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선물못받은 우리딸?

큰집 사람들.... | 조회수 : 1,996
작성일 : 2013-01-03 22:14:51
어제 시댁식구 모인자리입니다.
간단하게 애길할께요.울딸 대학졸업반이고.3년 사귄 남자친구가 있는데
타 주에서 의대다닙니다 (여기외국) 근데 큰집식구들이..크리스마스 선물 뭘 받았냐고 묻는데..
못받았다하니..이상한놈 취급을합니다.그래서
아이가 설명하길 생일 발렌타인 이럴땐 주고 받고 했지만 지금은 멀리있어서 이해한다하니..
멀리있는건 핑계다하고..생각다시하라하고..난리가아니었어요.
저희도 본아이고 맘에드는 청년입니다.정작 저희는 이해할수 있는데...아이가 돈 아꼐가며 열심히 공부하는아이인지라
굳이 선물 안보냈다고 트집잡을생각이 없는데...궁금한건 요즘젊은사람들 선물안했다구..사랑을 의심해야하는지요..
저희큰집 조카 한살많은 남자아이 벌써 여자친구랑 유럽여행 다녀오고 ..그래도 저 맘엔들지않았지만 모른체 했어요..
솔직히 우리애들한데 큰집 식구들 챙피하고 좋은본을 못 보이는지 같아 가기가그런데..
결혼전에 여행가고 그러는건 당연히 받아들이면서..(전 솔직히 이건 여자쪽 집도 이해안됍니다)
조카딸 선물 못받았다고 무슨 이상한아이 취급을 하는데..정말 이상한 아일 사귀나요 ? 우리딸.
다 돈 아껴가며 공부하는 기특한 아이임니다.발렌타인때랑 울딸 생일때 자기 용돈아꼐서 향수랑 또 자수정 목걸이를
받아왔을때 전 솔직히 애가 뭔 돈이있다고...하고걱정되던데..
아뭏든 어제 저녁 집에와서 죄없는 남편만 ...
정말 이상한 아이입니까 울딸 남자친구?
IP : 166.48.xxx.2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3 10:16 PM (119.71.xxx.179)

    진짜 별걸다 간섭하네요 ㅠㅠ...못받았으면 선물 사줄건가--;;

  • 2. 큰집이비정상
    '13.1.3 10:17 PM (112.161.xxx.197)

    님 딸과 그 남자친구가 정신 온전히 박힌 젊은이들 입니다.

  • 3. 뭔 애들도
    '13.1.3 10:31 PM (219.251.xxx.247)

    아니고 크리스마스 선물이예요. 제 생각엔 번듯한 의대생 애인 사귀는 거 배 아파 파토내려 하는 것 같은데.
    생일도 아니고 참. 신경쓰지 마세요.

  • 4. 제생각도
    '13.1.3 10:43 PM (115.140.xxx.27)

    의대생 남친을 질투한걸 로 보입니다
    신경쓰지 마세요...

  • 5. 원글
    '13.1.3 10:48 PM (166.48.xxx.26)

    감사합니다 .그런게요 애인 있다고 한 후 부터 부쩍 울 딸에 관심이 많은것이...
    차라리 없다고 할것을..후회가 될정도로 관심을 가집니다...
    설마 큰 아빠가 파토 나길 바랄까만은...불편한 마음에. 큰아빠 동생 미워서 아침 점심 안 줍니다 ㅎㅎㅎ

  • 6. 경험상
    '13.1.3 11:14 PM (121.186.xxx.147)

    아이들 사랑은 그냥
    아이들이 알아서 하게 냅두는게
    상책입니다
    세대도 다른 어른들이 이렇쿵 저렇쿵
    감놔라 대추놔라 하기 시작 하는게
    불행의 씨앗입니다
    다음에 또 훈수두려 하시면
    전 아이들 믿고 똑똑한 아이들이니
    알아서 잘 할거라 믿습니다 라고
    한마디 해주시면 되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591 자궁경부암검사) 조직검사후 결과 질문입니다 1 ,,, 12:30:46 53
1227590 미국 핵탄두 20개 조속반출요구중. 북한 아직 결정못한듯.. 1 미북협상 12:29:30 108
1227589 느끼하지 않은 물만두(만두국) 어떤제품 드시나요? 만두국 12:25:44 33
1227588 얼마전 인생청바지(배기) 추천해주신거 사신분 후기좀 부탁해요 1 청바지 12:25:33 132
1227587 혹시 가양동 만봉철학관 아시는 분 계신가요? Ll 12:22:04 66
1227586 이재명 홍보물 1 와아 12:20:49 151
1227585 중2아이 영어 학원 고민이요... 3 중2엄마 12:20:28 116
1227584 에어프라이어기 이런것도 되나요? 3 ddd 12:17:44 226
1227583 도어스토퍼 대신할 임시 방법 좀 알려주세요 3 ... 12:17:34 112
1227582 만물상 커피샴푸 사용하고 계시는 분들 효과 어떻던가요? 1 커피샴푸 12:16:58 175
1227581 검찰청사칭 전화 직원의 목소리 색깔 1 ........ 12:14:10 155
1227580 겨드랑이 땀 여름은 힘들.. 12:10:17 185
1227579 거룩한 82의 위엄 4 또릿또릿 12:09:49 534
1227578 나도모르게 나가고 있는 전화서비스 요금이 있었네요 4 전화 12:09:15 364
1227577 무법변호사 보시는 계신가요? 1 .... 12:08:16 159
1227576 진상일까요? 12 12:02:53 602
1227575 김경수 후보님 후원금 입금했어요!! 4 아라 12:00:38 189
1227574 민중은 개.돼지 그러므로 82네티즌도 개.돼지? 3 민중 11:57:58 180
1227573 아침 10시부터 5시까지 시간을 어디서 보내면좋을까요? 9 시간때우기 11:57:19 562
1227572 방에 작은 에어컨을 설치하고 싶으데요 7 5555 11:54:02 436
1227571 거실에 가벽을 세워서 아기 놀이방을 만들고 싶은데요 6 ... 11:52:35 309
1227570 프랜차이즈 천국. 7 11:47:09 501
1227569 피부를 윤기나게 하려면 어떻게 관리해야 하나요? 4 피부 11:46:26 944
1227568 엄마없이 아이 낳으시면 어떤가요..ㅠㅠ 24 ^^ 11:43:01 1,487
1227567 돈 쪼들린 한국당 11년 머문 여의도 당사 뺀다 20 멀리못나간다.. 11:42:51 1,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