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전원주택 이사한 아줌마에요.

와우 | 조회수 : 6,104
작성일 : 2019-05-25 23:55:04
밖에서 소쩍새가 울어요.
어릴 때 이후로 처음 들어요.
아까는 해괴한 울음..고라니라고 해요.
생긴건 예쁜데 울음소리는..아이고~~
공기도 좋고 새들 노래도 좋고..
그래도 cctv 달아야겠죠?..^^
첫날인 어젯밤은 꿈도 없이 잘 잤네요.
아.. 그리고 전에 올렸던
남편이 모란에서 데리고 온 푸들은 신났어요.
문만 열면 쏜살같이 뛰쳐나가 마구 뛰어다녀요.
오라고 해도 뺀질거리고.ㅎ
윗집 진도개가 짖으면 우리 푸들이도
앙앙 거리며 짖는답니다.
귀여워요.
내일부터 비가 온다니 상추가 손바닥 만큼
클거같아요.

IP : 117.111.xxx.67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공감
    '19.5.25 11:57 PM (119.196.xxx.238)

    고라니 울음소리가 어떤건가요? 저도 고라니 자주 보는데 소리는 못들어봐서. .. 저희집에서도 소쩍새 소리 잘들려요. 뭔가 맘이 안정되는 소리같아요.

  • 2. ㅇㅇㅇ
    '19.5.26 12:04 AM (120.142.xxx.123)

    울나라 점점 주택에서 사는 사람들이 늘어가는 것 같아요. 제가 땅 살때만 해도 안그랬는데 이젠 산등허리가 다 택지개발하느라고 난리, 집들이 도시처럼 빼곡이 들어차는 것 같아요. 시골살이의 정취는 이미 아니고 걍 마당있는 집이라는 것에 만족해야 하는 듯요. 저도 요즘 보강토 쌓고 땅모양 만드느라 매일 가고 많은 시간 땡볕아래 있다보니 벌써 살이 많이 탔네요. 하나 끝났는가 하면 다른 곳에서 돈달려고 입벌리고 있는 느낌입니다. 그래도 모양이 하나씩 만들어지는 것 보면 좋구요.
    저도 어서 빨리 새소리 들으면서 일어나고 싶네요. ^^

  • 3.
    '19.5.26 12:16 AM (45.64.xxx.125)

    공기부러워요..
    저도 들어봤는데
    근데 고라니 울음 소리 진짜 특이해요..

  • 4.
    '19.5.26 12:21 AM (27.35.xxx.162)

    컬투쇼 김태균이 가끔 고라니 소리 내요.
    그냥 악소리 ㅋㅋㅋ

  • 5. 쓸개코
    '19.5.26 1:55 AM (118.33.xxx.96)

    제가 사는 아파트 인근에 야산이 있어 소쩍새소리 밤에 자주 들어요.
    고라니 울음소리가 그리 소름끼친다면서요?ㅎ
    이사가서 꿈안꾸고 편히 잘자면 좋은거래요. ^^

  • 6. 호호
    '19.5.26 7:08 AM (49.196.xxx.54)

    강아지 넘 좋겠네요. 저희도 전원주택
    넷 키우는 데 더 데려오고 싶어해요 ㅎ

  • 7.
    '19.5.26 8:21 AM (175.123.xxx.115)

    세콤 다세요. 렌탈로..렌탈은 말 그대로 빌리는거니까 관리를 해야잖아요. 그래서 조금 이상생기면 달려오고 전화해도 바로와요

    회사서 세콤했는데 창문에 바람소리센서도(도둑이 들어오면 움직이면서 바람소리내거든요)달았거든요. 창문깜빡하고 안잠그고 퇴근했더니 세콤에서 도둑 들었다고 감지했나봐요(바람이 왔다갔다하니까) 전화했더라고요. 가본다고..

    한적한 곳이면 달아야 안심도 되고 세콤 대문에 붙어있으면 도둑,강도 안들어올 확률이 크죠

    이사한 곳에서 행복하세요^^

  • 8. ㅇㅇㅇ
    '19.5.26 11:33 AM (72.234.xxx.116)

    해외 사는데 제 소망 중 하나가 한국 가서 전원주택 짓고 개 풀어놓고 키우고 텃밭 가꾸며 사는거거든요.
    정말 부럽습니다.

  • 9. ????
    '19.5.26 6:39 PM (203.142.xxx.11)

    진심 부럽네요~
    지역이 어디쯤 인지도 궁금 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9001 전세가 안 빠지는 경우...어떻게 해야 하죠? ... 21:37:40 20
1449000 청와대 “KBS, 순방중 대변인에 질문없이 보낸 문자가 사전취재.. 1 일베기레기 21:36:31 73
1448999 사우디와 대규모 경제협력?! 문 대통령 주최 모하메드 사우디 왕.. 마니또 21:32:30 49
1448998 결혼 상대자로서 3 마리아 21:32:19 207
1448997 기숙사 4 대학교 21:30:05 150
1448996 솔직하게 말해주세요. 7 솔직히 21:26:19 434
1448995 9시 30분 ㅡ 뉴스공장 외전 더룸 함께해요 ~~ 1 본방사수 21:25:24 72
1448994 인생에서 가장 강렬한 감정 베스트 글이요 1 ... 21:24:40 282
1448993 만삭인데 진통 빨리오게 하는 방법있을까요? 8 .. 21:20:25 234
1448992 산부인과 과잉진료.. 5 __ 21:18:53 339
1448991 이럴땐 어쩌시겠어요? 3 21:15:58 278
1448990 부부금슬 좋으신 분들은 세상 행복할 것 같아요 4 이혼준비 21:15:46 700
1448989 전라도 사람들 억울하겠어요 9 경상도 21:15:15 516
1448988 다 괜잖은데 섹스리스라면 참고 살겠나요? 31 뭐지 21:12:42 1,424
1448987 보통 아들이 능력 없으면 시어머니가 갑질 유세 안떨지 않나요? 8 보통 21:11:11 520
1448986 제주동부경찰서장 및 담당경찰관의 징계및 파면을 청원합니다 6 고유정남편토.. 21:07:31 381
1448985 주식 어떤 종목 갖고계시면서 속 썩고있나요? 10 주식 21:06:46 557
1448984 한살& 재첩탕과 다슬기살이라고 파는 제품에 나오는 모래.. .... 21:06:01 113
1448983 함소원처럼 머리숱도 많고 연하랑 결혼해서 부럽네요 7 여자도 피지.. 21:05:31 858
1448982 개각한다네요 1 ㅣㅣ 21:05:16 265
1448981 한국당, 여성당원 바지 내리는 공연으로 구설 8 .. 21:04:22 360
1448980 부동산이 구경하는 집으로 쓰나봐요. 5 이상하네요 21:03:27 561
1448979 낯선 우유가 있을 때는 뒷면을 보세요. Jpg 1 남양 20:56:55 1,031
1448978 교육 실무사..비정규직 파업 6 ... 20:55:35 486
1448977 동남아 여행왔는데 이쁘다는 소리를 너무 많이 하네요? 20 ? 20:54:43 2,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