 6. Mmmm
    '19.10.22 11:54 PM (70.106.xxx.69)

    결혼은 연애가 아니니까요

  • 7. 그리고
    '19.10.22 11:58 PM (70.106.xxx.69)

    결혼해보면 알게돼요
    사랑은 걍 연애때 하는거고 결혼은 생활이에요.
    먹고 살고 애키우고 일할거 천지요. 생계가 걸린일이죠.

  • 8. ...
    '19.10.23 12:44 AM (119.71.xxx.44)

    남편이 바람은 아닌데 뭐... 아무튼요
    근데요 겪어보지 않고서는 몰라요
    이상하게 이해가 되더라고요
    그럴수도 있지 실수할 수도 있지 그렇게요
    돈도 재산도 제가 더 많아요
    그 행동 하나로 정 떨어질 사람도 있겠죠
    저처럼 이해가 되어버리는 사람도 있겠죠
    겪어보지 않고서는 모르는데 비난조로 들리네요
    부모가 정말 죽을 죄를 졌어도 가족은 이해를 하잖아요
    부부도 그런게 있더라고요
    사랑하면 뭐라도 이해가 되요...
    굳이 돈 때문만은 아니에요
    내팔 내가 흔들고 너의팔은 너가 흔든다잖아요
    각자의 인생이죠

  • 9. ...
    '19.10.23 1:03 AM (116.127.xxx.74)

    전 경제적 여유가 있다해도 이혼 안하고 그냥 살거 같아요. 나이 드니 환경 변하는거 너무 스트레스에요. 이혼녀로의 삶에 적응하는것도 귀찮을거 같아요. 그냥 남편과 대면대면 남처럼 사는게 더 편할거 같거든요. 근데, 내가 좋아하는 남자가 생기면 그땐 이혼 생각이들거같아요.

  • 10. ㅡㅡ
    '19.10.23 2:07 AM (110.70.xxx.137)

    사랑과 믿음이 깨졌는데도 결혼이 유지가
    된다는게 신기합니다.
    제 친구는 남편 바람 후 그 핑계로 본인도
    십여년째 불륜중입니다.
    남편은 대외용으로 필요하니 쇼인도로
    살고 몸과 마음은 다른 남자에게...
    솔직히 친구지만 싫습니다.
    결혼을 유지할거라면 남편과 관계 회복에
    노력을 해야 하는데 남편은 돌아왔는데도
    그 핑계로 쭉~~~ 그게 뭐 하는 짓인지
    한심해요.

  • 11. ...
    '19.10.23 2:55 AM (175.113.xxx.252)

    전 아직 미혼인데.. 나이가 드니까 그런 삶도 뭐 한편으로는 이해가 되던데요... 아마 제가 그들이 이해가되는건 116님 같은 이유가 큰것 같아요.. 환경의 변화가 그렇게 쉬울까 싶네요... 이혼녀도 30대 저희 같은 젊은나이이지 40넘어가면서.. 이혼녀로 사는게 그게뭐 그렇게 쉽겠어요.. 저기 윗님말씀도 맞는것 같구요.. 경제적인 부분이 큰다면 그 꺠기가 더 힘들겠죠..

  • 12. wisdomH
    '19.10.23 2:58 AM (116.40.xxx.43)

    결혼이 사랑만 중요한 가치인 시스템이 아닙니다.
    사랑만 하려면 연애만 하지 왜 결혼하겠어요?
    가정 자식 경제 관계..모든 게 어우러진 시스템.
    바람 피웠다고 이혼 그리 쉽나요?
    내 감정보다는 자식도 걸리구요

  • 13. 솔까
    '19.10.23 3:14 AM (223.62.xxx.148)

    돈 때문이라 생각해요.
    자신이 경제력 있어도 라고, 큰소리쳐도
    유지문제나 더 뜯어낼 수 있는 구조면 안해요.

    시스템,자식 것도 돌려 그럴싸지 돈 경제 분리문제
    지뿔 없는 놈이 바람피는데 참고 사는 여자 단 한명도 못봤어요.

    남들보기 거지라도 그보다 못하니 참고 사는거지
    자식 때문에 참는다는것도 자식 입장에서는 핑계. 여긴 반대의견은
    상간녀 취급하며 합리화 웃긴게 더러븐 상간녀나 만나는 인간도 더러운데 돈 때문에 비참하지만어쩌겠어요.

    그게 스스로 생존방법인데
    그냥 피해자라 칭하면서 그런갑다 하세요.
    어차피 스스로 그런 선택한 그녀들은 더 힘들어요

  • 14. 솔까
    '19.10.23 3:17 AM (223.62.xxx.148)

    그리고 결혼이 무슨 굉장한 보호 시스템이라 착각하는 사람들은
    무서워서라도 이혼 못해요.그게 그들 가치관이니
    그 틀 깨지면 인생 망한거라 생각하는 사람 많아요.

    반면 바람피는 새끼랑은 죽어도 못사는 여자도 있는거구요

  • 15. ㅋㅋㅋㅋ
    '19.10.23 3:41 AM (180.71.xxx.182)

    순진한 상간녀들의 18번 메들리와
    바람피는 새끼들의 18번 메들리를 믿는
    원글님아
    그놈이 님하고 살면 찰떡처럼 살거 같죠?

  • 16. 55
    '19.10.23 6:34 AM (175.115.xxx.83)

    두고두고 피말리면서 돈벌어오는 기계니 델고 살아야지요

  • 17. 당연히
    '19.10.23 8:24 AM (119.70.xxx.204)

    돈벌어오니까살죠 돈의힘을 모르시네
    바람핀인간이 돈까지못벌어봐요 누가사나

  • 18. ㅇㅇ
    '19.10.23 8:28 AM (182.211.xxx.221)

    헤어지는것보다 사는게 더 이익이니 사는거지 뭔 이유가 있겠어요

  • 19. 정답
    '19.10.23 9:08 AM (183.96.xxx.47)

    돈벌어오니까살죠 돈의힘을 모르시네
    바람핀인간이 돈까지못벌어봐요 누가사나22222

  • 20. ,,
    '19.10.23 9:08 AM (211.36.xxx.107)

    자기 발에 불등이 떨어져 봐야 판단이 되거든요
    남의 일은 함부로 말할게 못돼요
    윗분 말에 공감해요

  • 21. ....
    '19.10.23 9:37 AM (122.60.xxx.99)

    친구보니까 살림을 차려도 이혼은 안해요.
    친정부자고 본인도 미모에 아이들이 좀 엇나가긴하지만
    남편은 그냥 놔둔답니다.
    어차피 조건보고 한 결혼이라...남편이 좀 나가는 성형의라.

  • 22. 불륜남
    '19.10.23 3:19 PM (157.49.xxx.121)

    지인이 경찰공무원이라 연봉도 8000, 남편이 여자문제 많은데도 이혼안하고 계속 살던데요.

  • 23. .....
    '19.10.23 7:26 PM (121.134.xxx.183)

    노숙자 사이에서도 자기보다 돈 더 벌면 이혼 안합니다.
    친정이 부자라라도 남편 명예가 필요해서 또는
    이혼녀 딱지도 흠. 굳이 참으면 된다 이거예요.

    돈도 없고, 명예도 없는 남자도 이혼 안하는건.
    결혼 자체가 생존이라 그래요.
    생각보다 결혼으로 생존 유지하는 여자들이 의외로 많아요.
    특히 나이든 여자일수록. 여기 연령대가 높아 더 더욱 그러해요.
    어디 좋아서 그런 남자랑 살겠어요?
    비참한 상황에 왜 그려냐는 불지르는거니 상간녀라
    최악의 욕 먹는거구요.

    그런데 아무대나 편 안든다 상간녀,바람녀라는 사람들은
    정신승리 중입니다.
    요즘은 사람들은 옛날하고 달라서
    젊은 남자들은 바람은 손해 보는짓이라 여겨서 안해요


    앞에서 말 안할 뿐. 바람피는데 이혼 안하는 여자들
    바람피는 놈과 사는 병신이라 해요. 차라리 입 다무는게 낫아요

  • 24. 정답×2
    '19.10.23 11:27 PM (223.38.xxx.43)

    돈벌어오니까살죠 돈의힘을 모르시네
    바람핀인간이 돈까지못벌어봐요 누가사나22222
    ---------정답입니다!!!!

  • 25. ..
    '19.10.24 3:20 AM (211.194.xxx.37)

    돈벌어오니까살죠 돈의힘을 모르시네
    바람핀인간이 돈까지못벌어봐요 누가사나3333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2970 아파트 동장들도 2 ... 16:15:46 147
1562969 남편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들었어요 2 ... 16:15:13 458
1562968 집보다가 맨탈이 날라가요 7 맨붕 16:15:05 572
1562967 '기자'들의 한심한 작태.. 333 16:10:03 132
1562966 헤어롤 빗 중에서 C컬 빗 잘 되는 것 추천해 주세요. C컬 빗 16:07:20 68
1562965 남편이 밥먹다가 전을 직접 더 굽겠다기에 19 와이프 16:04:26 1,279
1562964 한국에서의 프렌치식당 대표메뉴는 뭐라고 할수 있을까요 4 ㅇㅇ 16:04:11 202
1562963 수시 환불 안해줬다고 합격은 아니겠죠 ㅎ 1 고3맘 16:03:32 471
1562962 이게 뭐라고 이렇게 좋은지.. 1 레깅스 16:02:12 291
1562961 크리스마스에 뭐 하세요? 궁금 16:01:29 101
1562960 12월 개봉영화 후기 (내용스포X) 5 ㅇㅇㅇ 16:00:17 380
1562959 다래끼 얼마만에 가라앉을까요?ㅠㅠ 4 산모 15:59:55 102
1562958 공무원이 거짓말을 했는데 민원을 어디다가? 1 거짓말 15:59:04 344
1562957 사중에 충이 들었을 때 극복하는 방법... 3 15:51:38 332
1562956 다이어트 식단이 고민이에요 12 흐린가을하늘.. 15:50:25 452
1562955 정밀이지 ㅠㅠ 식겁했네요 4 아휴 15:49:56 947
1562954 ㄷㅎ항공 승무원분 계신가요. 2 절실 15:49:27 809
1562953 유아임용 IMHJ 15:49:02 102
1562952 낙지젓갈에 양파 다져 넣으면 물생길까요? 3 질문요! 15:43:49 206
1562951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 그대론데…도쿄올림픽 성화 봉송을? ㅉㅉ 15:41:44 127
1562950 펭수 이거이거 왜이렇게 귀엽나요 15 펭하 15:40:53 673
1562949 지금 검찰은 지들 기득권 빼앗길까봐 정권에 타격을 주려고 그러는.. 4 모모 15:39:38 357
1562948 전광훈 근황.youtube 2 ... 15:38:26 311
1562947 김치냉장고 2 김치 15:37:20 239
1562946 공인회계사 2 . . . 15:37:17 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