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제 밤에 멜깁슨이 감독한 아포칼립토를 봤는데..

... | 조회수 : 2,269
작성일 : 2013-01-06 15:19:27

이 영화를 어쩌다 보니 지금까지 대여섯번 봤는데요, 여러번 거듭 봐도 질리지 않아요. 

CG나 분장으로 처리할 장면도 진짜를 꼭 쓰고요,

예를 들면 주인공의 배부른 아내도, 어리고 예쁜 배우를 골라서 실제로 임신시켜 10달 배 만들어 가지고

진짜 출산 장면을 리얼하게 보여주고..

마지막 장면도 주인공이 등에 창맞아 맞창이 뚤리고 가슴에 화살 맞아 쫒기다가 해변에 이르자

더 이상 도망갈 힘이 없어 무릎이 꺽이고 주저 앉자 뒤 쫒아오던 살인족들이 주인공을 죽여야 되는데

죽일 생각은 안 하고 바다쪽을 넋놓고 바라보네요.

거기에 나타난 것은 콜롬부스..생전 처음 보는 엄청난 배들을 보고 놀라서 자기들 먹이는 잊어 버린 것이죠.

결국 콜롬부스가 주인공을 살린 것이죠.

뛰어난 반전 !!

IP : 180.228.xxx.11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후하
    '13.1.6 3:27 PM (1.177.xxx.33)

    콜롬부스요?
    그건 아닌데..

    일단 이영화는 역사적 사실을 완벽하게 재현해낸 역사물은 아닙니다.
    가상의 사실들을 이것저것 끼워맞춘거죠.

    제가 이영화를 보고 찾아본 지식으로는요.
    영화배경이 마야문명인데요.
    마야문명이 멸망한건 스페인 침략과는 좀 달라요
    아직 정확하게 이유가 나온건 없구.가뭄땜에 망햇다는 설이 강하더군요.
    마야문명멸망과...남미쪽의 스페인 침략을 적당히 섞어서 결말을 만든거죠.

    일단 마야문명이정확하게 뭣땜에 망했는지 모르니 멜깁슨이 영화를 만들때 더 쉬웠는지도 몰라요.
    암꺼나 갖다붙이면 되잖아요.

    그 영화 시작전에요..
    거대문명은 외부로 부터 점령당하기전에 내부로 부터 붕괴되었다라는 말이 나오고 시작해요
    그걸 말하고 싶었던거겠죠.
    마야인들끼리 찌찌고 볶고 하잖아요
    그리고 제일 큰 공격족들이 인간을 어떻게 다루는지 보여주거든요
    그게 망하는 지름길이죠
    지금 정치현실과 비교해도 괜찮은듯.

    암튼 그런 내부붕괴를 이유로 들이밀면서 영화가 시종일관 쫒고 쫒기는 활극이 벌어지는거구요.
    마지막에 스페인배로 추정되는 배가 나온건 그들을 살렸다기보다는 외부로 침입..내부붕괴는 암것도 아닌 일이 되게 만드는 ..암시죠
    그건 더 무시무시한 침략인거죠.
    그래서 결론이 어찌보면 더 무서운거예요.

    근데 역사적 사실로 따지면 스페인에 침공당한게 마야문명은 아니죠.
    멜깁슨이 짜집기를 한거구요.
    그래도 영화 시작전에 나온 문구는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봐요
    저도 그 영화를 여기에 추천하긴했는데..다 보고나면 잔상이오래남더라구요

  • 2. 대단한 영화죠?
    '13.1.6 4:02 PM (39.112.xxx.208)

    역사고 고증이고를 떠나.....스펙터클하고 멋진 긴장간 넘치는 대작이라고 생각해요.
    뭐였죠? 여자아이 목이 휙 돌아가는 영화....그 다음으로 내 생애 최고의 공포영화...ㅎㅎㅎ

  • 3. 임신
    '13.1.6 7:10 PM (211.106.xxx.243)

    영화때문에 어린여자 골라 임신시킨것처럼 글을 쓰셨네요

  • 4. 헐..
    '13.1.7 11:30 AM (14.37.xxx.194)

    멜깁슨이 공화당 지지자 아닌가요?
    마치 백인이 구세주인것처럼 영화반전을 노렸던데..

  • 5. ..
    '13.1.7 6:44 PM (211.106.xxx.243)

    마지막장면을 보고 백인이 구세주인걸로 표현했다고 생각하는 분도있네요
    완전히 반대로 생각했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425 빵집에서 있었던 일인데요 10:39:00 137
1223424 이읍읍,이쫄베,혜경궁 김씨 깊은 관련있는 ㄴ읍? 청원 주소 이일베 10:38:38 41
1223423 경기도 그분은 sns는 왜 할까요..?? ... 10:37:50 40
1223422 세부여행 준비? 즐기기? 팁 좀 알려주세요~ 1 ㅇㅇ 10:37:11 35
1223421 이읍읍 국민청원~~다시 올려요~~ 1 읍읍 10:35:56 35
1223420 립스틱을 어떻게 바르시나요 .. 10:35:08 54
1223419 무법변호사 서예지 치아요, 저만 이상하게 느끼나요? 1 .. 10:34:07 184
1223418 종합소득세 .. 10:33:01 62
1223417 비데는 한 번 설치하면 몇 년정도 쓰고 교체하시나요? 비데 10:31:50 44
1223416 학부모는 교사를 신고할 수 있는데 2 ㅇㅇ 10:31:05 202
1223415 남자친구 남편보다 키크신 분들은 스킨쉽 할때 어떠세요? 1 ,,, 10:28:57 157
1223414 내게 자신감을 상승시켜주는 말은 이거예요~~ 2 깡다구 업 10:27:49 261
1223413 (급) 롯데월드타워 전망대가려는데요 1 정보 10:24:50 113
1223412 이런건 바람이 아닌가요 14 ㅇㅇㅇ 10:22:47 578
1223411 1980년대.. 일본 광고지만 보고 있으면 향수가 떠오르고 행복.. 5 스트 10:22:17 233
1223410 공무원으로 은퇴하신 부모님이 세상에서 잴 부러워요 15 ..... 10:19:29 928
1223409 차바꾸는데 suv추전해주세요 Hybrid.. 10:17:58 81
1223408 반포근처 규모 좀 있는 수영장 있을까요 재수생엄마 10:16:41 50
1223407 어제 미우새 김수미씨 만두 만드는거 보셨어요? 2 .. 10:16:07 1,036
1223406 (방탄) 최고!!!! 상탔네요 ㅋㅋ 14 마키에 10:14:31 1,027
1223405 동남아 여행때 아이들도 마사지 받나요? 16 .. 10:11:58 575
1223404 빌보드 뮤직어워드 보는데 좋네요. 10 비티에스~ 10:02:26 559
1223403 1408명 입니다. 도와 드립시다. 3 현재 09:58:46 430
1223402 소화가 안 돼요 막힌 느낌 09:58:35 123
1223401 네이버는 드루킹기사로 메인을 도배하네요 4 짜증나 09:57:38 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