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레미제라블 영화로 감동받고 연아양에게 감동받고

예술가 연아 | 조회수 : 2,548
작성일 : 2013-01-07 02:39:37

영화 <레미제라블>에 감동했던 사람이라 그런지,

이번 김연아의 프리 프로그램은 뭐라 말할 수 없을 만큼 좋았어요. 눈물을 줄줄~~

연아 선수의 스케이팅을 보면서

제 마음에 판틴, 코제트, 에포니, 장발장, 그리고 프랑스 민중이 겹쳐 떠올라

울컥하는 마음이 들었어요.

<레미제라블> 영화 보신 분들, 혹시 저 같은 마음 느끼신 분 있으신가요?

연아는 이제 기술정도만 논하는 선수가 아닌듯 해요.

스케이팅을 예술의 반열에 올린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연아양, 우리 나라에 태어나서 고마워요..

 

IP : 183.102.xxx.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상
    '13.1.7 2:59 AM (121.139.xxx.140)

    이상하게도
    올림픽때보다도
    이번 레미제라블이
    울컥하고
    눈물나더라구요

    큰대회도 아니고
    왜 울었는지 모르겠어요

    영화보고도
    울었는데
    영화에서 느낀 감정을 연아의 레미제라블을 보고도
    느꼈던걸까요?

    연아가 이번 프로그램을 위해
    레미제라블 뮤지컬을 수도없이보고
    영화도 두번봤다던데
    연아는 어떤 마음으로 연기한걸까요

    아무튼
    연아가 상처받은 마음을 풀어주는 공연을 한것같아요

    전 거쉰보다도
    이번 레미제라블이 더 좋네요
    은퇴 안해서 이런 작품을 보게되네요
    연아선수한테 고맙네요

  • 2. 이상
    '13.1.7 3:12 AM (121.139.xxx.140)

    네 영화이전에 완성된거 맞아요
    영화는 최근에 봤겠죠
    두번봤다더라구요

    영화이전엔 뮤지컬로 영감 얻지 않았을까요

    암튼
    연아가 최근의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 해줬네요

  • 3. 예술가 연아
    '13.1.7 3:16 AM (183.102.xxx.12)

    레미제라블로 힐링을 경험해서 연아양 스케이팅이 더 감동적인가..
    아니면 연아는 원래 이런 감동정도는 너끈히 줄 수 있는 것인가.. 잠시 헷갈렸어요^^
    스케이팅을 보면서 눈물이 이렇게 날수가 있나 싶어요.

    맞아요^^ 연아 양은 이미 오래전에 우리에게 예술의 경지를 경험하게 해주었지요..

  • 4. 연아
    '13.1.7 3:18 AM (180.64.xxx.251)

    연아는 이미 전세계에서 인정한 예술인이죠.
    일본만 빼고...

    싸이가 지금 전세계적인 인기가수인데 일본만 모르고 있어요.ㅎㅎㅎㅎ
    완전히 고립되어 사는 갈라파고스죠.
    연아를 자기들 멋대로 왜곡해놓고 전세계가 그러리라고 믿는 일본인들.
    싸이가 전세계에서 인기있다는 사실조차 모르고, 아는 사람들은 한국 조작이라고 믿고...ㅎㅎㅎ
    지네들이 조작이 생활화다보니 다른 나라 잘되도 조작이라고 믿으니 참...
    유투브 조회수 조작을 이번에 일본이 했다가 걸려서 개망신 당했더군요.
    싸이도 그렇게 했으면 안 걸리겠어요?

    일본인들은 하여간 답이 없네요.

  • 5. 킬리만자로
    '13.1.7 7:31 AM (211.234.xxx.230)

    연아는 이미 '혼자 빙판에서 예술하고 있는' 레벨이죠 ㅋㅋㅋ
    표창원교수님 프리허그 영상을 보면서도 간접적으로나마 위안을 얻었는데
    어제 연아 경기보면서 그런 느낌을 또 받았네요
    연아가 우리를 위로해주는구나....안아주는구나....
    저 혼자 그냥 감정이입해서 울컥했어요

  • 6. 애쓰는 연아
    '13.1.7 7:41 AM (220.93.xxx.226)

    저번 세계선수권대회에선 아리랑으로 국민들께 행복과 감사드려했는데 늘 그렇듯 일본이 강탈했죠
    올림픽 금메달 뺏긴것보다 슬프게 울던 연아를 보며 얼마나 맘 아프던지… 그걸 알기에 이번 레미제라블을 보면서 고맙고 대견하고 감동스러운거죠

  • 7. 빙판위의 예술가
    '13.1.7 7:48 AM (175.199.xxx.51)

    연아는 정말..ㅠㅠ 어제부터 계속 연아 프리영상보고 있는데 볼때마다 마지막에 계속 울컥울컥하네요ㅎㅎ 감동을 주는 선수입니다

  • 8. 영화는
    '13.1.7 8:25 AM (58.233.xxx.142)

    안보고 ost,내용만 알고 있고,피겨도 문외한인데
    너무 아름다워서 저도 눈물이...감동이었어요

  • 9. 예술
    '13.1.7 11:24 AM (118.34.xxx.172)

    몇년전에 무슨 TV토론프로에 나온 진중권교수가
    아사다 마오의 스케이팅은 스포츠지만,
    김연아의 스케이팅은 예술이라고 한 적이 있어요.
    기가 막히게 정확한 비유라는 생각에 ㅋ
    진교수가 참 이뻐보였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182 썩어도 준치라더니... phua 12:50:41 3
1126181 뒤늦게 강다니엘에 빠졌어요ㅜㅜㅜㅜㅜ 1 ㅜㅜ 12:45:43 79
1126180 수능직후 등급컷과 현재 기준 등급컷 1 ... 12:45:05 111
1126179 아래 폭력가정에서 자란 분 보고. 제 남편 얘기좀해볼게요. 2 ... 12:44:25 159
1126178 이런것도 가정폭력일까요? 6 부부싸움 12:41:59 142
1126177 이나영 led마스크 광고에 나오는 서정희 닮은 여자모델 ddd 12:38:37 84
1126176 김생민 정말 요즘 운이 최고로 좋은 듯해요 9 가계부 12:35:23 656
1126175 군포에서 아이들 키우기 적당한 곳 help m.. 12:35:19 62
1126174 이거 스튜핏인가요? 11 .. 12:31:25 498
1126173 이건 또 뭔가요? 어제 의사들 알바 썼어요? 9 ..... 12:26:27 524
1126172 인강들을 때.. 넷북vs탭 뭐가 나은가요? 2 ... 12:26:18 144
1126171 이장세(마을 이장님)라고 들어보셨나요? 1 이장세 12:26:05 146
1126170 누르면 아파요 어느과로 가야할까요? 2 ㅇㅇ 12:18:14 247
1126169 렌즈끼고 수영해도 될까요? 4 수영 12:17:19 228
1126168 맥주효모를 액으로 뿌리면 탈모에 아주 좋아요. 12 맥주효모 12:15:52 511
1126167 냉동 닭다리나 가슴살 요리법 부탁드립니다. 1 냉동 12:14:26 69
1126166 오사카 자유여행 할 수 있을까요? 13 처음 가는 12:12:26 555
1126165 암기 잘 안되면 상위권 힘들까요 9 ㅠㅠ 12:11:14 407
1126164 저 학대당하며 자란것 같은데.. 어느정도인지 감이 안와요 23 구아바 12:10:56 1,009
1126163 JTBC 사장 홍정도 이혼했나봐요 2 듣ㄷ 12:10:16 1,082
1126162 직장에서 왕따당하는 것 같은데 조언 구해봅니다 10 loner 12:08:06 394
1126161 공부할 줄 모른다, 방법을 모른다 3 무슨 의미일.. 12:07:19 280
1126160 초4남아이상 선배 어머님들께 조언말씀구합니다 Jgd 12:03:21 191
1126159 이방인 보다가 남편 때문에 빵 터졌어요... 9 .... 11:59:21 1,379
1126158 신* 떡볶이집에서...또르르 ㅠㅠ 4 허걱 11:56:49 1,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