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우울해서 뭔가 확 질러주고 싶은데

별게다슬프다 조회수 : 2,878
작성일 : 2012-06-27 16:54:07

나가긴 싫고요 '인터넷에서 뭔가라도 사고 싶은데

그릇 사면 넣을 데가 없고

감자 사면 분명 싹 나서 버릴테고

옷 사자니 고만고만한거 좌르르 뜨는 정신없는 창 보기 싫고

소가구를 들이자니 집에 놓을 데가 없고

인터넷 슈퍼를 보자니 폐점 세일이 아쉽고

82 장터를 둘러봐도 눈에 들어오는 게 없고

하다못해 중고나라에 찜할만한 게 있어 문자 보낸 건 답장이 없고..

 

오늘 왜 이런가요,아무것도 지르지 말라는 계시인가..

 

 

 

 

IP : 122.32.xxx.129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네!!!
    '12.6.27 4:56 PM (115.126.xxx.16)

    슈퍼가서 아이스크림 하나 사들고 오세요~
    달콤한거 먹으면서 기분전환하시고요! ^^

  • 2. ..
    '12.6.27 4:56 PM (1.225.xxx.47)

    띵똥!!!! 아무것도 지르지 말라는 계시입니다.

  • 3. 흠..
    '12.6.27 4:57 PM (59.25.xxx.110)

    전 그럴때 미용실을 간다거나, 네일아트나 마사지를 받으러가요~
    굳이 뭘 사고 싶으시다면 화장품 같은건 어떠신가요?

  • 4.
    '12.6.27 4:57 PM (121.130.xxx.228)

    내가 입을옷 인터넷 뒤져서 하나사면 기분이~기분이~완전 조아짐~사세요 강추드림

  • 5. 바이올렛
    '12.6.27 4:59 PM (110.14.xxx.164)

    맛있는거라도 사드세요
    뭘 사려면 집에있는거부터 내다 버려야겠더라고요

  • 6. ㅎㅎ
    '12.6.27 5:02 PM (220.76.xxx.132)

    어쩜 저랑 코스도 같으시네요
    그래도 전 질렀다우~

    날씨가 더워서 나가기도 싫고, 장마오기전 이불이라도 죄다 빨면 좋겠는데 일도 싫고
    중고나라 뒤지다가 주방용품 하나 사고
    쇼핑몰 뒤지다가 여기 장터와서 감자랑 고추 샀네요
    어제 오늘 주르르 도착ㅎㅎ
    싱싱하고 양도 많고 제가 생각해도 참 잘 질렀다고..~

  • 7. nn
    '12.6.27 5:15 PM (121.166.xxx.87)

    헤헤 저도 오늘 그런날이었어요. 마침 집근처 고속터미널 상가 오픈했다해서 옷 잔뜩 쌓아놓고 막 1000원씩 파는집에서 긴팔면티, 면 민소매티2장, 여름 7부레깅스 사들고 왔어요. 취향이 보수적이라 모두 칙칙한 색깔이지만 완전 기본 색상에 디자인이라 잘입을것 같아요.

  • 8. nn님
    '12.6.27 5:17 PM (122.32.xxx.129)

    저도 고속터미널 근처 살 때는 종종 그랬는데요..아 그동네 그립네요.
    이노무 동네는 어디고 가려면 차열쇠부터 찾아야 되고..ㅠ.ㅠ

  • 9. nn
    '12.6.27 5:17 PM (121.166.xxx.87)

    그런대 큰맘먹고 산 5000원짜리 면원피스는 집에와 입어보니 잘 안어울린다는 사실 ㅜㅜ

  • 10. teresah
    '12.6.27 5:20 PM (103.8.xxx.14)

    전 그럴때 저가 화장품샵가서 부위별 팩이며 자잘한 화장품 한 바구니 3만원 가량 쇼핑하고
    맛있는 떡볶이 집에서 떡뽁이랑 김밥 포장해 와서 먹으면 기분이 좀 풀려요.

  • 11. 아..
    '12.6.27 5:30 PM (218.234.xxx.25)

    저는 아주 고급스러운 케익이나 특별한 쿠키 사서 와그작와그작 다 드시라고 ..

  • 12. 그냥
    '12.6.27 5:45 PM (222.107.xxx.181)

    집 앞 슈퍼에 가서 먹고 싶은거 왕창 사세요.
    그렇게라도 하면 속이 좀 풀리고
    어차피 살거였으니 낭비도 줄이고...

  • 13. 그냥님
    '12.6.27 5:52 PM (122.32.xxx.129)

    제가 좀 속시원하게 우울해 보지 못하는 게..집앞 슈퍼 가면 조 너머 마트보다 비싸겠지 그 마트 가면 길건너 대형마트보다 비싸잖아 하는 생각에 튀김가루 하나도 못 산답니다(동네슈퍼 쥔장들께는 죄송합니다).
    길건너 대형마트 가려면 떡진 머리도 만져야 하고 세수라도 해야 하고..ㅠ.ㅠ

  • 14. ㅎㅎ
    '12.6.27 5:56 PM (180.68.xxx.122)

    제가 요즘 그러네요
    감기 걸려서 코는 막히고 머리는 맹맹 나가지도 못하고
    간만에 한살림 들어가서 질러줬는데
    한살림 생각보다 싸고 괜찮네요
    담주에 와요 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466 급)미국으로 송금할 때 젤 좋은 은행이 어딜까요? 3 dkwnaa.. 2012/07/13 1,539
127465 여러분댁의 아들성적결과에 만족하셨나요? 3 중2아들맘 2012/07/13 1,347
127464 발레가 체력도 키워줄까요? 11 2012/07/13 5,564
127463 수족구병 사망자 발생 31개월 여아 수족구병 배나온기마민.. 2012/07/13 1,837
127462 국어공부 조언 부탁드려요. 2 중1 2012/07/13 1,098
127461 출퇴근하는 사람이 썬크림 50을 사용할 필요가 있을까요? 썬크림 2012/07/13 952
127460 4살아이가 퇴행행동을 보이는데 어린이집바꿔야 할까요? 2 dl 2012/07/13 2,096
127459 교회 옮기면 죽게해달라”…‘공포 목사’의 기도 2 호박덩쿨 2012/07/13 1,520
127458 대문글 읽다보니 미모에 비해 안뜨다가 최근에야 뜬 경우가 이해되.. 6 연예계 2012/07/13 3,046
127457 예전에 많은 읽을 글에 올라왔던 공부 방법 혹시 저장해 두신분 .. 1 하날이 2012/07/13 1,115
127456 자동차로 남이섬 다녀오신 분들~어떤 정보라도 부탁드려요 ^^ 9 남이섬 2012/07/13 5,726
127455 다섯살 청춘사업에,,,,, 2 요즘은 2012/07/13 1,111
127454 이메일 수신분류 스노피 2012/07/13 894
127453 인천송도에서 1 버스 2012/07/13 1,296
127452 홈매트 액체 모기약 효과 별론가요~ 새벽에 모기에 물렸어요 2 이런 2012/07/13 3,566
127451 미국으로 돌아가면서 사가야 할 책추천 부탁드려요! (답변 절실).. 12 책추천 2012/07/13 3,265
127450 블루베리 효소는 어떻게 사용할까요? 랍톡 2012/07/13 1,830
127449 새누리당 의원총회, 체포동의안 부결 사태 해결 분수령 1 세우실 2012/07/13 890
127448 박원순 "우리사회 불신의 대표인물은 전두환" 2 샬랄라 2012/07/13 1,585
127447 자동차보험 계약시 주의사항 및 회사 추천 해 주세요. 3 holala.. 2012/07/13 1,105
127446 미국범죄율과 감옥시스템/ American Prison Syste.. 14 brownb.. 2012/07/13 1,893
127445 새아파트 들어갈때요.. 입주청소 문의입니다.. 2 .. 2012/07/13 2,178
127444 고도치밀유방 초음파말고 정밀검진 잘 보는곳 알려주세요. 1 ... 2012/07/13 3,633
127443 여수엑스포 야간개장요.... 3 여수엑스포 2012/07/13 1,514
127442 사람이 먹는거가지고 츄접해지면 안되지만.. 5 브루스리 2012/07/13 2,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