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중 1 여학생 화장 한다고 선생님 벌점 문자가 왔어요

사춘기 | 조회수 : 2,946
작성일 : 2012-12-13 16:51:53

제 딸 입니다. 몇번 담임 쌤이 전화 하셨고 나 또한 야단과 회유 또는 달래기를 몇번째하고 있어요

방금 도 문자와서 벌점 줬네요. 미치겠어요. 틴트는 기본이고 흰색 아이라이너를 해서 수업 시간에 화장품검사 했나봐요

우찌하지요?

IP : 119.203.xxx.20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ㅇ
    '12.12.13 4:53 PM (1.177.xxx.163)

    흰색 아이라이너요?
    검은색이 아니구요?
    근데 진짜 과하게 하는애들은 좀 단속을 하긴해야된다고 생각해요.
    이건 학생의 자유와 상관있는 문제는 아니라고 봅니다.

  • 2. ..
    '12.12.13 4:56 PM (1.225.xxx.2)

    어쩌긴요.
    엄마가 아이편을 둘 수는 없잖아요.
    "거봐라, 엄마 말 귓등으로도 안듣더니.." 하고 마셔야죠.

  • 3. .ㅠㅠ
    '12.12.13 5:01 PM (1.235.xxx.100)

    화장 안해도 한참 이쁜아이들인데 우린땐 화장한 친구들 없었는데
    요즘은 길거리 돌아다니면 화장 찐하게 하고 있는 학생들보면
    맘이 좀 그렇더라고요
    친구들 하니깐 나도 한다 이런식인것 같은데
    왠지 씁쓸한 느낌이 듭니다

  • 4. ..
    '12.12.13 5:01 PM (203.100.xxx.141)

    요즘 여학생들 화장이 넘 진하더군요.
    ㅎㅎㅎ

    피부화장도 안 해도 되는데 피부가 숨을 쉴 수 없을 정도로 하얗고 진하게....입술은 삐에로 같은 색에....

    좀 자제를 해야 하긴 해요.

  • 5. 초등학교 졸업한지
    '12.12.13 5:02 PM (218.39.xxx.45)

    겨우 일년된 중1이 학교갈 때 화장을 회유와 달래기로 고쳐지지 않으면 선생님의 협조를 구해 어머님이 학교가기전에 가방검사하고 화장 다 지우지 않으면 학교를 못보내는 한이 있더라도 이 기회에 고쳐야것 같아요.
    화장도 화장이지만 친구관계 잘 살펴보시고 학교생활을 어찌하는지 담임선생님과 상담하셔야 할 시점인 것 같아요.
    용돈제한 하시고 어머님께서 아이에게 휘둘리지말고 원칙을 정해 일관되게 단호하고 엄격하게 아이를 훈육하실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요.
    요즘 애들 문화가 얼마나 많이 변했는지 모르겠지만 제 생각엔 화장이 문제가 아닌 것 같은데요.

  • 6. 요즘
    '12.12.13 5:06 PM (218.38.xxx.47)

    초등학생들도 화장 하더라구요.
    꼭 노는 아이들뿐만 아니라 학교 회장하고 공부 잘 하는 아이들도 쌍커플 테잎에 틴트,비비 크림 다 가지고 다니면서 방과후에 바르더라구요.

    강제로 못하게 하는건 역효과도 날거 같고, 차라리 집에 있을때나 휴일에만 하는걸로 해보시는게 어때요?
    들은 이야기인데 아이가 하도 화장에 관심을 보여서 로드샵 데리고 가서 몽땅 사주고 실컷 하라고 했더니
    두어달 하다가 말더랍니다. 단, 세안을 철저하게 하게끔 했다네요.
    나중에 세수하기 귀찮다고 화장 안했다네요^^;;

  • 7. 숭구리
    '12.12.13 5:59 PM (182.216.xxx.9)

    무조건 화장하지 말라고 하지 말고 화장을 많이 하면 피부에 왜 안 좋은지.. 남자아이들은 너무 진한 화장 한 아이들보다 수수하고 깔끔한 여자애를 더 좋아한다... 뭐 이런 식으로 유도를 해보세요.
    당장 바로 화장을 안 하지는 않지만 서서히 효과가 있던데요.
    뭐든 강제성을 띄면 효과가 없더라구요. 회유방법으로 스스로 화장을 줄여나갈 수 있도록 유도해주세요
    그리고 화장 지울 때 깨끗이 지우는 것도 꼭 얘기해주시구요

  • 8. 숭구리
    '12.12.13 6:01 PM (182.216.xxx.9)

    글구 화장하지 않은 본인의 모습에도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외모 칭찬도 좀 곁들여 주면서 인위적인 화장보다 자연그대로의 모습이 더 예쁘다는 걸 자주 얘기해주시면 더 좋을 것 같네요.

  • 9. ..
    '12.12.13 6:29 PM (110.14.xxx.164)

    화장은 집에서나 하라고 하고 학교는 가져가지 말라고 - 벌점받으니까
    그래도 말안들어서 그냥 두더군요
    벌점받으면 지가 벌청소 해야 하니까 ... 조심하게 되겠지 합니다

  • 10. ...
    '12.12.13 7:05 PM (180.69.xxx.60)

    다 관심있는 나이라....
    기본 화장품을 좀 용기가 특이하고 이쁜걸로 사줘보세요.
    피부가 숨쉬어야 되는거랑 학교 규칙에 대해서 말씀해 줘 보시구요.
    초6 수련회때 아이가 친구들 화장품 보고 오더니 자꾸 말하더라구요. 피부가 넌 안 좋아서 화장하면 늙어진다. 라고 하고 스킨 대신 미스트 같은거 세럼 세안제까지 세트로 사 줬어요.
    친구들 다 쓰는거 말고 (어쩔수 없었어요. 피부가 워낙 안습이라 시중제품이 잘 안 맞아서...) 생협 같은데 들어오는 회사걸로 사 줬더니 으쓱하더라구요. 친구들 와서 보고서는 이런것도 이러면서요.
    에구 속상하시겠어요

  • 11. 여중 담임
    '12.12.13 9:50 PM (110.70.xxx.156)

    담임선생님의 성향이 어떤지 몰라
    어떤 상황일 것이라 단정짓긴 힘들지만
    초등학교 졸업한지. 님의 말씀이 매우 공감되요. 현장에서 보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93 문재인을 지키자.jpg 1 ..... 04:37:34 79
1129992 친정아빠가 왠수같습니다. 7 04:08:13 346
1129991 한국드라마보다가 웃겨서.. 4 밥지옥 03:51:16 356
1129990 '만나서 꼭 안고 있자' 했지만..못다 쓴 엄마의 육아일기 1 샬랄라 03:40:42 264
1129989 광신도가 이렇게 위험합니다 여러분 6 난선민 03:37:47 345
1129988 헌신적이지 않은 남친 정상인가요 25 .. 03:10:58 822
1129987 배고파서 잠이 안와요 1 원글 03:05:22 200
1129986 1시간거리 친구네 가족이 온대요 9 ... 02:47:51 842
1129985 두드러기 나서 응급실 다녀왔어요 9 ... 02:37:05 644
1129984 30대후반 여자 예산1억으로 전세집구하기! 10 02:21:14 604
1129983 매칭 프로필에 연예인 여동생 사진을 haha 02:11:50 315
1129982 이번 언론실수? 겨울잠 자던 국민들 소환했다 겨울잠 02:11:45 394
1129981 뉴욕에있는 컬럼비아대학교 39 궁금 01:49:37 1,614
1129980 수민의 사주이야기라고 아시나요? 4 혹시 01:40:54 994
1129979 "기레기 WAR ZR" 개봉박두../ 더레프.. 2 고퀄 01:35:05 293
1129978 이 패딩 어떤지 봐주세요~ 8 춥다추워 01:12:50 883
1129977 급질)초등여아 열나는데 해열제용량어찌해야할지.. 4 질문 01:10:59 254
1129976 [펌]수준 떨어지는 기사들의 용어 해석.jpg 3 우리무니 01:01:24 409
1129975 ebs 영화 '가족의 탄생'(김태용 감독)을 보고 7 영화 01:00:04 1,209
1129974 아주대병원 근처에 제과점이나 병문안 선물 살만한 곳 있을까요? .. 5 00:54:16 337
1129973 갑자기 귓속에서 소리가... 1 ... 00:50:42 433
1129972 요즘 핫한거 뭐 있을까요? 뭐든 막 사고 싶어요 ;; 4 ... 00:50:00 1,211
1129971 러브레터 재개봉 한다니까 18년전 2 고3시절 00:48:28 673
1129970 야마하 디지털 키보드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2 00:48:05 126
1129969 제 주변에 개쓰레기 같은 것들이 입양을 한다는데... 11 ... 00:45:23 1,6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