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은둔형 외톨이’ 가족의 고립을 막기 위해

ss | 조회수 : 1,602
작성일 : 2019-05-25 05:26:55

자력갱생’만이 살길이었다

숨을 쉴 수 없었다. 다른 아이들은 멀쩡한데 우리 아들만 이상한 것처럼 보였다. 삶의 맥이 풀렸다. 여기저기 백방으로 찾아봤다. 국가나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도움을 구할 수 없었다. 미연씨는 논문까지 찾아 읽기 시작했다. “국가나 지자체 차원에서 도움을 구할 수 없었어요. 너무 막막했어요. 지금 당장은 부모의 지원으로 우진이가 살아간다 해도 이후엔 누가 도와주겠어요.” 

진영씨와 미연씨는 ‘자력갱생’을 택했다. “인터넷을 수도 없이 검색했어요. 거기서 ‘K2인터내셔널코리아’(이하 K2)라는 단체를 알게 됐죠.”(미연씨) K2는 은둔형 외톨이들이 공동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적기업이다. 일본 요코하마에 본사가 있고 오스트레일리아·뉴질랜드·한국에 지부가 있다. 한국에는 7년 전에 생겼다. 

진영씨와 미연씨는 K2에서 만난 다른 은둔형 외톨이의 부모들과 한 달에 한 번씩 만나 자신의 경험을 나눈다. 오스트레일리아에 이민 갔다가 적응을 못하고 한국으로 돌아온 은둔형 외톨이 아들을 둔 구인준(가명)씨가 “이렇게 말하기 부끄럽지만 아들을 공동생활에 데려다주고 좀 떨어지고 나니 살 것 같았다”고 하는 말에 다른 부모들도 공감했다. 

미연씨가 말했다. “(아이와 실랑이하다보면) 너무 힘들다. 나부터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비행기를 타면 승무원들이 긴급상황 대응 요령을 설명할 때, 부모가 아이보다 먼저 산소마스크를 쓰라고 하지 않나. (아이의 은둔이 장기화할 수 있기 때문에) 부모의 심리 건강도 중요한 것 같다. 은둔형 외톨이는 본인이 의지를 갖고 있지 않기 때문에 본인이 원치 않더라도 가족이 원하면 지원해주는 제도가 필요하다.”


부모 모임을 하면서 진영씨와 미연씨가 아이들을 보는 관점도 달라졌다. “학교를 안 가면 밥벌이도 못하고 사회적으로 낙오된다는 생각이 있잖아요. 하지만 학교는 안 갈 수도, 지금 갈 수도, 나중에 갈 수도 있다는 걸 알았어요. 생각이 변했어요. 아직 우리 사회는 이 아이들을 용납하지 못하고 있어요. (다름을) 받아주는 사회고, 이런 아이도 있고 저런 아이도 있다는 걸 인정하는 사회였다면 매일 울고 우울증 치료를 고민하지 않았을 거예요.”(진영씨) 






일본에는 은둔형 외톨이 당사자 단체인 ‘전국 히키코모리 가족연합회’가 있다. 이들은 후생노동성의 지원을 받아 10년 이상 은둔 생활을 하는 가족을 찾아 실태를 조사하고, 은둔형 외톨이 당사자와 가족의 고립을 막기 위해 상담을 지원한다. 또 국가와 지자체에 은둔형 외톨이 대책을 제안한다. 이를 본떠 진영씨와 미연씨는 네이버에 은둔형 외톨이 부모 모임 카페를 만들었다. “혼자 걱정하지 마시고 은둔형 외톨이 자녀를 둔 부모들이 모여 함께 고민하고 추후에 정책 제안까지 할 수 있는 단계가 됐으면 좋겠어요.”






역시 모든건 다름을 받아주지 않는 사회가 문제가 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IP : 210.121.xxx.18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5681 박시장님이 고소 건을 알고 있었다고 합니까? 변호인 회견.. 14:56:33 10
1185680 전 이상한게.... 5 ........ 14:53:17 385
1185679 증거도 없이 고소한 건가요? 9 ... 14:51:34 597
1185678 4년간 참고만 있지는 않았대요. 15 달이 14:51:05 1,037
1185677 세상에 다시 없는 빼박증거 나와도 어차피 안믿을거잖아요ㅋㅋ 22 . . 14:49:51 726
1185676 비서인 분들, 거부와 저항 못하는 상황에서 일하십니까? 8 ... 14:49:42 412
1185675 초등 adhd 관련된 카페 소개 부탁 1 알사탕 14:49:33 56
1185674 '미투 상징' 서지현 검사 "박원순 관련 입장 밝히기 .. 12 캬~~ 14:49:01 1,027
1185673 지지자분들이 바라시는대로 되어가고 있네요 9 뿌꾸빵 14:48:34 476
1185672 남친이 제 몸무게를 ㅜㅜ 3 14:48:29 333
1185671 故박원순 시장 고소인 측 "문자·사진, 지인과 .. 11 .. 14:47:20 1,161
1185670 방송 보니 원래 비서직도 아니었는데 22 어이없네 14:45:39 1,675
1185669 증거 빼박인지 알았더니 증거는 현재 없는건가요? 17 ㅇㅇㅇ 14:44:37 1,111
1185668 유방암팔찌 추천 좀 해 주세요. 3 감사합니다 14:42:16 197
1185667 비서가 시장에 대해 거부나 저항 할 수 없는 상황에서 15 의미 14:42:15 918
1185666 중소기업 tv 사신 분? ... 14:42:11 64
1185665 연락 끊긴 형제 찾는데 찾기 14:41:46 200
1185664 휴대폰 포렌식은 어디서 하는거에요? 10 ... 14:41:32 565
1185663 박원순은 왜 자살했나요? 22 근데 14:41:25 1,140
1185662 기자회견 변호사 말 10 .ㅡ. 14:40:41 1,074
1185661 김재련 변호사 누구…서지현 대리인 맡았다가 사퇴, 왜? - 5 ㅡㅡ 14:38:50 658
1185660 고소인은 포렌식을 왜 먼저하나요? 9 ... 14:38:28 848
1185659 안 먹는데도 살찌는건 늙어서인가요? 10 .. 14:37:33 506
1185658 김치콩나물국 3 ........ 14:37:29 261
1185657 박원순 시장 관련 구체적인 사실 관계를 공개했으면 해요 10 Ddds 14:36:51 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