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마흔 되니 모든 게 허무해요

살아서 뭐 하리 | 조회수 : 2,851
작성일 : 2013-01-10 00:55:59

74년생. 올해로 한국 나이로 마흔 됬어요.

그냥 허무해요. 30살에 결혼했는데 마흔까지 뭐 했는지 모르겠어요.
그냥 정신 없이 흘러갔어요. 아이 낳고 키우다 아이 커 지니 직장 다니고.
그래도 마흔이라고 해 놓은 것도 없어요. 모아 놓은 재산도 별로, 회사에서 지위가 많이 높아 진 것도 아니고요.

회사를 옮기려고 해도 이 나이에 이 커리어에 어디로 옮기나 싶기도 하고,

또 지금 십년 처럼 앞으로 십년도 별 볼일 없겠구나.
그리고 이처럼 빠르게 또 지나가겠구나. 그럼 오십 육십이 되면서 내 인생 그렇게
가겠구나 싶어요. 한 번 반짝 빛을 발하지도 못하고 말예요.

IP : 210.205.xxx.18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10 2:19 AM (59.20.xxx.211)

    아이라도 낳아서 키웠잖아요,,,인생의 열매 가운데 자녀도 하나가 아닐까요? ^^
    아무튼 40 접어드니 참 쓸쓸하네요...

  • 2. ..
    '13.1.10 7:48 AM (117.111.xxx.108)

    그저 죽는 것이 두려워 목적없지만 아둥바둥 살아 남으려는 게 일반인의 인생이겠죠. 종교나 철학을 정말로 의미있게 만날 준비가 되었네요.

  • 3. 받아들여야 할 진실이죠
    '13.1.10 8:07 AM (110.32.xxx.180)

    쨍 하고 볕 볼 사람들은
    35살 전에 다 본대요.

    35살까지 쨍하고 볕 한번도 못 본 사람들은
    내 인생은 그저 그런 인생이구나 하고 속 차려야 한답니다.

    전 속 차렸어요.... ㅠ.ㅜ

  • 4. ..
    '13.1.10 8:16 AM (117.111.xxx.108)

    ㅎㅎ 윗님 그건 절대로 아니예요.

    사람마다 피는 시기가 다 달라요.

  • 5. 애셋맘
    '13.1.10 9:22 AM (1.246.xxx.85)

    왜요~ 아이도낳고 일도하고 열심히 사셨잖아요! 사람마다 피는시기가 다르다는말 저도 찬성이요~ 작년마흔될땐 정신이하나도없더니 왠지모를 실망감에 절망감에....근데 올해 확실히 꺽어지니 허무를넘어 많은걸 초연해지네요..전 전업으로 애셋키우며 집넓혀가고 정신없이 살았네요 이젠 제일을 시작하려하고요 삶의 의미는 지금말고 좀더 후~~~~에 내려보기로하구요 아직도 갈길 멀어요^^

  • 6. 직장있으시잖아요
    '13.1.10 9:47 AM (220.149.xxx.112)

    본인의 삶을 사세요. 남편이나 아이들 스케쥴상관없는 본인만의 시간표가 있어야해요.

  • 7. 잔잔한4월에
    '13.1.10 12:37 PM (175.193.xxx.15)

    지하철에 그런말이 있던데요.
    부자는 가진게 많은 사람이 아니고
    필요한게 적은 사람이다..라는것.

    삶의 가치도 마찬가지겠지요.
    돈이나 물질에 목적을 둔다면, 언제나 굶주릴뿐이고,
    의(義)나 정(情)에 가치를 둔다면 풍족함의 수준도 달라지겠지요.

    김수환추기경이 용서하고 사랑하라.
    함께했던 분들에게 감사한다라는 말을 남겼지요.

  • 8. ...
    '13.1.16 10:08 PM (211.226.xxx.90)

    아이고..마흔돼서 허무하면 오십, 육십되면 어쩔려구 그러세요..마흔도 충분히 좋은 나이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574 민중은 개.돼지 그러므로 82네티즌도 개.돼지? 민중 11:57:58 0
1227573 아침 10시부터 5시까지 시간을 어디서 보내면좋을까요? 시간때우기 11:57:19 21
1227572 방에 작은 에어컨을 설치하고 싶으데요 5555 11:54:02 38
1227571 거실에 가벽을 세워서 아기 놀이방을 만들고 싶은데요 1 ... 11:52:35 52
1227570 프랜차이즈 천국. 5 11:47:09 196
1227569 피부를 윤기나게 하려면 어떻게 관리해야 하나요? 2 피부 11:46:26 232
1227568 엄마없이 아이 낳으시면 어떤가요..ㅠㅠ 10 ^^ 11:43:01 450
1227567 돈 쪼들린 한국당 11년 머문 여의도 당사 뺀다 9 멀리못나간다.. 11:42:51 415
1227566 락앤락 유로 반찬용기 쓰시는 분 무겁나요? 3 궁금 11:41:42 84
1227565 그래도 저는 안철수를 보고 배운게 있어요 10 .. 11:40:41 369
1227564 연극 옥탑방 고양이 보신 분 4 happy 11:39:31 78
1227563 주말에 인천대공원 가보신 분 계신가요? 4 .. 11:38:22 119
1227562 혹시 포도향 향수도 있나요? 1 ㅇㅇ 11:36:10 137
1227561 운동했던 운동선수였던 남자랑 결혼하지 마세요  21 1994 11:33:36 1,796
1227560 이승훈피디 페북 3 양승태 11:33:26 458
1227559 김미숙씨가 라디오에 복귀했네요. 6 라디오 11:31:32 554
1227558 ㅋㅋ쟤 뭔데 생방송을 해주나요? 2 ㅋㅋㅋ 11:28:35 659
1227557 스타우브 냉장고에 넣어도 되나요? 2 무거워 11:22:46 251
1227556 임산부인데 돈 벌고싶어요 5 가난한예비맘.. 11:22:41 500
1227555 하루에 계란4개 10 계란 11:22:35 1,094
1227554 우리가 만난 기적 질문이요 3 기적 11:22:31 297
1227553 이읍읍이 힘없는 네티즌만 고발하는 진짜 이유 15 오유펌 11:22:12 486
1227552 동향집 아침 햇빛,더위 문제 좀 봐주시겠어요? 3 동향 11:20:40 300
1227551 20년된 가스렌지, 버튼을 돌려도 한번만에 안켜지는데 4 별게 11:19:20 258
1227550 PT를 시작했는데 필수적이다 싶습니다. 2 건강하게 늙.. 11:18:47 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