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토닌 드보르작 - 현을 위한 세레나데 제2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3,281
작성일 : 2011-10-06 22:55:39

 

안토닌 드보르작 (Antonin Dvorak: 1841 ― 1904) 작곡

<오케스트라와 현 을 위한 세레나데> E장조 제2악장

Serenade for Strings in Orchestra E Major, Op. 22

 

지금의 체코인 보헤미아 출신 최대의 작곡가이면서 민족주의 음악의 기틀

을 마련한 드보르작은 음악적 천분을 타고난 개성이 강한 작곡가이다.

5개의 악장으로 이루어진 세레나데 중, 2악장은 섬세한 시정詩情을 담은

3부 형식의 왈츠로 드보르작의 의도와 선율적인 주제의 캐논 풍 반복이

멋진 효과를 살리고 있어 가장 아름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레나데는 달빛 은은한 창가에서 사랑하는 연인에게 ‘사랑’ 을 고백하는

노래이다. 당시 세레나데 곡을 쓴다는 것은 드보르작에게는 분명히 시대에

뒤떨어진다는 함축적 의미를 갖고 있었기에, 그 보다 1년 전에 작곡한

미뉴에트의 형식으로 된 작품을 우아하게 도입하여 균형이 잘 잡힌 곡으로

탄생시켰다. 그가 음악가로서 인정을 받기 시작한 1875년 작품이다.

(퍼온 글을 편집)

 

 

제2악장: 템포 디 발세 tempo di valse 왈츠의 빠르기로 ~

 

캐논 canon: (음악에서) 엄격한 모방의 원칙에 의한 대위법 음악 형식 및

작곡 기법과 이에 따른 악곡.

두 개 이상의 성부聲部에서 주제가 되는 앞선 쪽의 가락을 뒤에 오는 쪽이

모방해서 뒤따른다. 단순한 형식인 ‘돌림 노래’ 가 대표적인 예이다.

 

 

~~~~~~~~~~~~~~~~~~~~~~~ ~♬

 

 

동양의 참선參禪을 통해서 깨달음을 얻은 수행자와 서양의 기도를 통해서

신비체험을 한 수도자들이 공통적으로 하는 이야기 ―

 

“가슴 속에서 개울물이 항상 졸 졸 졸 ~ 흐르게 된다.”

또는 “심장 속에서 불꽃이 활 활 타오른다.”

 

음악의 세계도 깊이 몰입하게 되면, 아름다운 선율이 마음 안에 흘러들어

메마른 정서를 순화시켜 하루의 고단함을 해소시키고, 사랑의 감정을

샘솟게 하며 내면의 숨겨진 상처를 치유해 주는 심리의학心理醫學입니다.

 

 

~~~~~~~~~~~~~~~~~~~~~~~~~~~~~~~~~~~

 

안토닌 드보르작 <현을 위한 세레나데> 2악장

지휘: 네빌 마리너

마틴 음악원 합주단 연주 (연주시간: 6분 10초)

http://www.youtube.com/watch?v=6IyunGfAmeY

 

연주 동영상

연주시간: 6분 20초

http://www.youtube.com/watch?v=ZjC2fP1652w&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6 11:20 PM (211.40.xxx.135)

    서양 음악사에서 그만큼 노스텔지아에 시달리고 또 그 노스텔지아를 음악으로 승화한 자도 없겠지요.

    수백억을 들여 교회 건축물을 짓는 것보다는,
    뮤지션(musician) 한 명을 길러내는 작업이 인류를 위한 선업善業이고 복된 일이라는 것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587 이번 백종원 골목식당 대박 같아요 .. 17:19:40 107
1226586 어그로가 영어 aggro였네요 헉 gg 17:17:24 138
1226585 에이스 침대 매트리스 1 17:16:16 90
1226584 중학교 한국사시험 무료강의 재밌게 하는 사이트 있나요? 00 17:14:52 25
1226583 간만에 듣는 Oops!...I Did It Again 2 long 17:13:50 109
1226582 고모 아들의 아들 결혼식 부조금은 얼마나? 2 부조금 17:13:06 139
1226581 공부 전혀 안하는 고2 있나요 2 17:10:14 173
1226580 올해 오이지용 오이 정말 비싸네요. 2 ... 17:09:43 207
1226579 사랑의 힘이 대단하네 민정씨 1 대미도 17:09:23 356
1226578 소개는 정말 신중해야할듯 5 하유니와 17:09:11 194
1226577 관자놀이쪽이 이상해요 혈관떨림? 1 느낌 17:06:29 61
1226576 문프 힘내세요~오늘 안으로 20만 갈 수 있겠죠? 6 아마 17:02:27 262
1226575 공기청정기 인터넷으로 사도 될까요? 2 ..... 17:01:33 127
1226574 '양예원 카톡' 보도에 수사관계자 "2차가해".. 3 snowme.. 16:58:50 409
1226573 통일을 우리끼리 협의를 못하는 이유가 뭔가요? 6 Jj 16:56:47 250
1226572 가족보다 남들에게 너그럽게 잘하는 사람들..어떻게 고쳐요?? 6 ........ 16:56:43 341
1226571 투표할때 시의원 구의원은 '1-나' 2 ㅇㅇㅇ 16:53:20 213
1226570 구미시장 선거 한국노총 민주당 장세용 후보지지 1 ... 16:48:17 105
1226569 직업이나 사람만나는 것도 인연이라는데 6 ㅇㅇㅇ 16:47:22 499
1226568 물컵 씻는 거 귀찮은데 어떻게 하세요? 10 .. 16:46:11 850
1226567 엠팍은 어그로들만 남은거 같네요 13 .. 16:45:59 407
1226566 자는동안 너무 슬퍼서 숨이 막힐듯 깨요 4 너무 16:42:55 734
1226565 잠실 엘스 전세 5억대로 내려갔네요 2 끝없이 내린.. 16:41:51 1,391
1226564 넘 아파서 아무것도 할 수 없어요. 3 사랑해 우리.. 16:40:56 578
1226563 더민주는 경기는 놔두고 대구경북으로 모조리가라!! 2 ㄴㄷ 16:36:54 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