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요리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제 목 : 자숙새우가 정확히 뭔가요?

| 조회수 : 7,979 | 추천수 : 2
작성일 : 2007-11-26 21:22:56
오늘 코스트코 가려고 "무얼사먹을까" 란에가서 검색을했는데요... 어떤분께서
냉동새우는 자숙은 안사고 raw로 사셨다길래..  저도 따라서 사왔답니다.
자세히보니...자숙은 요리가된 새우라는건지~ 혹은 한번 삶아졌다는건지 잘모르겠던데요.
자숙새우를 사면 맛이나 혹은 청결도라던가 영양이 떨어지는건가요?~
원래 그냥 맨날 사던 새우를 사려다가 (제가 사먹던것은 자숙이더라고요? )
오늘보니...냉동새우도 종류가 엄청 나던걸요?~
혹시 코스트코 이용하시는분중에서 냉동새우 고르는 방법...또는 자숙과 RAW의 요리차이라던가 맛차이를
아시면 설명좀해주세요. ^^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yuni
    '07.11.26 10:30 PM

    자숙(煮熟) -말 그대로 삶아 익힌걸 말합니다.
    자숙새우는 녹여서 샐러드에 쓰든지, 아님 냉채에 쓰든지 하는 다시 익힐 일 없는 그런 용도로는 간편하고 좋으나 다시 익히는(굽거나 찌거나 튀기는..) 요리에는 새우향이 이미 좀 빠져나가 맛이 덜하지요.
    전 보통 안익힌 새우를 사는데요. (이걸 RAW라고 하나봐요.) 새우모양 그대로 푸짐한 요리를 하는 깐소새우, 새우전 이런데는 큰게 좋지만 다져서 완자를 빚는다든지 만두속에 넣는다든지 하는 음식에는 작은것도 무방하지요.

  • 2. 바다사자
    '07.11.27 9:56 AM

    앗 저도 어제 코스코가서 raw새우 한봉지 사왔어요 (말씀하신 '어떤분'이 저인듯^^;)
    저도 요리 초보라 자세히는 모르는데, yuni님 말씀대로 '자숙'은 한번 삶은거에요. 칵테일새우 외에 코스트코 해물믹스, 자숙홍합 이런것들이 있지요.

    한번 삶은만큼 다시 요리에 쓰면 해물 모양은 있는데 특유의 맛과 향이 떨어져요. 뭐랄까 맛은 안나고 해물넣었다는 '모양'과 질기게 씹히는 느낌만 남았달까요.. 대신 살짝만 대처서 써도 확실하게 익었으니 편하긴한데요.
    반면 raw새우는 말그대로 생새우를 얼린거라서(보통 껍질만 까고), 요리할때 좀더 익혀줘야 안심이구요, 해물의 맛과 향이 거의 그대로에요 (물론 생물새우 사다가 껍질벗겨 요리하는것 보다야 떨어지겠지만요) 그래서 새우 자체를 먹는 요리할때 이걸쓰면 편하고 동시에 맛도 어느정도 보장이 되요.

    전 결혼전엔 편해서 자숙새우 썼었는데요, 울남편 해물파전에 자숙새우랑 해물믹스 넣어서 해줬더니 딱 알더라구요. "해물이 많이 들어있는데도 해물맛이 안난다;;" 이러면서-_-;

    참 그리고 코스트코 냉동새우는 봉지에 숫자가 써있잖아요- 그게 한봉지에 새우가 몇마리정도 들어있다는뜻이에요. 봉지 크기가 거의 같으니 숫자가 클수록 새우갯수가 많아져서 작은 새우라는 뜻이지요. 그런데 새우가 커질수록 같은양이라도 가격이 비싸지니, 봉투 투명한 부분으로 크기 보시고 사시면 되고요, raw새우는 요리하면 크기가 살짝 줄어드는거 감안하시면 되요^^

  • 3. 두부
    '07.11.27 11:30 AM

    아아 역시 82cook에 물어보면 답이 확실해서 너무너무 좋아요. yuni님 너무 감사하고요~!! ^^
    바다사자님.. 답글찾아보니 님의 답글이 맞아요. ^^;; 사실 님께 쪽지를 보내 물을까하다가 쪽지확인안하실까 여기다가 올렸어요. ㅎㅎ 자숙과 RAW 글을 읽고 어제 코스트코에서 얼마나 고민했는지 몰라요. 그리고 그 옆에 있던 냉동관자도 한번 쓱보면서 '음...바다사자님이 비싸다고 하시더니..이거구나..정말 비싸네 나도 사지말아야지.ㅎㅎ' 생각도했어요.
    담에가면 크기와 갯수도 좀더 연구해서 더 제입맛에 쏙맞는걸로 골라와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7476 콜라비로 깍뚜기 담글때.. 쩌리소리 2015.03.27 152 0
47475 시장에서 도미를 한 바구니샀어요ㅠ 2 요큐르트 2015.03.26 181 0
47474 냉동갈비탕남는국물 2 7 2015.03.23 160 0
47473 요리 재주가 없는데, 김치 담그는 법 좀 2 초췌한영혼 2015.03.23 221 0
47472 양파 식초의 용도가 궁금합니다. 소나무 2015.03.21 221 0
47471 냉동실에 오래된 메주가루로 고추장 담아도 되나요? 2 매란정 2015.03.19 308 0
47470 냉동즉석볶음밥이요 집에서 만드는법좀 알려주세요 쪙녕 2015.03.18 209 0
47469 음식추천좀 해 주세요. 경이엄마 2015.03.17 170 0
47468 하귤이라는 걸 사게 되었는데... 2 배꽁지 2015.03.16 287 0
47467 떡갈비김밥 맛있게 하는 방법이요 1 꿀벌나무 2015.03.14 389 0
47466 전통간장 염도가 30도인데 이게 30도가 맞는지? 1 블루포그 2015.03.12 310 0
47465 묵은 고추장 1 kateyoon 2015.03.12 605 0
47464 (급)죽밥활용 방법 좀 알려주세요 1 아이스라떼 2015.03.11 256 0
47463 양배추 쥬스....? 3 숲과산야초 2015.03.04 893 0
47462 상한 조개도 익으면 벌어지나요 2 슈바르츠코프 2015.03.03 530 0
47461 연어알 보관은... 2 늘푸른 2015.02.27 333 0
47460 사골을 따로 끓이는 이유가 뭔가요? 3 헤스 2015.02.25 652 0
47459 매생이 2 아줌마 2015.02.25 766 0
47458 외국음식이나 면류 한그릇 음식류는 오래두고 먹을 방법이 없나여?.. 1 먹는게행복81 2015.02.24 402 0
47457 물김치 남은 국물에 무나 배추를 다시 담가도 되나요? 2 철부지 2015.02.19 758 0
47456 낫또가 시큼한게 정상인가요 3 블루포그 2015.02.19 559 0
47455 불린해삼 냉동한 거 꼬들한 맛이 없어요 1 아이스라떼 2015.02.17 342 1
47454 돼지 뒷다리살.. 확실히 다른 부위보다 맛이 덜하네요.. 3 커피캣 2015.02.15 2,098 0
47453 콩나물 비채 2015.02.12 690 0
47452 건조기 없이 후리가케 만들기 힘드네요..ㅠㅠ 1 셀마맘 2015.02.11 81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