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식당에가보니 최근 많이 읽은 글

식당에가보니

외식의 즐거운 추억, 쓰라린 경험을 진솔하게 털어놓기

Banner

제 목 : 삼청동 눈나무집

| 조회수 : 5,311 | 추천수 : 140
작성일 : 2006-10-23 22:55:43

포털 사이트 맛집에 추천도 많이 되어 있구...
그동안 삼청동에서 계속 한국적이 아닌 것만 먹은지라..
이번엔 한국적인걸 먹어 보자구 친구랑 둘이서 댕겨 왔습니다.
예전에 지나가며 봤을 땐 허름한 가게 하나 였는데
이번에 가니 맞은 편에 3층 짜리 건물을 올려서 확장 하셨더라구요...
으음.... 맛은.....
생각보다 좀 많이 실망 이였어요.. 한번 먹어봤으니 다시 일부러 먹으로 가고 싶다..는 생각은 안들겠더라구요? ^^;;
그냥 삼청동에서 그 가격에 그 정도면 먹을 만 하다... 라고 해서 추천을 하신 듯 하네요.
떡갈비는 고기 누린내가 나고 짜기도 해서 그냥 9000원 짜리니깐 걍 먹자.. 이 정도 였구요..
김치말이 국수랑 김치말이 밥이랑 각각 하나 씩 시켜서 먹어봤는데..
식초를 많이 넣어서 건강엔 좋겠네... 라고 생각하며 먹었답니다.
속이 시원하게 너무 맛깔스러운 건 아니였다는게 결론 이었구요..
그래도 칭구랑 둘이서 남기지 않고 싹싹 다 먹었다는 ㅋㅋㅋㅋ
왜 눈나무집이 삼청동에서도 꽤 안쪽에 있쟈나요..
근데 우리 뒤에 다정한 커플 여자분 왈... 자기야 여기까지 걸어서 오는 사람도 있어? 그러더군요... 쩝...
우리 인사동서 그 까지 걸어왔는데.. 흐미 .....
여튼 일부러 찾아가서 드실 필요는 없을 맛... 이였습니다.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밥의향기
    '06.10.23 11:21 PM

    저도 동감합니다. 대단한 맛 기대하고 갔다간 정말 무지무지 실망하고 오죠

  • 2. 얼~쑤우
    '06.10.24 12:49 AM

    떡갈비에 그 기름..... 주변에 워낙 좀 비싼 집들만 있는지라 저도 여기 갔었는데
    다시 발길이 가지는 않더군요

  • 3. 제시카
    '06.10.24 4:07 AM

    주인바뀐후 영...

  • 4. 메밀꽃
    '06.10.24 9:32 AM

    저도 작년에 가봤는데 두번 갈집은 아닌듯해요.

  • 5. 유니맘
    '06.10.24 9:44 AM

    전 10년전 첨 먹었을떈 정말 맛있었어요. 언젠가부터 맛이 변하고 떨어져서 이전한 이후로는 안가지요...

  • 6. q10
    '06.10.24 11:55 AM

    맛 바뀌었어요. 새로 증축하고 나선 한층 더 맛 없어진듯.
    원래 삼청동 소격동 삼청공원 일대는 걸어야 맛인데 그 커플은 뭘 모르나보네요.
    운치 있는 골목골목이며 갤러리,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길도 차로 쉭 지나가면 무슨 재미인가요?
    일부러 어디에 콕 주차해놓고들 걸어다니는데.

  • 7.
    '06.10.24 1:54 PM

    소문나면서 맛없어진 전형적인 집중 하나죠. 전에는 허름해도 맛 괜찮았었는데.-_-

    안타까운 곳중 하나예요.

  • 8. 서희
    '06.10.24 4:13 PM

    정말 두번 갈집은 아니다는 말씀에 공감합니다. 어느것 하나 맛있는게 없었어요.

  • 9. 호우맘
    '06.10.24 7:06 PM

    저도 한번 가보고 다시는 안갑니다.

  • 10. 하레맘
    '06.10.24 8:53 PM

    저두 남표니랑 특히 김치말이 국수맛에 대실망해서 다시는 안 갈겁니다.

  • 11. 현민맘
    '06.10.24 9:15 PM

    그나마 녹두전은 고소해요..ㅎㅎㅎ

  • 12. 블라블라
    '06.10.25 11:09 AM

    저두 소문듣고 벼르고 별러 가봤는데...
    영~~~ 맛이 거시기한게....
    한번간것만으로 충분할 듯 싶네요...

  • 13. 해리포터리
    '06.10.30 10:54 PM

    저도 별로~

  • 14. 머먹지
    '06.10.31 10:07 AM

    저도 인터넷극찬으로 갔다가 실망헸어요...두번갈곳은 아닌듯..^^

  • 15. 사과공주
    '06.11.12 1:32 AM

    저두 입소문 듣고 갔다 정말 실망해서 왔어요.

  • 16. swan
    '07.3.19 4:18 PM

    저는 자주 가눈 곳인데.. 물론 처음 그 맛은 아니래도 추억을 떠올리며 가는 곳이랍니다...
    그 맛을 대체할만한 곳도 아직 없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5316 외국인 이 좋아하는 메뉴 (양정봉추찜닭) 야름 2017.12.06 136 0
5315 경북대근처 돼지국밥집 추천좀 해주세요 1 2k 2017.11.30 647 0
5314 11월 첫째주까지 먹방 myzenith 2017.11.09 800 0
5313 일산 국수집 '그리우면' 집에서 한거같이 깔끔 블루닷 2017.11.05 669 0
5312 경주 성동시장 우엉김밥 / 교리김밥 2 서울 2017.10.15 1,274 0
5311 [일산] 가성비 좋은 파스타 전문 브런치 카페, 파스타&음료 세트 9.. 2 로미 2017.09.11 1,172 0
5310 서초동 대검찰청옆 빵집 메종드 꼼빠뇽~ 2 까만봄 2017.08.26 1,267 0
5309 양평 문호리 중화요리 '호반' 1 아가다 2017.02.20 3,756 0
5308 피자마루 봉덕점에서~ 반달피자 맛있어요 ^^ v양파v 2017.01.23 2,223 0
5307 피자마루 칠리치즈포테이토피자 드셔보셨어요? 씬피자 맛있당~~ ㅎ 후로로 2017.01.17 2,114 0
5306 [부산 사상] 갈비탕과 두루치기가 맛있던 '속초코다리냉면' 리얼라떼 2016.12.18 2,789 0
5305 달콤하고 고소한 흑임자설빙 한그릇 하고 왔네요~ ㅎ 정구네 2016.10.23 2,193 0
5304 형편없는 이천 임금님 쌀밥 6 브로콜리 2016.10.03 6,499 1
5303 인절미빙수 & 토스트 먹고 왔어요 ^^ v양파v 2016.09.30 2,189 0
5302 화곡동 돈까스 1 울룰루 2016.08.31 3,654 0
5301 사발 - 경희궁근처 국수집 1 보가뚜 2016.07.28 4,853 0
5300 손가네곰국수,삼숙이라면 보가뚜 2016.06.15 2,868 0
5299 [강남역삼맛집]이화수전통육개장 미래리스맘 2016.06.15 3,683 0
5298 망고랑 달달하게~ 맛있는 자몽디저트 망고썸자몽설빙 또치토토 2016.05.14 2,479 0
5297 [제천] 대보명가 lavender 2016.05.05 3,057 0
5296 [서울 강서구] 화곡역 근처 새로생긴 안심치킨카페요 미래리스맘 2016.04.25 2,710 0
5295 부산 문화회관 앞 림쿡 세컨드 뜬구름 2016.04.16 2,772 0
5294 요조마의 맛있는 기행[임실 관촌 맛집]별미중에 별미 별미회관을 찾아서.. 6 요조마 2016.03.04 6,753 1
5293 세종문화회관 근처 일식집 모모 4 라벤다 2016.01.12 6,025 0
5292 [강남,서초] 시귀포오분작뚝배기 2 lavender 2015.11.28 4,68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