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꺅...주병진아저씨가 너무 좋아요~~..@.@

... 조회수 : 2,140
작성일 : 2012-04-14 23:59:45

 

 

연예인 봐도 쉬크하고 항상 도도히 코웃음 쳤는데

 

 

그런제가....

저 요즘 주병진아저씨가 너무 좋아요...

여기 82쿡 언니들 보믄 혀를 끌끌 차시겠지만..

 

저같은 분들도 있으려나 싶네요.

저 이민호도 김수현도 보면 심드렁한데 세상에 50넘은 아저씨가 제 이상형이 될줄 몰랐어요.

완전 중후한 매력에 포옥 빠졌어요..

 

 

예전에 최재성아저씨보고 쬐끔 괜찮다 싶구 그냥 지나갔는데 요즘 주병진아저씨를 보구 완전 패닉이에요.

저 실제로 봤어요.

아이스크림가게에서

알고보니 그 가게가 주병진 아저씨 가게라고 하던데...오호....

실제로 보구 완전 더 빠졌어요..ㅠ.ㅠ

청바지에 티셔츠 입으셨는데 멋지시더라구요.

 

저같은  처자 또 있을까요?

혹시 이분은 팬클럽 없나요?  아..20대 후반인 저 완전반했어요.....

조곤조곤 말하는것도 듣기가 좋구...완전 팬됐어요....ㅠ.ㅠ

역시 세월의 풍상을 겪은 남자의 모습은 분위기가 다르드만요.. 완전 반했음....

저같은 분 또 계신가요??

 

 

 

IP : 175.119.xxx.251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스뎅
    '12.4.15 12:20 AM (112.144.xxx.68)

    전 좋아하진 않지만 실제로 본 적이 있어서요 굉장히 오래전인데 서대문의 어느 일식집에서 여자분하고 나오더라고요 조수석 문까지 직접 열어 주고...굉장히 정중하고 매너 있어서 보기가 참 좋았어요ㅎㅎ

  • 2. 은우
    '12.4.15 12:24 AM (58.230.xxx.82)

    저두 주병진씨 왕팬입니다.
    20년 넘었어요.
    세월이 비켜 갔는지 예전 모습 그대로시고
    매너도 좋다고 들었어요.

  • 3. ??
    '12.4.15 12:40 AM (14.39.xxx.99)

    전 이십대에 삼, 사십대 아저씨 전혀 남자로 안보이던데.

    혹시 님이 중년남에 대한 로망? 있으신거 아니에요? 주병진 정도면 멋지긴 하지만..

    남자도 젊음이 중요해용.. 좀더 나이들어보믄 ㅋㅋ

  • 4. 저도
    '12.4.15 7:51 AM (122.37.xxx.113)

    올해 서른인데 늘 나이 많은 남자들한테 좀 땡겨요.. 주병진, 황정민, 그 누구냐 공공의 적의 산수..
    ㅋㅋㅋ 중년 남자 특유의 막 여유있어 보이고 앵간한 일엔 당황 안할 거 같고 그런 게 좋은가봐요.
    막상 실제론 별 볼일 없다던데 ㅋ 쉰내나 나고.
    암튼.. 주병진씨는 그래도 총각이니까 자기 관리도 하고 멋질 거 같아요.
    근데 예전에 사건 터졌을때에도 여대생과 나이트에서 만나서 원나잇 차에서 하고 그런거 보니까..
    주변에 여자 아쉬울 거 같진 않아요. 나이 많지만 능력 있고 잘생겼고 매너 좋고....

    저도 어릴때부터 이상하게 저와 같은 20대한테는 별로 그냥 그랬어요. 물론 연애는 늘 20대하고 했지만; 연예인은 젊은 애들 좋아해본 적 없는듯. 특히 뭐 요새 인기인 김수현이다 동방신기다 이런 애들은.. 아진짜 그냥 애기 같고 겉멋든 어린애들 같고 별로 ㅋ

  • 5. ㅇㅇㅇㅇ
    '12.4.15 11:23 AM (125.129.xxx.29)

    주병진씨 매력있어요. 예전에 한참 방송할 때도 그랬어요. 요즘 꽃미남들과는 많이 느낌이 다른 남성미가 있죠. 지금 나이들었는데도 큰 변화없이 그대로라서 더욱 좋아 보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0696 일요일 나들이 어디가 좋을까요? 서울에서.. 2 ... 2012/05/25 1,112
110695 장조림달걀 어떻게 자르세요? 9 감격시대 2012/05/25 2,131
110694 GE냉장고 쓰시는분? 9 냉장고교체 2012/05/25 3,974
110693 짜장면으로 테러당했습니다 9 나쁘다. 2012/05/25 2,975
110692 우리 딸 얼굴에 3 약물 2012/05/25 1,028
110691 통영 강구안시장 맛집 추천, 1 아... 2012/05/25 1,597
110690 요리책같은거 번역하고싶어요. 어떤방법이있나요? 1 알려주세요... 2012/05/25 1,025
110689 엉망이 되어버린 머리칼 5 튼튼맘 2012/05/25 1,513
110688 귀신 보시는분 계신가요? 18 귀신 2012/05/25 6,428
110687 옥세자를 보면서 양귀자의 '천년의 사랑'을 떠올립니다. 2 세자 저하를.. 2012/05/25 1,842
110686 '조중동' 겨냥한 다큐 영화 제작된다 3 샬랄라 2012/05/25 790
110685 카이로프랙틱 디스크 2012/05/25 788
110684 수영선배님들ᆢ 5 도레미 2012/05/25 1,064
110683 쇼핑백 접기 부업 해보셨나요? 2 ... 2012/05/25 4,801
110682 분당 맛집 공유해봐요. 동네 맛집 위주 58 ... 2012/05/25 6,615
110681 내아내의 모든것 보러 갔어요 6 오늘 간만에.. 2012/05/25 2,463
110680 교육관이 다른 엄마들과 어울리시나요? 7 팔랑귀 2012/05/25 2,280
110679 제가 처음으로 적금을 넣는데요..질문있어요 2 .. 2012/05/25 1,432
110678 제주도 저녁나들이 할곳과 저녁 날씨 궁금요 2 제주도 2012/05/25 760
110677 심리치료 전망어때요? 15 페페 2012/05/25 5,805
110676 학교에 초미니스커트입고 오는 학부모 어떠세요? 38 헉스. 2012/05/25 12,921
110675 파카 글라스 어떤가요..? 2 ... 2012/05/25 1,780
110674 주식 세금좀 알려주세요.. 3 ... 2012/05/25 875
110673 ibt 학원좀 소개 시켜 주세요 2 ... 2012/05/25 683
110672 슬생숙제중 우리마을을위해 1 애쓰시는분들.. 2012/05/25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