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정보석이 후계자로 삼았던 사위를 딸과 합작으로 죽이는거 보니

무신 조회수 : 3,163
작성일 : 2012-06-25 15:41:18

 

에혀,

나이 60이 넘어 살면 얼마나 살거라고

자기 죽으면 다 끝일텐데

왜 그리 후계문제에 연연할까요.

사는 동안 잘먹고 잘살다 가면 그만이지, 사후의 후계문제에 왜 그리 신경을 쓸까요.

누가 후계자가 되든,

어차피 자기가 죽고나면 아무 소용없을텐데 말이죠.

 

딸이 똑똑해서 자기닮아 권력가형이라 역시 똑똑한 사위를 들여 권력을 넘겨주기로 한것도 어찌보면 대단한 일이죠.

욕먹는 아들보다는 똑똑하고 야심있는 딸을 통해 권력의 대를 잇기로 결정한것도 대단했고,

그런 사위가 몽고침략을 맞아 자신과 정치적 견해를 달리하자

자신에게 도전하는 사위를 죽이는것도 대단하더군요.

권력의 피... 무신정권의 성향이 아버지에서 딸을 통해 그래도 전달되었는지 그 딸도 아버지랑 성향이 비슷해서

남편과는 멀어지고 같은 성향의 노예출신 남자를 사랑하게 된것도 대단하죠.

 

권력지향의 성향은 남자나 여자나 서로 비슷한 사람이라야 같이 살수 있겠죠.

특히나 사위를 통해 대를 잇고 싶은 경우라면 더더욱 그 사위도 여자네랑 정치적 성향이 같아야겠죠.

 

따지고보면 그 사위의 견해가 합리적이라 생각해요.

역사도 결국 그리되었구요.

지리한 몇십년간의 전쟁기간끝에 결국 고려는 몽고의 속국이 되었으니까요.

자신과 자기를 따르던 무신들의 권력을 위해

몽고와의 전쟁을 택했던 사람들,

무슨 자주국방이니 이런건 다 명분일 뿐이고 실상은 그들 권세를 놓치지 않기 위해 전쟁을 택했고

팔만대장경도 정신적 구심점을 위해 다시 만든거보면...

역사를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김준이나 최우나 어차피 자기네 살아있는 동안의 권세를 위해 전쟁을 택했고

나중에 자기들이 무대에서 사라지면 고려는 몽고의 속국이 될것을 알면서도

당장의 몇십년 권세가 중요했던 사람들이니...

이거보면 4대강도 마찬가지겠군요.

 

나중에 어떤 피해를 당하던지간에 당장 자기네 몇십년 부귀영화가 중요하니까...

 

 

 

IP : 121.165.xxx.55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493 학교 방과후 교사에 대한 문제 제기 고민. 6 고민중 2012/07/13 2,070
    127492 (컴앞대기)참비름나물 삶는데 맛이 씁쓸해요 도와주세요~~ 4 급질문 2012/07/13 1,348
    127491 속초사시는 분들 지금 비 마니 오나요? queen2.. 2012/07/13 801
    127490 황토팩같은 거 배수구 막힐지...? 1 궁금 2012/07/13 1,137
    127489 여자나이 30중반 넘으면 노산 위험 때문에 결혼대상자로는 안된다.. 27 .. 2012/07/13 18,105
    127488 대만어와 북경어 5 초보맘 2012/07/13 2,395
    127487 오래된 자개장농 수리 승옥이 2012/07/13 2,255
    127486 첨으로 담으려해요. 2 깍두기 2012/07/13 860
    127485 무도 그립습니다.. 4 2012/07/13 1,454
    127484 맛간장에 흰설탕 말고 유기농 노르스름한 설탕 넣어도 되나요? 1 맛간장 2012/07/13 971
    127483 페이스북에서 콕찔러보기가 뭐지요? 1 수수 2012/07/13 3,490
    127482 자식 성격은 부모 닮는게 맞나봐요~ 6세 딸아이의 성격때문에 걱.. 1 맘대로 안되.. 2012/07/13 1,738
    127481 하드렌즈 미사용시 어떻게 보관하는 게 좋나요? 2 이쁜이맘 2012/07/13 2,002
    127480 시누가 오라는데 남편은 안가겠다하고..저라도 가야할까요? 12 올케 2012/07/13 2,764
    127479 뱃살과 옆구리살을 빼고 싶은데요.. 6 ... 2012/07/13 3,926
    127478 이런 조건의 베이비시터 구하기 어떨까요.. 18 나무 2012/07/13 2,957
    127477 당신은 꿈이 무엇입니까? 1 2012/07/13 827
    127476 분유 압타밀 먹이시는 분 있으세요? 10 분유수유맘 2012/07/13 4,537
    127475 카드사용 내역 중에서 연말정산에 빠지는 항목은 뭔가요? 1 연말정산 2012/07/13 1,237
    127474 초등5남자 키플링 가방 많이들 사주시나요? 3 흐느적거리지.. 2012/07/13 2,180
    127473 어학원도 다녔었고 지금은 과외로 영어수업 중인데요.. 1 초등6 2012/07/13 1,751
    127472 인터파크 가사도우미 mini 2012/07/13 2,652
    127471 작년에 강남 오피스텔 투자했던거.. 현재 은행 이율만큼의 수익률.. 3 ........ 2012/07/13 3,426
    127470 종편을 왜글케 많이 만들었을까 대문글 연예계보니 이해가... 2012/07/13 1,212
    127469 급)미국으로 송금할 때 젤 좋은 은행이 어딜까요? 3 dkwnaa.. 2012/07/13 1,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