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미술영재에 대하여 물어봅니다

엄마맘 조회수 : 2,403
작성일 : 2012-06-27 16:38:26

아들이 초3 입니다

엄마가 보기에 공부는 그닥 관심이 없는데 미술에 남다른 관심이 있는거 같아요

그래서 알아보는 중에 미술영재가 있다는걸 알았습니다

여기는 시골인데 미술영재에 대해서 아시는 분은 도와주세요

내 아들일이거니 하는 마음으로 자세하게 도와주세요

플리즈...

IP : 125.244.xxx.194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냥
    '12.6.27 5:02 PM (121.190.xxx.242)

    집안 서서히 말아먹으려면 자식을 예술 시키라잖아요.
    나쁘게 듣지 마시구요...
    그만큼 드는 돈은 많고 성공하기 힘들어요.
    성공과 상관없이 행복하려면 취미로 하는게 제일 좋구요.
    예중, 예고. 공부 못해도 가는게 아니고
    아주 잘해야 하구요.
    실기 시험도 없애는 추세입니다.
    디자인쪽도 학력인플레에
    노동강도에 비해 수입은 작고 수명도 짧아요.

  • 2. ....
    '12.6.27 5:24 PM (121.181.xxx.159)

    교육청 미술영재를 말씀하시는 거라면 그거 미술실기시험 보고 들어가는거 아니고 머리가 좋은 아이를 뽑는거더라구요..공간지각능력 뭐 아이큐 테스트 문제 같은것 시험 봐요.

  • 3. 미술 영재
    '12.6.27 6:49 PM (125.186.xxx.6)

    원글님,저도 딸애가 어렸을때부터 남다른 재능을 보여 고민끝에 지금은 유명 예고에 다니고 있어요.
    우리 애때는 6학년때부터 교육청 영재가 있어서 시험 봐서 3차에 떨어지고 다음해에는 3차 시험때 가지 않았어요.
    이미 예고 입시중이었기 때문에 별 필요를 느끼지 않아서요.
    지역이 어딘지는 모르겠으나, 찾아보면 그런 교육의 기회는 많아요.
    여긴 서울인데 교육청 영재, 각 예고 영재(중2때 뽑아요), 예술의 전당 영재도 있어요.
    아이가 재능이 있고 하려는 의지가 있다면 일단은 많은 기회를 만들어주세요.
    윗님들 말씀대로 돈도 많이 들고 전망도 불투명 할수 있지요.
    하지만 서울대 나와서도 노는 세상인데 어디는 안그러겠습니까?
    아이가 원하면 기회를 만들어 주시고 아이를 객관적으로 판단해보세요.
    꼭 예중,예고 보내야 하는거 아닙니다.
    아이가 의지만 있으면 길은 많다고 생각합니다.
    인터넷에 들어가서 해당 교육청이나 지역 단체들 살펴보세요.
    가까운 거리면 서울도 찾아보시구요.

  • 4. 미술영재
    '12.6.27 6:55 PM (125.186.xxx.6)

    동네 미술학원은 비추합니다
    아이가 재능이 있다면 학원은 크게 도움이 안됩니다.
    주변에 틀에 박힌 커리큘럼 학원 말고 창의적으로 하는 학원이 있다면 찾아보세요.
    제 경우는 우연하게도 아래층에 현역화가가 계셨어요.
    그분이 일년정도 지도해 주셨어요. 동네 학원비 정도로요.
    주변에 그런분들이 계신지 찾아보세요.
    틀에 박힌 입시교육은 아이의 창의성을 퇴화시키는거 같더라구요.

  • 5. 호짱맘
    '12.6.27 9:36 PM (211.234.xxx.224)

    저희는초5남자아이구요 지금교육청미술영재예요 현재로뭘결정할수있는건아무것도없고아이는소질이있는거같아신청해서합격됐어요 가울쯤 다음해관찰영재모집안내가 나올거구요 담임추천 학교대표로뽑혀야 가서 실기시험볼수있어요 창의 드로잉 실기도 좀 보는거 같구요 분명히실기시험있습니다 마지막3차 면접있구요 과정은 이정도구요 미술레 소질이있고 좋아한다면 주변에 좋은선생님을 찾아보세요 요즘은작품고하시고렛슨도하시는분이있거든요 많이노출시켜주는게 좋을거같구요 전공아니더라도지근시기의미술교육은성장에좋은의미가될거같아요 이상~ 제사견이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467 발레가 체력도 키워줄까요? 11 2012/07/13 5,564
127466 수족구병 사망자 발생 31개월 여아 수족구병 배나온기마민.. 2012/07/13 1,837
127465 국어공부 조언 부탁드려요. 2 중1 2012/07/13 1,098
127464 출퇴근하는 사람이 썬크림 50을 사용할 필요가 있을까요? 썬크림 2012/07/13 952
127463 4살아이가 퇴행행동을 보이는데 어린이집바꿔야 할까요? 2 dl 2012/07/13 2,096
127462 교회 옮기면 죽게해달라”…‘공포 목사’의 기도 2 호박덩쿨 2012/07/13 1,520
127461 대문글 읽다보니 미모에 비해 안뜨다가 최근에야 뜬 경우가 이해되.. 6 연예계 2012/07/13 3,046
127460 예전에 많은 읽을 글에 올라왔던 공부 방법 혹시 저장해 두신분 .. 1 하날이 2012/07/13 1,115
127459 자동차로 남이섬 다녀오신 분들~어떤 정보라도 부탁드려요 ^^ 9 남이섬 2012/07/13 5,726
127458 다섯살 청춘사업에,,,,, 2 요즘은 2012/07/13 1,111
127457 이메일 수신분류 스노피 2012/07/13 894
127456 인천송도에서 1 버스 2012/07/13 1,296
127455 홈매트 액체 모기약 효과 별론가요~ 새벽에 모기에 물렸어요 2 이런 2012/07/13 3,566
127454 미국으로 돌아가면서 사가야 할 책추천 부탁드려요! (답변 절실).. 12 책추천 2012/07/13 3,265
127453 블루베리 효소는 어떻게 사용할까요? 랍톡 2012/07/13 1,830
127452 새누리당 의원총회, 체포동의안 부결 사태 해결 분수령 1 세우실 2012/07/13 890
127451 박원순 "우리사회 불신의 대표인물은 전두환" 2 샬랄라 2012/07/13 1,585
127450 자동차보험 계약시 주의사항 및 회사 추천 해 주세요. 3 holala.. 2012/07/13 1,105
127449 미국범죄율과 감옥시스템/ American Prison Syste.. 14 brownb.. 2012/07/13 1,893
127448 새아파트 들어갈때요.. 입주청소 문의입니다.. 2 .. 2012/07/13 2,178
127447 고도치밀유방 초음파말고 정밀검진 잘 보는곳 알려주세요. 1 ... 2012/07/13 3,633
127446 여수엑스포 야간개장요.... 3 여수엑스포 2012/07/13 1,514
127445 사람이 먹는거가지고 츄접해지면 안되지만.. 5 브루스리 2012/07/13 2,507
127444 고등학생 여학생이 들고 다닐 반지갑 추천해주세요 7 나나나 2012/07/13 2,188
127443 코스트코 종근당 어린이 홍삼 & 홍이장군 ??? 1 ... 2012/07/13 3,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