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생활비 스트레스 없이 사는 친구가 부러웠어요.

00 | 조회수 : 6,116
작성일 : 2019-06-24 19:55:12
제 친구가 재산이 있는 부유한 지방 유지 아들과 결혼을 했는데요. 본인이 직접 친정은 가난했는데 시댁은 여유가 있어서 돈을 막 쓰지는 않지만 여행이나 아이들 학비 걱정은 없다고 하더라구요.

가업 물려받아 제 친구가 야무지게 잘 관리하고 있고 시부모님들도 인품 좋으셔서 친구가 가게 보는 동안 아이들도 봐주시구요.

저는 맞벌이로 아둥바둥 여행은 경비 생각해서 이돈이면 그냥 아껴서 대출금 갚아야지..하며 안쓰고 월급도 어케하면 아껴 쓰나 그 생각인데.. 이런 스트레스나 압박 없이 사는게 어떤건지 상상이 잘 안되요.

친구는 집도 먹고 사는 것도 다 되어 있으니 가업 관리하는 스트레스는 있겠지만 전체적으로 참 편안해 보였어요.
IP : 223.62.xxx.15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6.24 7:58 PM (223.39.xxx.129)

    저도요
    맞벌인데도 나가는게 왜케많은지
    제거는 티도 사기 아까워요
    돈복있는사람은 타고난건지
    걍 고민않고 사고싶을때 팍팍좀 사면좋겠어요
    쪼달린생활 그만하고싶네요

  • 2. 돈많음
    '19.6.24 7:58 PM (39.113.xxx.112)

    편안해 보이고 해결 안되는것보다 되는게 많고 좋죠. 그친구가 복이 있어 그런거고
    나는 내복대로 사는거고 누구나 부자 시가 만날수 없잖아요.

  • 3.
    '19.6.24 8:06 PM (211.215.xxx.107)

    돈은 안부러워요. 욕심도 별로 없고요.
    다만 법조인 가족이 있는 분들이 참 부럽네요.
    이제라도 로스쿨 갈 수도 없고 ㅠ

  • 4. ㅇㅇ
    '19.6.25 9:39 AM (116.47.xxx.220)

    넉넉한 편인데도
    늘 부족하더라구요
    지금이거안쓰면 미래에 돈이 더 불어난다는
    기회비용이 있다보니 돈이 있고없고 보다는
    어디에 쓰느냐는 고민은 항상 하게되던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0700 정두언 재혼한 현 부인이 젊어요 .. 21:13:15 701
1460699 노스페이스가 일본거에요??? 3 ... 21:13:00 180
1460698 수지분당 청소년 상담센터 1 Ray 21:10:22 71
1460697 아이폰6s인데 와이파이만 사용하다 데이터는 어떻게 쓰나요? 2 궁금이 21:09:04 85
1460696 쥐박이주변 의문의 자살들 유서내용이 ㅇㅇ 21:09:00 297
1460695 친구와 말다툼 후 전화통화를 하게 되면요.. 4 반딧불 21:08:36 244
1460694 친구와 비교 1 ㅇㅇ 21:08:17 114
1460693 기름종이 대체품 21:08:14 33
1460692 계란말이는 어려운 음식이죠? 3 .. 21:08:06 187
1460691 자몽청 ... 21:04:05 77
1460690 관절에 기름칠이 안된 듯한 느낌 .... 21:02:18 104
1460689 노브랜드 치실 어떤가요? 1 123 20:56:46 130
1460688 아들이 하얀 소세지가 먹고 싶대요. 찾아주세요. 21 알려주세요... 20:56:00 699
1460687 일본원재료 유제품도 잘보세요. 불매장려 3 유제품 20:55:25 279
1460686 탐정님들 노래좀 찾아주세요 ㅠ 3 oo 20:55:17 79
1460685 후쿠시마 이타테촌 젖소 사육 재개. JPG 조심하세요 20:53:03 270
1460684 초4 수학문제집 추천부탁드려요 2 수학 20:50:13 99
1460683 아이스크림.. 무심코 샀는데 다 롯데삼강이네요.. 3 롯데삼강 20:50:06 254
1460682 중3 반에서 투명인간 취급 당하는아이 12 123 20:49:42 1,020
1460681 아니 건후 갑자기 왜 이렇게 컸나요? 3 ... 20:49:39 662
1460680 50대 초반 남편 실비보험 저렴한 것 추천해주세요 2 .... 20:47:51 166
1460679 제 친구 말에 슬프네요 28 친구 20:47:31 2,717
1460678 강남역 유니클로 건너편 4 .... 20:45:12 1,148
1460677 성적이 안나오면 선생탓. 5 오늘도봄 20:43:17 453
1460676 민경욱 "우리가 정권 잡으면 부역한 언론인 등 기억&q.. 13 염병하네 20:42:42 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