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언니 가게 근처에 같은 업종이 두 개나 더.....조언 부탁합니다.

힘들구나 | 조회수 : 2,063
작성일 : 2013-01-05 11:50:05

 

저희 언니는 피부와 관련된 숍을 하고 있어요.

수도권 지역이고 나름대로 지역에서는 꽤 터줏대감입니다.

그런데 지하철 부근으로 빌딩들이 많이 생겨났고, 그곳에(언니 샵과 멀지 않아요) 상호도 유사한 샵이

무척 큰 것으로 두 군데가 생겨났습니다. 두 달 사이에요.ㅠㅠ

새로 생긴 곳들은 현수막이며 어마어마한 광고비를 지출하고 있고...언니는 지금 거의 우울증 증세까지...

주변에는 젊은 층들이 많이 사는 아파트 들이 많구요. 언니는 단골도 많긴 하지만, 새 빌딩의 새 업소들이

엄청 많은 자본투자로...아마도 많이 밀리지 싶어요.

 

이럴 때, 저희 언니 같은 경우는 어떻게 해야 살아 남을 수가 있을까요?

광고비를 지출해서 광고를 하는게 나을까요, 아니면, 기존의 단골에게 서비스를 (이건 이미 하고 있지만..) 많이 해서

단골이 빠져나가지 않도록 하는 것 이외에,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지역을 아예 옮기는 것은 더 힘든 일 같구요....

 

혹시 비슷한 경험이 있으시거나, 조언 주실 분들 제발 좀 알려주세요.

집안에 우환도 있고...정말 걱정이 태산입니다. 저는 언니에게 도움이 될 수 없는 상황이라 ....괴롭네요.

IP : 99.22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시간...
    '13.1.5 12:05 PM (222.121.xxx.183)

    막 개업하는 집들이 생기면 어쩔 수 없어요..
    좀 지나면 갈 손님은 가고 남을 손님은 남습니다..
    나만 열심히 하고 고객이 만족을 한다면 손님 가고 남은 자리는 또 새 손님으로 채워집니다..

  • 2. ...
    '13.1.5 12:11 PM (112.154.xxx.62)

    가격다운행사는 어떨까요..

  • 3. ...
    '13.1.5 12:12 PM (175.196.xxx.173)

    아마 타격이 있을듯도 싶네요..ㅠ.ㅠ
    하지만 뭐든지 사람장사에요
    그럴수록 초심 잃지 않으시고 우울한 기색 절대 내비치지 마시고
    주위때무에 힘들다라는 내색도 절대 손님들에게 하지 마시고

    하시던대로 보다 더욱 더 친절하게 그러나 가격 다운같은것은 안하시는게 좋을것 같은데..그건 상황보면서..
    그러시다보면 결국...단골은 단골대로 남을거에요..

    단골을 믿지 말라는 얘기가 있는데요...

    단골이었던 사람들이 간다고 서운해하지 마시고...가는 사람 있으면 들어오는 사람도 있어요
    초반에 힘들 수 있지만 그러려니 하시고 마음 굳게 잡으시면...별 탈 없이 지나갈듯도 해요

    터줏대감이라 하셨고 단골도 있다 하시니까

  • 4. 감사..
    '13.1.5 12:20 PM (99.226.xxx.5)

    그렇겠죠. 내색 하지 말고, 타격이 있을 것은 당연하니까, 일단 초심을 잃지 말고
    친절히 하는 방법이...중요하겠죠.
    말씀들 모두 감사합니다. 큰 용기와 도움이 될겁니다.

  • 5. ```
    '13.1.5 12:32 PM (124.56.xxx.148)

    모든 장사가 그게 제일 두렵죠..라이벌,,
    경쟁상대의 등장..
    저도 장사 오래했는데 결론은 두가지입니다,
    오래된 단골확보로 결국 버티는거..
    아님 경쟁상대에 밀려 폐업하는거..
    매정하게 들리지만 사실이니까요.

    버티실 돈과 상대방보다 좋은 인테리어나 입지. 능력이 있으면 버티실수 있을겁니다. 단골
    도 돌아오구요. 그렇지만 아무리 안되는 가게도 버티고 하기때문에 수입은 줄을 수 밖에 없지요.

    그래도 할만 하다면 버틸수있지요. 사실 입지가 타가게보다 우월해야 합니다. 장사의 기본은 "입지: 위치,"
    지요. 좋은 자리여서 잘되시길 바랍니다.

  • 6. 현수막
    '13.1.5 12:56 PM (218.48.xxx.145)

    현수막은 밀리지 않게 같이 꼭 그만큼 해주세요....

  • 7. ㅇㅇㅇ
    '13.1.5 12:59 PM (211.36.xxx.4)

    친절해야하고 하나라도 더 서비스를 줘야줘
    아무래도 타격은있겠지만~서비스업인만큼 친절이생명!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684 고등아이 학습 코칭 도움 될까요? 학습코칭 14:30:19 0
1224683 남경필이냐 이재명이냐 적절한 2컷 만화 링크 1 ... 14:28:08 64
1224682 노통 추도식에 이해찬 의원님이.... 1 좀전 14:28:04 104
1224681 뭔지모르게 마음이 불편한 날 123 14:27:36 38
1224680 편평사마귀 피마자오일이 효과좋네요! 이얍 14:26:47 54
1224679 고등 전교 등수... 담임도 몰.. 14:24:53 98
1224678 25평 신혼부부 입주하는데 중문 필수인가요? 3 궁그미 14:19:22 175
1224677 홍경민 흔들린우정 때 되게 잘생겼네요 4 ㅇㅇ 14:19:14 161
1224676 장준하 선생 3남 장호준 목사 여권 무효화 해제돼 2 light7.. 14:13:03 235
1224675 이명과 환청 어떻게 다른건가요? 3 궁금 14:09:03 191
1224674 31개월 아기.. 분리불안이 생긴거같아요.. 3 걱정 14:01:46 280
1224673 노대통령 추도식 생방송 링크입니다. 15 ... 14:00:51 390
1224672 땀 나고 더워지면 피부 안좋은 분들 계세요? 1 ㅇㅇ 14:00:17 158
1224671 초등아이 앞니 살짝 삐뚤어졌는데 크면 좀 나을까요? 1 ........ 14:00:13 106
1224670 우울증약 먹고싶은데 기록남는다는 말이 뭐에요? 9 ..... 13:56:09 437
1224669 젠틀재인 카페지기 글JPG 10 징글징글해 13:53:36 726
1224668 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엑셀 배우는데 2 ㅇㅇ 13:52:22 579
1224667 요즘에 옷들 어떻게 입고 다니세요?? 13 봄여름가을겨.. 13:51:39 1,032
1224666 이런아이 콩쿨 나가보는거 어떤가요? 6 ... 13:50:05 211
1224665 강서구 신경정신과 알려주세요. 13:49:03 69
1224664 이 코트 (버버리?) 어떤가요? 7 옷옷 13:47:51 419
1224663 40 넘어서 치아교정 하신분 계세여? 12 ㅇㅇ 13:47:48 383
1224662 침 맞고나면 효과 바로 느껴지나요? 5 한의 13:47:11 229
1224661 2009년노대통령 국민장때, 서울시청 광장 원천봉쇄했던 서울시... 1 죽일넘 13:45:04 282
1224660 교사한테 갑질하는 애엄마들 남자교사한테도 그러나요? 2 ㅇㅇ 13:45:04 3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