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버스자리양보는 몇세쯤으로 보이는 대가 적당한가요?

나이 조회수 : 874
작성일 : 2012-05-25 22:32:00
오늘 버스탔는데요 전 뒷쪽의 좌석에 앉았는데 앞의 좌석에 남자고딩이앉았고 옆에는 50중반쯤돼뵈는 아줌마서계셨는데 고딩이 자리양보를 해서 아줌가 앉으셨는데 저같음 50대가 자리양보받기아직은 이른것같았는데 아줌마냉큼앉으시더라구요. 그걸보니 몇살때가 적당할까요?
IP : 121.140.xxx.108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25 10:36 PM (122.42.xxx.109)

    그게 나이로만 따지기 애매해요. 암튼 확실한건 나이가 드셨어도 양보 받으려고 작정한듯한 분들에게는 별로 양보하고 싶지 않아요.

  • 2. 음;
    '12.5.25 10:43 PM (110.8.xxx.109)

    요새 대중교통을 잘 안이용하긴 하지만.. 솔직히 전 한 70대는 되어야 벌떡 일어나지더라구요. 50~60대에 건강해보이시는 분들께는 솔직히 양보해야겠단 생각은 안들어요^^;;

  • 3. --
    '12.5.25 10:52 PM (188.99.xxx.63)

    60대는 그래도 양보해드리면 좋지 않을까요? 40대만 되어도 몸이 전과 다르다 알잖아요.
    우리 엄마 지하철 버스 타면 양보받으셨으면 좋겠어요.. 무릎도 아픈 양반인데...다들 양보안하는 분위기네요...-.-

  • 4. ..
    '12.5.25 11:15 PM (211.234.xxx.194)

    60후반에서 70대. 전 70넘어보여야 양보해요. 전에 60대 남자한테 양보했는데 가만보니 한등치에 나보다 훨 건강하더라구요.

  • 5. 흐음
    '12.5.25 11:45 PM (1.177.xxx.54)

    고딩이 보기에 50대 중반이면 할머니 아니죠.
    자신들 엄마가 40대 중후반인데..
    엄마 나이보다 열살쯤 많다고 할머니 아니잖아요.
    그냥 비껴준것 같아요.

    요즘 60대도 주름없는 사람들이 많아서리...그런분들에게 자리 양보하기 껄끄럽긴 하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670 친정어머니 팔순잔치 다들 어떻게하세요 5 대구는 더워.. 2012/06/25 12,203
120669 알이 작은 감자는 어떤 요리를해서 먹나요? 3 감자 2012/06/25 1,587
120668 모기물려 이틀 박박 긁은 곳 비누세척이나 찜질해도 되나요? 5 물리자마자해.. 2012/06/25 1,186
120667 추적자가 기다려지면서 .. 1 아내 이름 2012/06/25 1,011
120666 사진이 안올라가요. 저... 2012/06/25 1,320
120665 애슐리 자주 가시는 분 메뉴 좀 알려주세요.. 4 ... 2012/06/25 2,197
120664 커널티비 서버가 끊겼습니다. 1 사월의눈동자.. 2012/06/25 1,120
120663 아무것도 안하는형님 25 ,,, 2012/06/25 11,525
120662 김경준 미국으로 조기 이송 ‘희박’ 1 세우실 2012/06/25 1,364
120661 비행기 좌석지정 7 비행기 2012/06/25 2,407
120660 기간제교사 대타 문제입니다 9 질문 2012/06/25 2,410
120659 제 남친이 남편감으로 어떤지 선배님들의 안목을 보여주세요 -펑했.. 48 결정 2012/06/25 9,478
120658 노래방기계 엄마 2012/06/25 1,098
120657 빕스나 애슐리 매운쫄면? 1 yaani 2012/06/25 5,050
120656 맛집이라더니 마트표 만두를 주는 곳도 있네요. 화자 2012/06/25 1,314
120655 친구없지만 씩씩하게 지내는 초6딸 그냥 지켜봐도 될까요? 6 엄마된 죄 2012/06/25 1,907
120654 카카오톡 대화내용 메일로 보냈는데, 어떻게 보나요? 2 카톡 2012/06/25 2,789
120653 흐린 날, 아무거나 쓰고 싶어서.. 2 바스키아 2012/06/25 1,023
120652 바느질했어요.ㅎㅎㅎ 2 저 오랫만에.. 2012/06/25 1,099
120651 500차례 女몰카 찍은 교사, 재판에서… 샬랄라 2012/06/25 1,328
120650 친구가 출산하면 애기를 꼭 보러가야하나요? 14 .. 2012/06/25 4,014
120649 차 빼다가 기둥에 쫙 긁었는데.. 이실직고? 완전범죄? 4 하하하호호호.. 2012/06/25 1,596
120648 신세~몰에서 취소한 상품이 오고 있는데~ㅠ 2 신세~몰 2012/06/25 1,725
120647 시장에서 돌복숭아를 분명히 매실이라고해서 사왔어요.항의하고싶은데.. 9 알려주세요 2012/06/25 1,917
120646 공산주의자 박원순이 버스를 공사화 하자네요; 16 ... 2012/06/25 2,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