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잇몸치료에 조언 좀 주세요!

이가탄 | 조회수 : 2,234
작성일 : 2013-01-04 04:49:30
제가 초등학교때부터 고등학교때까지 치아교정을 하고
또 워낙 잇몸이 약해서
시험기간이나 회사에서는 프로젝트 기간이면 늘 잇몸이 붓고 간질거리곤 했었습니다.

그런데 출산 후 점점 더 심해져서
작년부터는 어떤 날은 이를 뽑아버리고 싶을 정도로 잇몸이 간질거리고
또 어떤 날은 괜찮고 그러더라구요
그래서 동네 치과를 갔더니 괜찮다며 스케일링만 권하셔사 스케일링을 하고 왔는데 호전이 안되서 82쿡을 검색하다가 대한 치주학회 홈페이지를 보고 근처의 치주과 전문의가 있는 개인 병원에 갔는데
괜찮다고 제가 민감하다는 말을 듣고 왔습니다

그 뒤로 저는 개인적으로
소닉케어 칫솔 워터픽 치간칫솔 치실을 (매일은 아니지만) 사용했고
조금 나아지다가
지난 12월부터 다시 간지러움이 시작되었습니다 ㅜㅜ

그래서 동네 치과에 가서 상세히 설명을 하고
스케일링을 작년과 대비 꼼꼼하게 받았습니다
사실 저는 엑스레이를 찍어서 좀 보고 싶어서 말씀 드렸는데 너무 아니라고 단정적으로 말씀하셔서 그냥 알았다고 하고 왔어요

하지만 증세는 여전하여서 ㅜㅜ
어떻게 하는게 좋은지 대학병원 치주과를 가는게 좋은지 조언 좀 부탁드려요


IP : 14.32.xxx.11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ddd
    '13.1.4 7:10 AM (210.117.xxx.96)

    우선적으로 하실 일은 대학병원 치주과 치료를 권장하고요,

    가정에서 양치할 때 치약 묻혀서 꼼꼼하게 닦으신 후에 물로 잘 헹구고 나서 다시 맹물로 치솔질 해보세요.
    엄청난 거품이 날 겁니다. 치약 잔여물 때문에 그래요.

    그리고 밤에 자기 전에 양치할 때는 먼저 치약으로 양치하고 치간 치솔질도 하고 나서 치솔에 소금을 묻혀서 맛사지 한다고 생각하면서 잇몸을 꾹꾹 눌러주세요. 5~10분간.

    잇몸이 튼튼해졌다는 느낌이 올 거예요. 가려움증은 확실히 사라지구요.

  • 2. ...
    '13.1.4 7:15 AM (222.109.xxx.40)

    저도 잇몸이 안좋아서 30년쯤 고생 하는 사람인데요.
    이상이 있을때마다 치과 가서 치료 받고(스케일링)
    몸 덜 피곤하게 하고 치간치솔 사용하고 딱딱한 음식 조심해서 먹고
    그정도인데 리스테린을 양치후에 아침 저녁으로 두번 사용 해요.
    계속 사용 하면 안 좋다고 해서(입속의 세균이 없어도 안 좋다고 함)
    증상이 가라 앉으면 사용 중지 해요.
    잇몸이 안 좋으면 잇몸에 대해 민감할 수 밖에 없는데
    계속 신경 쓰이면 대학병원 가보는 것도 나쁘지 않아 보여요.

  • 3. ...
    '13.1.4 7:18 AM (222.109.xxx.40)

    식후 양치질은 물론이고 음식물 섭취 후에는 양치가 힘들면
    물로 입을 서너번 헹구게요. 커피나 우유 마시고도 헹구어 내요.

  • 4. ...
    '13.1.4 7:47 AM (125.178.xxx.145)

    가려운적은 없는데 잇몸이 들썩이고 쑤시기는해요.시린메드 치약을 쓰면 확실히 좋아요. 중단하면 다시 안좋아지구요.

  • 5. ...
    '13.1.4 8:51 AM (59.86.xxx.85)

    제가 임플란트하고다니는치과는
    스켈링하고도 잇몸이 안좋으면 레이저치료를해줘요
    레이저치료는 레이저로 잇몸치료를 하는건데 따끔따끔 좀 아파요
    그래서 이주동안 위아래를 하더라구요(한번에 위아래 다하기엔 환자가 힘들다고)
    그런데 레이저치료하고나면 잇몸이 튼튼해진걸 느끼겠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601 올해 잘 먹었다고 생각하는 것들.. 2017년 03:56:54 34
1126600 82년 김지영 관련 칼럼.. 1 ... 03:53:31 42
1126599 석류 쉽게 짜먹는 방법 있을까요 1 야밤 03:41:20 78
1126598 저 술끊는거 가능할까요? 2 알콜 03:37:35 97
1126597 가상화폐 완전히 도박이네요 오케이강 03:13:17 212
1126596 웨딩비용이요...4천만원 6 03:05:14 452
1126595 일부 일탈이라더니..다이소 '절대복종 각서' 16년간 써 1 샬랄라 03:02:10 157
1126594 가방이 붉은계열밖에 없어요 02:52:07 70
1126593 Sometimes when we touch.. 4 ... 02:44:13 178
1126592 mama sita's 시즈닝들 드셔보신 분 ... 02:25:12 70
1126591 근데 승무원이라는 직업을 우리나라에서는 왜 그리 ... 13 888 02:21:10 955
1126590 대출때문에 월세, 전세 뭐가 나을까요? 여쭤볼게요 02:15:53 92
1126589 쪽파 들어간 김장양념 냉동해도 될까요? 3 양념 02:01:10 168
1126588 큰딸 호구 노릇 20년 5 지니 02:00:29 927
1126587 차별과 무관심 속에 자란 사람.. 1 ... 01:55:17 309
1126586 이 배우 나오는 드라마라면 꼭 본다~ 19 안자고뭐하세.. 01:51:11 865
1126585 하루종일 말한마디도 안할때 많거든요 1 하루종일 01:30:51 599
1126584 전기압력솥 1 .... 01:22:11 152
1126583 (19) 관계시 통증으로 인한 어려움-불편하신 분들 패스 부탁드.. 10 ㅇㅇ 01:17:37 1,661
1126582 mbc 주말뉴스 김수진 내정 diddl 01:11:03 528
1126581 대구에 산초먹은선지마을 파는데 없을까요 .. 01:05:54 102
1126580 세탁기어는거 예방 ... 01:05:41 276
1126579 가평. 청평여행요. 요 3곳 말고 추천 좀 해주세요. . 00:57:01 108
1126578 김어준생각 문재인케어 24 엠패 00:53:45 1,306
1126577 영화 '내 사랑' .... 그리고 '마츠코' 3 영화 사랑 00:52:45 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