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누수 문의.. 물이 새다 말다 하는 경우도 있나요?

누수가 사람잡네 조회수 : 3,736
작성일 : 2012-04-17 23:15:17

지금 몇년 째 위층 누수로 아주 죽을 맛인대요.

고쳐도 몇달, 혹은 1년 있다 또 새고 또 새고

문제는 며칠 새다 또 며칠 안 새기도 하고 이래요.

오전에 새서 위층 공사한 사람 연락했더니 오후에 시간나서 왔더니 그떈 안세서

물 세는 그 순간을 봐야 어디서 새는지를 찾는다고 걍 집에 가고.

아주 사람잡는 누수네요.

세다 말다 하는 경우는 대체 왜 그런걸까요?

이런 경우 겪으신 분 계실까요?

IP : 119.149.xxx.22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누수탐지
    '12.4.17 11:17 PM (222.119.xxx.42)

    다른업자 부르세요

  • 2. 그간 왔다간 사람만
    '12.4.17 11:20 PM (119.149.xxx.229)

    서너 명은 될 거예요.
    전혀 엉뚱한 데만 건드리고 돈만 받아가고 전화도 잘 안받는 사람도 있었구요.
    이번 사람은 그나마 as 랍시고 오긴 하던데.

    하여간 울 윗층 누수는 관리소 아저씨들도 그래요. 그래도 한번씩 고치면 몇년은 가는데 이 집이 유난하다고.
    대체 뭐가 문젠지.

  • 3.
    '12.4.18 12:01 AM (14.63.xxx.123)

    정확한 원인을 못 잡아서 그런거 같은데요... 누수의 원인은 상수, 하수, 우수(빗물), 결로, 그리고 난방 배관 등인데요,,, 원인을 알려면 우선 윗층과 협조해서 언제, 어떻게 새는지 잘 관찰을 하셔야 해요.. 아래가 샐 때 윗층에서 무얼 했는지(수도 사용, 세탁 여부 등등) 물어보시구요,, 노후된 건물의 경우는 외벽의 크렉을 타고 빗물이 들어오기도 해요,,, 그리고 새는 물이 어떤 상태인지( 깨끗한지, 색이 어떤지, 냄새가 나는지 )도 보시구요.. 냄새가 심하고 더럽다면 하수일 가능성이 크겠죠?
    원래 누수가 어렵고요,, 심한 경우는 바로 위가 아닌 다른 집에서 흘러들어오기도 한다고 하더라구요..

  • 4. ...
    '12.4.18 12:19 AM (203.100.xxx.70)

    님네 경우하곤 조금 다른경운데요
    저희집이 5년만에 찾았어요

    1층인데 마루까지 벗겨내고도 못찾다가 5년여만에 찾았어요
    뒷베란다 아래에 수도관에 미세구멍이 나서 온도에 따라 세다말다를 반복한 경우였어요
    거기다가 그 파이프가 묻힌곳에 세멘트가 너무 두껍게 깔려있어서
    더더욱 찾기 어려웠구요

    그간에 수도요금도 많이 안나와서 정말 우리집에서 센다고 생각도 못했었죠
    그간 고생 말도 못했네요
    지금도 누수라는 두 글자만 봐도 심장이 벌렁거려요

    윗분말씀처럼 세세하게 적어놓고 핸폰으로 동영상도 찍어 보시고
    빨리 찾으시길 바랍니다.

  • 5. 누수
    '12.4.18 2:20 AM (121.151.xxx.192)

    저희도 누수때문데 가게 옮기게 되었어요

    가게 지하에 교회있는데 교회교인들 도끼들고 가게로 뛰어올판 ㅠㅠ

    진짜 원인 찾기 정말 힘들구요..

    물샐때 (유능한) 전문가분이 오셔서 찾아야지 정말 온데만데 다깨놓고 부셔놓고 (이돈도 만만치 않음)

    사공은 어찌나 많은지 여기가 문제다 저기가 문제다 모두들 다 전문가네요

    암튼 이것저것 중에 누수잡는게 젤 힘들데요 잡고나서 방수하는것도 시간 돈 장난아니게 들구요

  • 6. amare
    '12.4.18 10:15 AM (14.45.xxx.29)

    울 집 베란다 천장도 지금 2년째 누수인데요..
    윗층에 가기 귀잖아서(층간소음 문제로 사이가 껄끄러워요!)
    그냥 견디는데...이상하게도 1달 정도 안 새다가..또 어느 순간보면 물이 뚝뚝 떨어지고요..
    새다 안 새다를 반복중이라 원인도 찿기 어려워요..
    비 오는것두 관계없는듯하고요..
    골치 아파요..
    (윗층에서 인테리어 공사한다고 1주일간 난리치더니 그 후 울 집 싱크대 윗 천장이 누수되어 ..윗층에서 수리했어요.
    그런데..당시 뒷베란다 천장도 누수였는데..울 집에서 얘기 안 했나 봐요...헐!!)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43 보정속옷 입으면 튀어나온 뱃살도 감춰주나요?? 11 나쁜 배 2012/06/01 2,604
112642 어느쪽이 이기적인 부모 일까요? 2 몰라 2012/06/01 1,533
112641 어떤걸 보내면 좋을지 모르겠어요... 1 생일선물 2012/06/01 436
112640 아기 아빠를 찾아주세요. 15 vivael.. 2012/06/01 3,787
112639 시댁 8 샬라라 2012/06/01 1,868
112638 남편의 성격이... 4 동그라미 2012/06/01 1,228
112637 저 혹시 이영화 기억하세요? 1 .. 2012/06/01 798
112636 60대 엄마 가방, 이런 브랜드 중에서 골라도 될까요? 2 ^^ 2012/06/01 2,373
112635 경리 경력1년 월급 6 스칼렛 2012/06/01 2,740
112634 제대로 된 경옥고 만드는 곳 소개 부탁드려요 4 경옥고 2012/06/01 2,599
112633 요즘 백지영은 티비 나올때마다 남친 얘기를 늘어놓나요? 14 2012/06/01 3,741
112632 목동 14단지에 있는 신목고 등교시간이 몇시인가요? 2 .. 2012/06/01 1,655
112631 남편 지갑선물하고 싶은데 추천부탁드려요 2 지갑 2012/06/01 866
112630 남편 출근할때 현관 앞에서 배웅 하는 거요. 15 2012/06/01 4,338
112629 유치권에 대해서 여쭈어봅니다. 1 유치권 2012/06/01 629
112628 아이들 스케쥴판 사용하시는분~~ 메모판 2012/06/01 583
112627 경주 펜션이나 숙소 추천 부탁드려요(7명) 3 ^^ 2012/06/01 1,127
112626 캐논 EOS 500D 쓰는데 충전기 어디에서 살 수 있나요? 3 ㅠ.ㅠ 2012/06/01 668
112625 대출상담사 있나요? 주변에 2012/06/01 583
112624 저염식 식단이나 레시피 구해요. 열음맘 2012/06/01 634
112623 박원순시장의 인기전술은 바로 이런식 22 가짜진보 2012/06/01 1,847
112622 저 너무 쪼잔한가요.. 4 ........ 2012/06/01 1,409
112621 충격) 자식 더 낳으려는 사람 참고하세요 47 이런일이 2012/06/01 15,917
112620 티비에서 임성민씨 봤는데요 .. 12 부럽다 2012/06/01 4,838
112619 이런 팔찌시계를 찾고있어요~~~ 찾을려니 2012/06/01 8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