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마트에서 빅뱅 노래를 들었어요!!

기분좋아 조회수 : 1,493
작성일 : 2012-02-25 14:55:19

동남아인데요, 저희 동네는 외국인이 별로 없는 동네거든요.

그래서 동네 마트가면 항상 트로트 같은? 노래나 중국어 노래만 줄창 나오는 라디오를 틀어놔요.

 

그런데 좀 아까 물건 사고 있는 중에 빅뱅 신곡이 막 나오더라구요~ 아우 깜짝이야!!

영어로 된 노래도 안나오는 방송에서!!

그것도 이번주에 풀린 노래를!!!!

 

해외에서 우리나라 연예인들 인기 있는거야 이젠 신기한 것도 아니지만

한국 사람도 별로 없는 동네에서 한국노래 들으니까 기분이 좋더라구요. ^^

앞에 줄 선 아줌마한테 아우 나 이노래 가사 따라 부를 수 있다고 막 자랑하고 싶고 ㅋㅋ

 

기분 좋아서 집에 와서 빅뱅노래 무한 반복으로 듣고 있어요.

IP : 220.255.xxx.37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25 3:02 PM (58.237.xxx.195)

    님의 그 기분좋음 제게도 느껴지네요.
    저도 해외 나갈일이 있어 나갔을때
    괜히 별거아닌거같아도 우리나라와 관련된 아주 사소한것만 봐도
    괜히 뭉클해지더라구요..
    짧은 기간의 여행인데도 그런 느낌이 들던데...
    하물며 해외에 사시고 계시다면 그 느낌은 더 할거같아요.^^

  • 2. :)
    '12.2.25 3:07 PM (220.255.xxx.37)

    또 다른 노래도 나왔나요?? 찾아서 들어봐야겠어요!!
    빅뱅노래 덕분에 촌스러운 우리동네 마트가 아까는 클럽같았어요. ㅋㅋ

  • 3.
    '12.2.25 3:47 PM (180.64.xxx.147)

    카드에 장동건 얼굴이 있는데 그 카드로 계산했더니
    계산원이 좋아 죽던걸요.

  • 4. 어머
    '12.2.25 4:35 PM (221.147.xxx.56)

    반가우셨겠어요. 저도 식구들 시댁 보내놓고 모처럼 카페 앉아 콜롬비아 수프리모를 마셔가며 블루 무한반복으로 듣고 있던 참이었어요.ㅎㅎ 들어도들어도 간질간질 아련한게 질리지가 않네요. 유투브 뮤비도 벌써 600만 조회수 돌파했다죠? 유투브와 인터넷이 진짜 세상을 좁혀놓네요. 이런 세상에 한국이 이렇게 각광받는 콘텐츠를 내놓을 수 있었다는 게 신기해요.

    저도 배드 보이 기대중. 환타스틱 베이비는 할아버지 할머니도 춤추게할 그루브라니 것도 완죤 기대합니다. 방송에만 자주 나와주면 얼마나 좋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6148 아래 이민정 했네 했어 사진의 출처는 소속사 홈페이지네요 13 ㅇㅇㅇㅇ 2012/04/16 12,354
96147 혹시 "달빚조각사"라는 판타지 소설 보셨나요?.. 3 시크릿매직 2012/04/16 1,080
96146 "voxer" 어플 ... 2012/04/16 1,107
96145 압장바꿔 생각할줄 모르는 아들...어떡하죠? 9 에효. 2012/04/16 1,441
96144 보청기 문의좀 합니다 007뽄드 2012/04/16 492
96143 중3남학생들끼리 여행을 간다? 8 체리 2012/04/16 1,359
96142 가난한 의대생이나 법대생일수록 연애따로 결혼따로 7 현실 2012/04/16 5,346
96141 인터넷 집전화 갤럭시 쓰는분 계셔요? 집전화 2012/04/16 536
96140 "9호선 민자특혜는 MB일가 대표 의혹" 1 경실련에서 2012/04/16 816
96139 문자보내다가 끊긴 경우(급해요) 9 문자 2012/04/16 1,048
96138 세련된 최고급 침구 브랜드 뭐가있나요? 5 급해요 2012/04/16 3,147
96137 박원순시장 서울시 “요금 협상 깨지면 지하철 9호선 매입도 고려.. 25 ... 2012/04/16 2,566
96136 스마트폰 긴급통화 차단 방법 ... 2012/04/16 8,832
96135 대파 한방에 정리하는 방법좀요.. 10 파전?? 2012/04/16 1,958
96134 요즘 계속 매연 마신것처럼 매콤한데요.ㅜ 5 .. 2012/04/16 703
96133 이삿짐 책만 많은데.. 어떤 이사가 좋을까요? 4 일반이사 2012/04/16 1,759
96132 여러 조상묘를 봉분하나에 합장하는 거... 2 리아 2012/04/16 1,280
96131 정치에 전혀 관심없던 무식한 녀자..투표했었습니다. 8 저요 2012/04/16 927
96130 저 좀 살려주세요(지금 힘들어요) 김희애 2012/04/16 919
96129 저는 김구라씨가 좋았어요 지금도 좋아해요 35 2012/04/16 2,703
96128 환경이 성격에 영향을 많이 미치지 않나요? .... 2012/04/16 534
96127 상계동, 점심시간에 2시간(평일) 노인도우미, 어디서 문의해야 .. 1 월요일엔 커.. 2012/04/16 716
96126 삼미 수퍼스타즈의 마지막 팬 클럽을 .. 5 박민규 2012/04/16 1,023
96125 황숙자씨에 대한 맹신은 위험하다는군요-.- 71 2012/04/16 8,527
96124 폐경 전조 현상인가요? 3 가슴이 덜컥.. 2012/04/16 3,7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