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속초 닭강정의 맛거품....내 입에만..???

돈아까워.. 조회수 : 3,967
작성일 : 2012-05-30 15:15:06
갑자기 그저께 닭강정에 꽂혔네요.
각 각의 택배비까지 지불하면서 두 곳에서 주문을 했습니다.
한마리 15000+ 택비 3~4천원 이더라구요.
하나는 가장  유명세를 타고 있는 집과....또 하나는 속초 사람등이 많이 간다는 집..
12시쯤 도착해서....
온 식구 점심 먹기 전이라...배도 고프겠다...기대 만발에  개봉 박두했습니다.

아흐.......이거 뭡니까.....
이게...정말 빌딩까지  올렸다는 맛집 맞나요...?
물론 직접 먹으면   택배보다야 훨~ 맛있겠지만....그걸 감안해도.....
닭 좋아하는 어른 아이  전원이....반박스도 못 먹었습니다.
1~2 조각 먹고 전부 손 놓네요.
100% 가 맛없어 하는 맛입니다.
동네 왠만한 양념 통닭보다 못한 맛입니다.

일던 닭이 노계인지....닭이 아니라  폐지 같은 질감이라면 이해가 되시죠.
그리고...그래도 강정인데....완전히 식혀서 보냈다는데....
양념통닭이랑 다를 바 없는 상태입니다.
전혀 강정의  양념이 바삭한 상태가 아닙니다.

닭은 둘째치고라도....양념조차도  입에 감치지 않습니다.
달고..맵고...새콤한데...뭐간 조화롭지 못한...이 맛....

에휴....저걸 다 우쩐데요.....
외지 사람들이 부산에 와서...인터넷에 맛집이라는 곳 가보고 실망하는 걸 보는데...
사실,.....저희는 인터넷에 오른 그 맛집 중에 처음부터 안 가거나 맛이 변해서  안 가는 집이 많거던요.
방송이 만들어낸 맛의 거품이 정말 심각하네요.

국제시장 먹자 골목...지저분하게 길에 앉아서 먹는 곳의 비빔당면이나 충무김밥...
싼 가격 일뿐인 역 앞에 줄서는  밀면집...
msg 에 쩌든   유부주머니나 완당
바가지 겁나  우리도 잘 안 가는 자갈치나  광안리 회센터
십여차례 티브이에 나온 뒤...크기를 딱 반으로 만들어 겁나 비싼..중국빵집.... 등등...


IP : 113.130.xxx.6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30 3:19 PM (125.240.xxx.2)

    저도 맛있다고 해서 시켜 먹었는데 별로...

  • 2. ..............
    '12.5.30 3:19 PM (112.148.xxx.242)

    저도요.
    예전에는 맛있었는데 최근에 시켜먹고는 이제 발길을 끊었어요.
    양념이야 입맛따라 다르다 하지만 국내산 닭 쓰신다는데 닭에서 군내가 심하게 나요.
    이젠 안쳐다봅니다.

  • 3. 맞아요
    '12.5.30 3:22 PM (183.98.xxx.90)

    저도 속초가서 먹어봤는데 평범해도 너무 평범했어요. 속초와 더불어 동인천 닭강정도 맛없음 -_-

  • 4. 악녀
    '12.5.30 3:32 PM (211.114.xxx.131)

    흠...전 만석닭강정 좋아서, 수원에서 중앙시장 한달에 2번정도 직접가서 먹는뎅...
    그 옆에 중앙닭강정은 별루요
    아마 개인차 일듯여~^^
    전 무지 맛있고, 맛있었는데..

  • 5. 수잔
    '12.5.30 3:34 PM (121.137.xxx.89)

    닭강정은 신포가 젤 맛나지 않아요? 인천.. 양념된 닭 싫어하는 저도 이건 진짜 맛있게 먹었었는데.. 양도 많고 식어도 맛있었어요. 속초 만석도 먹어봤는데 인천 신포가 훨 맛있었어요.

  • 6. ....
    '12.5.30 4:05 PM (124.51.xxx.163)

    저희가좋아하는치킨집이있는데 항상 매장가서 먹었거든요..
    집에있는데 신랑이 그치킨집 급땡긴다해서 배달시켜먹었는데
    영~ 못먹겠더라구요 ㅜ 우리가 몇년째먹은그집맞나싶었어요 ㅜ
    그리고 나서 몇달뒤 직접가서 먹으니 맛있더라구요 ;;
    시켜먹어서 별로인집있어요

  • 7. 얼마전
    '12.5.30 4:09 PM (175.205.xxx.179)

    설악산 갔다가 만석 닭강정 맛나게 먹고 집에와서 남은 것도 맛있게 먹었는데요.
    참고로 저는 닭 싫어해서 거의 안먹는 사람입니다만,
    냄새 안나고 쫀득하고 매콤해서 양념 맛에 먹었어요.
    한가지 문제가 있다면 코엑스점(?)인가 속초에 분점을 냈는데
    중앙시장 본점에 손님이 몰리니까 분점서 튀겨 온 걸 똑같은 거라고 사라고 강요하더군요.
    혹시 그걸 사신건지........

  • 8. 맛없던데요
    '12.5.30 4:28 PM (211.234.xxx.12)

    속초 갔다가 주차장에서 다들 만석닭강정 박스 들고 들어가길래 호기심에 사다먹었었는데 별로였어요. 뜨거울땐 그나마 먹을만한데 식으니 정말 도화지 씹는거 같았던 기억이나네요. 그게 노계로 해서 양도 무지 많어요ㅋ

  • 9. 저는
    '12.5.30 5:35 PM (116.39.xxx.99)

    만석도 아니고, 중앙도 아니고, 시장닭강정? 이라는 데 주문해봤는데요
    뭐 괜찮은 편이었어요. 신기한 게 다음날, 그 다음날까지도 먹을 만하던데요.
    또 주문할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돈 아까운 맛은 아니었어요. 호기심 충족도 되고.

  • 10. 정말 육질이...
    '12.5.30 5:43 PM (113.130.xxx.6)

    이건 무슨 닭인가요....?
    아무리 노계라도 이럴 수가 있을까요...
    저는..원래 퍽퍽한 살 많은 닭가슴살 좋아하는데...
    이건...원....살이 있는 부분을 먹게 되었는데....
    닭 맛이 하나도 안 나고.....차라리 퍽퍽하던가....그것도 아니고...딱 도화지 입니다.

    두 군데 다 닭이 이 모양이네요.
    그 시장 강정 집 전체가....어디서 닭을 구입해오는지 몰라도....
    양 늘리게 위해서 크고...싸고...질 낮은 걸 사용하나봐요.
    흠....여하튼....
    속초 닭 강정은 이번에 완전 아웃입니다.
    블로그 하면.....널리 알리고 싶다면...그것도 안 하니...
    주위에 널리 알려야겠어요.
    맛은 개인차라 치더라도....이런 닭은 사용하면 곤란하죠....

  • 11. 음하하하
    '12.5.30 7:21 PM (211.172.xxx.134)

    닭이 안좋은 닭인건 확실해요...

    양념에 뭍혀 왠만하면 안좋은 닭인거 티 안날텐데...

    그 양념 범벅을 하고서도 질기고 냄새나는걸 보면...

    저도 만* 한번 먹어보고 반은 버렷습니다

  • 12. 내마음
    '12.5.30 8:21 PM (211.60.xxx.142)

    입맛은 정말 다 다르죠..
    저도 만*닭강정 일부러 시간내서 한시간넘게 기다려 사먹어봤는데.. 맛없어서 다 버렸어요..
    우리 앞에 줄서있던 아저씨가 넘 맛있다고 해서 기댈 너무했었나봐요.
    하튼 육질도 안좋고 양념도...저흰 맛있지않았어요..

  • 13. 행복한봄
    '12.5.30 9:44 PM (211.36.xxx.118)

    저를 로그인 하게 만드시다니... 전 진짜 너무 맛있었어요 양도 보통 닭에 비해 거의 3배던데 전 제목만 봐도 또 먹 고 싶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1825 성추행 고대 의대생 2명 실형 확정 6 세우실 2012/06/28 1,654
121824 고물수거 잔금지급을 안하네요 무지개 2012/06/28 627
121823 6층에서 떨어진 아이 받아낸분 인터뷰네요~ 37 감동 2012/06/28 10,882
121822 독거노인.. .. 2012/06/28 889
121821 어제 눈물을 머금고 펀드 일부 정리했습니다 12 속쓰림 2012/06/28 3,005
121820 남자들 bar 가서 모하나요? 2 앙이뽕 2012/06/28 2,777
121819 6월 28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2012/06/28 599
121818 피자마루에서 신메뉴가 나왔던데~ 미르미루 2012/06/28 702
121817 소*미김밥도 갔다왔어요^^(질문하나있어요) 8 김밥이좋아요.. 2012/06/28 2,368
121816 충무아트홀 알려주신분께.... 고마워요.... 2012/06/28 844
121815 (김여사 동영상)제발 운전에 집중합시다. 5 2012/06/28 1,581
121814 성당 다니시는 분께 질문 드려요~ 8 냉담 2012/06/28 1,609
121813 시아버지 암보험 들어드려야할까요? 8 .. 2012/06/28 1,133
121812 12살 여자아이 주니어의류 온라인이쁜곳 좀 부탁드려요 1 다들 2012/06/28 1,250
121811 욕하는 아이친구-조언바랍니다. 1 복사해서 다.. 2012/06/28 947
121810 7월 2일 봉춘 행사장에 이동식 카페 급구한답니다 지나 2012/06/28 1,027
121809 입구가좁은 물병세척 11 아이더워 2012/06/28 4,992
121808 월세 재계약시 복비는? 3 찌르찌르 2012/06/28 1,942
121807 80년대 중반에 공중파 만화 사건(?) 기억하시는 분?? 18 아시는 분 2012/06/28 3,703
121806 '욕이 내 배 뚫고 들어오지 않는다'.. 무슨 뜻이죠? 6 이해못해서... 2012/06/28 2,466
121805 간단한 고기반찬 머가 있을까요? 7 . 2012/06/28 1,913
121804 아기 태어나면 부부가 따로 자야할까요?? 3 아기 2012/06/28 1,497
121803 천안 신세계백화점 안에 실내놀이터 있나요? 4 .. 2012/06/28 1,486
121802 분노 조절이 안되고 자꾸 퍼붓게 되네요.. 17 ... 2012/06/28 3,909
121801 (봉춘) 막장 배송합니다. 1 국제백수 2012/06/28 1,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