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이 추운날, 학생들 데리고 철원 다녀 왔습니다!!음하하

자랑ㅠㅠ | 조회수 : 1,915
작성일 : 2013-01-03 21:42:53

밑에 춥다는 말 읽고 자랑질(??)합니다.

학교 행사 계획에 의거하여

예정대로 신청학생들 데리고, 철원에 철새, 문화탐방하러 다녀왔습니다.  자랑합니다.!!

오늘 아침까지만 해도 학교를 욕하며... 우는 마음으로 나갔는데

다행히 바람이 안불어 견딜만 했구요, 아이들도 좋아했습니다.

 

계획에 없던 고라니가 나타나 주어서 고마왔구요,

독수리 한마리가 바로 우리 머리위 가까이 천천히 날아가 주었구요,

두루미 6마리가 한줄로 멋지게 우리 위로 날아가 주었네요.

 

그냥 이런 일도 있다고 보고합니다. 하하

안전하게 다녀오고 나니 웃음이 납니다만 며칠전부터 오늘 아침까지는 정말 슬펐답니다. 학교가 미웠구요.

IP : 119.196.xxx.14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얀공주
    '13.1.3 9:44 PM (180.64.xxx.211)

    멋진 겨울 추억이 되셨네요. 모두 지나가면 아름다워요.

  • 2. ..
    '13.1.3 9:48 PM (203.100.xxx.141)

    선생님이신가 보네요.........ㅎㅎㅎ

    가끔 가기 전까지는 가기싫다....그런 느낌 받다가도 막상 나가면 좋긴 좋더라고요.

    다녀 와서 속 시원하기도 하고....좋으셨겠어요.

  • 3. ...
    '13.1.3 9:53 PM (175.193.xxx.42)

    남편이 군대생활을 철원에서 했었어요
    그땐 친구였는데 한겨울에 면회간적 있었죠
    정말 살인적인 추위더라구요
    당시는 또 꼴에 처녀랍시고 치마까지 입고갔다눈.....
    새삼 철원얘기 들으니 추억 돋네요

  • 4. 원글
    '13.1.3 10:04 PM (119.196.xxx.147)

    지나가면 아름답다는 말에 코끝이 찡..^^

  • 5. 제 고향
    '13.1.3 10:07 PM (58.141.xxx.67)

    철원 와수리..그 전엔 그렇게 추운줄 모르고 지냈는데 왜 그런 걸까요?
    아무리 춥다지만 아이들에게 좋은 추억거리 한아름 안겨 주셨군요

  • 6. ㅎㅎ
    '13.1.3 10:53 PM (58.235.xxx.231)

    오늘 추운데 왕림하셨다고 철원의 야생동물들의 서비스가 좀 있었나 봅니다^^
    잘다녀오셨다니 다행입니다

  • 7. 날개
    '13.1.3 11:24 PM (180.71.xxx.230)

    짝짝짝..^^

  • 8. ...
    '13.1.4 8:06 AM (116.37.xxx.10)

    먹이도 좀 가져가셔서 주고 오셨는지
    궁금하군요

    오래전 철새 탐방 가시는 분들 준비해가시던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35 노무현대통령이 위로받았대요 1 확인받았다고.. 00:02:58 31
1128334 전현무, 김구라같은 타입보다 유재석이 선호되는 이유가 있나요? 2 ㅇㅇㅇ 00:01:29 46
1128333 다자이 오사무 '인간실격' 어떠셨나요? 2 .. 2017/12/14 39
1128332 518 진상규명 근황 보고 ㄷㄷㄷ ㄷㄷㄷ 1 518 2017/12/14 121
1128331 '강철비' 오피니언 리더들도 반했다..극찬 릴레이 1 샬랄라 2017/12/14 85
1128330 청소기 다이슨이 답인가요? 1 청소기 2017/12/14 94
1128329 스타필드가 쇼핑몰같은건가요? 1 2017/12/14 146
1128328 연말모임 모두 몇개나 약속되셨나요? 6 .. 2017/12/14 362
1128327 북엇국이 너무 달아요 ㅠㅠ 3 왜 와이 2017/12/14 185
1128326 밥 챙겨주는 집사에게 '꽃' 꺾어다 준 '로맨틱' 고양이 코코 2017/12/14 315
1128325 썰전에 노회찬 의원 나오시네요 ... 2017/12/14 108
1128324 하하하~! 노회찬 대표님 넘 재미있어요 1 ㅇㅇ 2017/12/14 318
1128323 흑기사 김래원 무스탕이 너무 멋지네요 4 2017/12/14 415
1128322 헐.지정석서.취재해달라니까.항의! 11 사건후.또일.. 2017/12/14 619
1128321 훗날을 위해 어려울때 도와주는 일은 어리석은 일일까요? 2 연꽃 2017/12/14 308
1128320 친정아버지가 너무 싫은데 생신 챙겨드려야하나요 ? 13 군만두 2017/12/14 641
1128319 홍상수 영화 북촌방향을 보고... ........ 2017/12/14 254
1128318 중국인들이 진짜 미개하긴한가봐요. 1 듣던대로 2017/12/14 214
1128317 왜 기레기인가? .JPG 7 아오혈압이야.. 2017/12/14 472
1128316 지금 엠븅신의 고백하네요.^^ 5 ㅋㅋㅋ 2017/12/14 1,146
1128315 누기 제일 좋으세요? 12 기역 2017/12/14 530
1128314 초등 아이가 추리소설을 끝까지 보려하는데.. 6 풀네임 2017/12/14 272
1128313 부끄럽지만 저도 시부모님 용돈 관련 고백.. 27 며느리 2017/12/14 2,318
1128312 광끼가 많이 보이네요 38 Ddd 2017/12/14 2,049
1128311 제 명의로 대출이나 계약 어디서 알수있죠? 궁금이 2017/12/14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