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살림돋보기 최근 많이 읽은 글

살림돋보기

알짜배기 살림정보가 가득!

제 목 : 계란판 활용하기

| 조회수 : 17,677 | 추천수 : 1
작성일 : 2013-01-08 08:48:59
이 연보라색깔의 꽃을 피운 이 채소가 뭔지 아시겠어요?
우연찮게 꽃까지 볼 수 있는 행운(?)까지 얻게 됐는데요,  꽃을 피우는 시간이 다른 채소에 비해 곱절은 걸리는데
보기 귀한(?)꽃이라 그런지 더 관심이 가더라구요.
(이 꽃은 약 1년 전에 키웠던  감자에서 꽃이 폈을 때..)
.
.
.

친정에 딸이 오면 엄마들은 이것저것, 정말 차에 싣고 가기도 버거울 정도로 싸서 주시잖아요.

저희 엄마는 결혼을 한 언니들에게는 물론 집 나간 저에게도 이것저것 많이 주세요.

이사할 때 엄마가 알감자(30-50G)를 조림 해서 먹으라고 주셨어요.

싫다고, 언제 조림을 해서 먹냐고 사양을 했음에도 덜고 덜어서 작은 알맹이 20여개를 갖고 와야만 했는데요..?

마지못해 갖고 와서는 신문지에 따뜻하게 싸서 신발장에 뒀던 걸 어제서야 알게 됐네요.

아차 싶어 신문지를 뜯어보니 이렇게 싹이 나오고 있더라구요.

감자의 독!! "감자의 싹엔 독이 있어 깊게 도려내고 먹어야 한다."

깊게 도려내면 먹을 게 거의 없을테고  더구나 버릴 수는 없어서 키우기로 했어요.

따로따로 키울려면 용기도 지저분하게 많아야 하고 무엇보다 물을 보충해 주는 것도 큰 일이 될 것 같아서

기를까? 말까? 고민 하던 중..


버릴려고 모아둔 15개 짜리 계란판이 생각나더라구요.

저는 계란을 좋아해서 계란을 자주 사는데 10개 짜리는 양이 좀 적고 30개 짜리는 좀 많아서 15개 짜리를 사서 잘 먹고 있거든요.

버릴 때 마다 그냥 버리기 아까웠던 계란판..

이렇게 활용하고 있네요.


계란판 크기에 맞는 감자를 하나씩 넣고..

(감자가 계란판 밑에 까지 닿아도 괜찮아요. 물론 닿지 않아도 괜찮구요. 모양에 따라서 닿을 수도, 안 닿을 수도 있으니 그냥 싸이즈만 맞게 끼어넣으세요.)

물을 계란판에서 물이 흐르지 않을 정도, 그러니까 감자의 밑 부분 (1/3 정도)이 젖을 정도로만

찬물을 넣고 그저 바라만 봐 주세요. 예쁜 감자싹이 나올 때 까지요.


계란판 그냥 버리는거구,싹이 난 알감자 역시  알이 너무 작아 도려내면 먹을 살이 별로 없잖아요.

먹는 것보다 싹을 틔워 보는 게 낫지 않을까 계란판을 이용해 길러보는데

어느 정도 새파란 싹이 나면 너무 예쁠 것 같네요.

엄마는 제가 알감자를 맛있게 해서 먹을 줄 아실텐데..

그래도 버리는 것 보다야 이렇게 길러 싹이라도 보는 게 덜 죄송하지 않을까 싶은데...-.-

쉿! 비밀

덧)계란판 ,저는 그냥  버렸었거든요.

아깝기는한데 딱히 뭔가에 활용할 곳,것이 없더라구요.

근데 이렇게  알감자를 키우는데  써보니 이만한 게 없어요.

아마도 지금쯤 얼면 어쩌나 싶어 꽁꽁 싸놓은 감자 있으실텐데요, 싹이 난 알감자 있음 계란판에 키워 보세요.

지금은 초록색깔의 싹이 길쭉하게 나왔고 시간이좀 더 지가면 꽃도 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 하고 있어요.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더나은5076
    '13.1.9 8:47 AM

    감자꽃이 소박하니 참 이쁘네요 ㅎ알감자는 없고 싹난 당근이 많으니 위를 잘라 계란판에 키워도 좋겠군요 걸쳐질 정도만 잘라서...

  • 손사장
    '13.1.12 1:59 PM

    감자꽃이 의외로 예쁘더라구요. 저도 싹난 당근 키워봤지요. 살림을 어찌 하는 건지 채소에 싹이 전부 다 나오 있어요.-.-

  • 2. 현우최고
    '13.1.10 4:39 PM

    감자 꽃을 보니 드라마 "최고의 사랑"이 떠오르네요.. 극~ 뽁!!

  • 손사장
    '13.1.12 1:58 PM

    그 드라마에 감자 꽃이 설마 나오나요?
    보기 쉽지 않은 꽃인데 말이죠. 저도 드라마를 찾아 봐야겠군요.

  • 3. 행복한연두
    '13.1.22 1:02 AM

    저희집도 싹이나 못먹게된 감자있는데^^계란판 이용해볼께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 4. 내맘대로
    '13.1.22 10:11 PM

    저두 다른방법이지만 감자 키워봤어요
    쉽게 썩고 냄새가 고약해서 조심하셔야 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16934 난방이 잘 안된다고 생각되시면.. 19 화창한날 2013.01.10 22,022 0
16933 세면대막혔을때 - 한분이라도 14 꽁꽁맘 2013.01.09 24,818 0
16932 전기밥솥에서 밥 마르지 않는 방법^^ 18 잠오나공주 2013.01.08 23,115 0
16931 골판지로 만드는 이케아스타일의 가구 DIY. 4 오늘도웃는다 2013.01.08 14,750 0
16930 계란판 활용하기 6 손사장 2013.01.08 17,677 1
16929 양키캔들이 갖고싶데서 17 김밥빵커피 2013.01.07 16,020 5
16928 코다츠 샀어요! 35 옹기종기 2013.01.07 23,392 2
16927 꽁꽁 싸맨 우리집 23 재스민 2013.01.04 23,779 2
16926 과일싸개 활용하기2 31 bluemosque 2013.01.02 17,982 2
16925 해외 블로거가 소개한 벗기기 힘든 껍질까는 노하우 공개... 24 오늘도웃는다 2013.01.02 22,656 2
16924 버리기도 귀찮은 과일싸개 활용하기 10 손사장 2013.01.01 15,983 0
16923 미끄럼방지 신발 악세사리? 43 rainbow 2012.12.31 24,432 4
16922 삼성 지펠냉장고 소음 18 프라우김 2012.12.30 13,834 0
16921 늘어난 수면양말, 신지 말고 이젠 입히세요. 15 손사장 2012.12.29 24,978 1
16920 창문 에어캡 2 tpdkaka 2012.12.27 12,702 0
16919 겨울철 한파를 막는 방법 몇가지 31 또마띠또 2012.12.25 26,712 3
16918 겨울철, 집에서 물로 키울 수 있는 채소들 13 손사장 2012.12.21 22,820 1
16917 혼자사는 비루한 노처녀의 득템.. 18 yunary 2012.12.18 17,717 3
16916 가게 창문에 뾱뾱이 붙였어요. 22 새내기주부20 2012.12.18 23,395 1
16915 거실 샷시문 고정장치 16 뽁찌 2012.12.13 18,449 1
16914 아이허브를 이용하신다면... 14 옹기종기 2012.12.13 18,404 1
16913 귤껍질활용하기 15 재스민 2012.12.11 16,806 0
16912 요즘 세탁기랑 건조기 많이 저렴해요 호후 2012.12.11 13,325 0
16911 크린토피아 24 김현경 2012.12.10 15,462 0
16910 화장품 샘플 정리방법 49 뽁찌 2012.12.09 28,462 3
16909 선물받은 로봇청소기 모뉴엘이요 ㅋㅋ 2 봉희 2012.12.07 8,812 0
16908 치약 활용법에 플러스 하나 ㅎ 26 지키미 2012.12.06 18,94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