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5세. 대형 어린이집 vs 유치원

계속되는걱정 조회수 : 4,188
작성일 : 2012-02-29 22:44:16

예민한 딸이고요. 현재는 가정식 어린이집에 다니고 있어요.

가정식 어린이집이 4살까지 밖에 못 다니는걸 알면서도 가정식으로 보냈어요.

선생님들도 따뜻하고... 잘 다니고 있습니다.

그러나 내년에는 새로 알아봐야 하는 형편이죠... ㅠㅠ

저희 동네에는 영어유치원이나 놀이학교가 대세에요. -_-

그러나 저와 남편은 영어유치원을 보내지 않기로 합의한 상태고요.

해서 남는게... 대형 어린이집이냐, 좀 이르게 5세부터 유치원이냐... 인데요.

비용상의 이유로... 놀이학교는 후보에서 미뤄둔 상태에요.

대형 어린이집은 7세까지 받아주는 어린이집이고요. 작은 곳은 없고 다들 정원이 많아요.

심지어 3반이 한 공간에 모이는 어린이집이 있네요. ㄷㄷ

처음에는 유치원을 생각했었는데, 5세짜리가 유치원가서 밥이라도 제대로 먹을지...

유치원 분위기가 좀 딱딱하잖아요. 아이가 거기에 적응할지 너무 걱정스러워요. ㅠㅠ

5세에 제가 끼고 있기는 어려울 것 같고요.

선배 어머님들 한 말씀 좀...

IP : 222.106.xxx.124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나무향기
    '12.3.1 12:00 AM (116.32.xxx.6)

    어린이집은 보내본 경험 없고 제가 데리고 있다가 5세에 유치원 처음 보냈고 올해 6세된 아이 키우고 있는데요.
    제가 어린이집을 안 보내봐서 유치원이 딱딱 하다는게 어떤건지 잘은 모르겠지만....
    어린이집이든 유치원이든 많이 다녀보시고 괜찮은 곳을 고르는게 어떨까 싶어요.
    * 한반에 몇 명이고 담임 한명이 몇명의 아이를 보느냐(아이들수를 많이 받고 투담임 두는 경우도 있는데 유치원인데도 보조교사는 정교사 안 두는 곳이 많아요. 불법으로 알고 있어요)
    * 안전문제..등하원시 안전벨트 하는지 소풍, 견학시(등하원때도) 2명 자리에 3명 앉혀서 차량운행 하진 않는지
    * 저 같은 경우는 미국산소고기 먹이기 싫어서 식자재 원산지도 확인했구요
    * 상담 갔을때 원장님에대한 느낌 (진실성 있는지 등등) 선생님들 느낌(선생님들 표정이 지쳐 보이는 곳도 있고, 너무 오버된 친절을 보이는 곳도 있고 그냥 편안한 느낌인곳도 있고) 도 봤어요.

    많이 다녀보시면 차이가 원마다 차이가 확 느껴지실거에요.
    어디서 읽었었는데 유치원 원장오래하신 엄마가 이 나이 아이들에겐 아이들 많이 사랑해주는 선생님이 최고다라고 하셨대요.
    전 어린이집은 아예 생각이 없어서 다녀보지도 않았었지만, 요즘엔 괜찮은 어린이집도 많다고 하더라구요.
    많이 다녀보시고 좋은 곳 선택하세요.

    참, 학부모들한테 보이는것(재롱잔치, 운동회같은것,등등 이래저래 행사 만들어서..) 좋아하는 곳은 개인적으로 별로 인것 같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88373 절약글이 그리워요. 새똥님 글 읽고 전기요금 5만원 절약되었는데.. 7 새똥님 팬 2012/03/31 4,708
88372 영화 <건축학개론>은 90년대 대학생세대를 위한영화~.. 3 파란경성 2012/03/31 1,670
88371 사랑비 윤아옷 질문드려요 1 .. 2012/03/31 940
88370 결혼, 이혼, 재혼이란 7 아델라 2012/03/31 3,017
88369 입대준비물 함 봐주세요,,(뭐가 또 더 필요한지) 10 .... 2012/03/31 1,230
88368 책전집주문했는데 전집박스는 안왔어요 1 책좋아 2012/03/31 675
88367 2030옷 파는곳 어딜까요 1 남대문 2012/03/31 435
88366 이번에 대학 들어간 조카 울어요 14 ... 2012/03/31 10,602
88365 한국에선 말도 않되는 일본 노출 방송 우꼬살자 2012/03/31 1,449
88364 가자미 조림,,만들어 먹었는데,,진짜 맛있네요 2 .. 2012/03/31 1,458
88363 오일풀링이 사고를 쳤네 37 야~~ 2012/03/31 28,060
88362 잘한다 민주당 밀어붙여라.. 3 .. 2012/03/31 940
88361 갤s 에서 갤럭시 노트로 바꾸려고요.. 5 갤럭시 노트.. 2012/03/31 1,310
88360 참여정부시절 1급공무원이였더분의 트윗. .. 2012/03/31 1,393
88359 많이 읽은 글의 외제유모차 글을 읽고...^^;; 42 그냥 2012/03/31 3,906
88358 동생생긴 첫째.. 어떻게 잘해줘야 할까요? 5 딸둘아짐 2012/03/31 1,405
88357 [나꼼수] 대작 예고 8 나꼼 2012/03/31 2,277
88356 전재수 노무현 경재수석 행정관 트윗 6 .. 2012/03/31 1,907
88355 집에서 곱창 구워먹을려면. 어떻게 준비해야 될까요? 3 곱창 2012/03/31 2,627
88354 병문안 ??? 1 달콤캔디 2012/03/31 493
88353 KBS새노조 불법사찰 공식 입장발표. 1 .. 2012/03/31 742
88352 굽네치킨 질문이요~ 2 한약먹는중 2012/03/31 1,145
88351 주진우 기자님 책 읽는 중인데요 펴낸이가... 4 에헤라디야~.. 2012/03/31 1,764
88350 가기 싫은 결혼식, 돌잔치 다녀와서 투덜대는 심리는?? 21 이해 안되는.. 2012/03/31 3,824
88349 민통당은 국민들의 건망증을 이용하고 있습니다 7 ??? 2012/03/31 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