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생활비 스트레스 없이 사는 친구가 부러웠어요.

00 | 조회수 : 6,615
작성일 : 2019-06-24 19:55:12
제 친구가 재산이 있는 부유한 지방 유지 아들과 결혼을 했는데요. 본인이 직접 친정은 가난했는데 시댁은 여유가 있어서 돈을 막 쓰지는 않지만 여행이나 아이들 학비 걱정은 없다고 하더라구요.

가업 물려받아 제 친구가 야무지게 잘 관리하고 있고 시부모님들도 인품 좋으셔서 친구가 가게 보는 동안 아이들도 봐주시구요.

저는 맞벌이로 아둥바둥 여행은 경비 생각해서 이돈이면 그냥 아껴서 대출금 갚아야지..하며 안쓰고 월급도 어케하면 아껴 쓰나 그 생각인데.. 이런 스트레스나 압박 없이 사는게 어떤건지 상상이 잘 안되요.

친구는 집도 먹고 사는 것도 다 되어 있으니 가업 관리하는 스트레스는 있겠지만 전체적으로 참 편안해 보였어요.
IP : 223.62.xxx.15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6.24 7:58 PM (223.39.xxx.129)

    저도요
    맞벌인데도 나가는게 왜케많은지
    제거는 티도 사기 아까워요
    돈복있는사람은 타고난건지
    걍 고민않고 사고싶을때 팍팍좀 사면좋겠어요
    쪼달린생활 그만하고싶네요

  • 2. 돈많음
    '19.6.24 7:58 PM (39.113.xxx.112)

    편안해 보이고 해결 안되는것보다 되는게 많고 좋죠. 그친구가 복이 있어 그런거고
    나는 내복대로 사는거고 누구나 부자 시가 만날수 없잖아요.

  • 3.
    '19.6.24 8:06 PM (211.215.xxx.107)

    돈은 안부러워요. 욕심도 별로 없고요.
    다만 법조인 가족이 있는 분들이 참 부럽네요.
    이제라도 로스쿨 갈 수도 없고 ㅠ

  • 4. ㅇㅇ
    '19.6.25 9:39 AM (116.47.xxx.220)

    넉넉한 편인데도
    늘 부족하더라구요
    지금이거안쓰면 미래에 돈이 더 불어난다는
    기회비용이 있다보니 돈이 있고없고 보다는
    어디에 쓰느냐는 고민은 항상 하게되던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1975 핸드폰 없는데 당일지급알바 하는방법 ㅇㅇ 07:45:35 12
1161974 평범하지 않은 이름이라 인생도 평범하지 않은건가 4 ? 07:38:04 243
1161973 수원,용인,분당쪽-플라잉 디스크 교습하는 곳 아시는 분 ... 07:36:06 47
1161972 종가집김치 배추관련 ㅇㅇ 07:32:17 155
1161971 김태년 대표는 그대로 주욱 가세요. 미통당은... 1 .... 07:29:50 134
1161970 부처님 가피를 경험해 보신분 계세요? 1 부처님가피 07:25:41 231
1161969 태어나서 홧병 한번도 안걸려 본 분 계신가요? 3 07:09:53 424
1161968 꽃화분 키우기 주전자 06:55:16 252
1161967 장염 일주일 넘게 앓고 있는데 병원 다른 데 또 가볼까요. 8 ㄷㄷ 06:54:51 553
1161966 한명숙 전 장관님 언급 추미애 06:51:17 201
1161965 베스트에 빵봉투보니 생각난거 4 06:40:57 1,011
1161964 "일본 직판장·온라인몰서 방사성 물질 오염 산나물 판매.. 1 후쿠시마의 .. 06:34:10 496
1161963 인간관계.. 놔버리면 다시 돌아볼까요? 5 꾸꾸 06:06:09 1,545
1161962 새벽부터 급질해요 9 너왜그래ㅠ 05:46:41 1,221
1161961 김어준의 뉴스공장 6월2일(화)링크유 4 Tbs안내 05:34:29 453
1161960 트와이스 새 뮤비에서 다현이가 입은 의상 ㅎㅎ 2 05:12:01 1,490
1161959 기도 응답이 쉽게 되나요..(한밤중 잡담) 10 급질문 04:28:36 1,088
1161958 정의연 의혹 관련하여 좋은 정리글 있어서 공유합니다. 3 정의연 03:56:58 531
1161957 뮤지컬도 실력보다 우선 외모인가요? 8 ㅇㅇ 03:42:51 1,912
1161956 돈 있으면 남편과 같은아파트 다른집에 살고 싶어요 8 03:18:17 3,146
1161955 남편 제가 맘 비우고 살아야지 맞는거죠 29 dk 03:09:08 4,330
1161954 반년 넘도록 조사 안 한 검찰…부장검사는 '변호사 개업' 1 월요일 03:01:02 561
1161953 어떻게 생각하세요? 이게 섣부른 일반화 일까요? 15 ㅇㅇ 02:20:27 2,407
1161952 또 또 ㅡ 정의연 '제2 옥토버훼스트' 의혹 6 .. 02:04:19 812
1161951 문 대통령 카타르 국왕 만나…세일즈 외교 박차...그 이후 3 ..... 01:59:31 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