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빨래를 삶는게 건강엔 해로울것 같아요

Q | 조회수 : 7,134
작성일 : 2012-11-05 11:10:46

빨래 삶을때 세제만 넣거나 옥시크린도 넣고 삶잖아요

문득 환기한다고 창문 열어놔도 아파트 같은 공간에서

이 세제물이 끓을때 얼마나 나쁜 성분들이 나올까, 이것들이 다 호흡기로 들어갈텐데...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전 김치국물이나 세탁해도 잘 안지워지는 오염을 닦아낼때는 키친타월로하고 되도록이면 행주는 깨끗하게 사용하고

세탁은 그냥 세탁기로 다른 세탁물과 함께 돌리거든요

탈수후에 행주만 모아서 다시 맹물에 끓여주구요

그런데 속옷이나 수건은 그렇게하자니 때가 잘 안빠지고 어떻게 매번 삶자니

호흡기 건강에 안좋을것 같고 고민입니다

 

 

 

 

IP : 183.109.xxx.90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일리있는 말씀이네요.
    '12.11.5 11:13 AM (119.197.xxx.71)

    엄마께서 꼭 베란다에서 부르스타 놓고 삶으셔서 지금껏 따라하고 있는데 잘한거네요.

  • 2. 맞아요
    '12.11.5 11:14 AM (220.126.xxx.152)

    옥시크린 안 넣고 아주 가끔만 삶아요, 개인차겠지만 환경이나 내 건강을 위해
    백옥같이 하얀색에 너무 집착할 필요 없는 거 같아요.
    쌀도 백미가 안 좋다고 하고요 ^^

  • 3. ...
    '12.11.5 11:19 AM (218.52.xxx.119)

    저는 과탄산 조금만 넣고 삶아요. 세제냄새는 너무 싫고 과탄산 끓을때 유해산소가 나온다고 하지만 얼른 환기하고요. 그나마 젤 나은듯 싶어서요. 색있는 수건은 과탄산 안 넣고 그냥 삶아요. 살균하려고..

  • 4. ---
    '12.11.5 11:19 AM (121.152.xxx.92)

    저는 삶는 냄새 싫기도 하고 뜨거운거 옮기는것도 힘들어서 그냥 드럼세탁기 삶기 코스 이용하는데 아주 만족해요.

  • 5. ..
    '12.11.5 11:19 AM (14.76.xxx.211)

    전 세탁기 돌릴때 검정색이나 진한색 빨랫감만 구분하고 다 같이 빨아서 수건과 속옷만 따로 맹물로 삶아요. 세제 잔여물제거 +소독 개념으로 삶아도 얼룩이 남거나 하진 않던데요. 심하게 더러운 얼룩이라면 세탁전에 애벌빨래 하구요.

  • 6. ..
    '12.11.5 11:24 AM (14.76.xxx.211)

    그리고 행주는 맹물에 삶을때가 많지만 가끔 소다 넣고 삶구요. 행주는 물기제거용으로만 쓰고 음식물 오염은 키친타올이나 티슈로 닦아내기 때문에 쉬 더러워지지 않아요. 그래도 행주는 매일 삶아요.

  • 7. .....
    '12.11.5 11:28 AM (119.199.xxx.89)

    저도요...세제 넣고 빨래 삶으니 그 냄새가 독하게 느껴졌었어요..

  • 8.
    '12.11.5 11:39 AM (125.186.xxx.25)

    전 그냥 맹물에 삶아요
    그래도 하얗던데

  • 9.
    '12.11.5 11:48 AM (121.88.xxx.239)

    세탁기에 한 번 돌리고 나서

    삶는 건 소독의 의미로다가 그냥 세제 안넣고 삶으면 안될까요?

  • 10. ...
    '12.11.5 11:48 AM (112.155.xxx.72)

    저는 그냥 삶거나 베이킹 소오다 넣고 삶아요. 아니면 빨래비누 부벼서 그거랑 삶던지.

  • 11. 음.
    '12.11.5 11:54 AM (39.113.xxx.41)

    좋은 글이네요.
    저 지금도 옥시크린+세제 넣은 채 빨래 삶고 있었거든요.
    냄새가 좋지 않다고 생각은 했지, 몸에 안좋을거라는 당연한 생각을 못했네요.
    다른 방법을 강구해봐야겠어요.

  • 12. ..
    '12.11.5 12:05 PM (119.17.xxx.37)

    저두 맹물에 삶거나 베이킹 소다 넣고 삶아요.세제 냄새 해로울 거 같더라구요

  • 13. ㅇㅇ
    '12.11.5 12:06 PM (112.151.xxx.74)

    근데 정말 삶아야되는 빨래(속옷이나 수건등...)은 어쩜 좋을까요...
    저도 호흡기에 안좋을거같은 생각은했어요.
    늘 환기시키며하긴했지만... 겨울엔 계속 창문열어놓기도 뭐하고...
    베란다에 부르스타 한번 해봐야겠어요.

  • 14. ....
    '12.11.5 1:16 PM (211.246.xxx.156)

    빨래 삶는게 건강에 해로울지는 잘 모르겟네요
    참고는 해야겟네요

  • 15. ...
    '12.11.5 2:00 PM (121.164.xxx.120)

    지금까지 빨래 삶을때 세제 넣고 삶은 적은 없어요
    속옷이나 수건을 삶을때는 우선 비누칠해서 오염 물질 제거한다음
    물에 몇번 헹군다음 삶고 행주도 마찬가지 구요
    오염이 심한경우엔 과탄산 조금 넣고 삶구요
    그래도 빨래 삶을땐 다들 환풍기 돌리지 않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719 인식 및 지식....둘다 함축할 만한 단어가 있을까요? 돋보기 17:12:11 13
1310718 집값이 계속 떨어지네요 ..... 2 17:12:02 140
1310717 전세자금 대출 실행 후 권리 확인 전세 대출 .. 17:10:47 15
1310716 분당 미금역 맛집좀 알려주세요! zz 17:10:12 12
1310715 퉁퉁이인데 살 좀 찌라는 소리 들었어요 1 ㅇㅇ 17:08:09 48
1310714 김밥에 소고기 넣는 것 보다 김밥햄 넣는게 9 맛있는 17:04:31 284
1310713 저희 아들 재워주기 싫다는 올케에게 서운하네요 49 ... 16:55:29 1,553
1310712 혜경궁 수사도 이정도는 했을려나요 3 16:55:18 121
1310711 시댁이 잘살고 안도와주면 6 ... 16:55:02 318
1310710 이번 가을, 툭하면 울컥하고 목이 메이는 2 호르몬 16:53:25 151
1310709 피아노 녹음시 2 질문 있어요.. 16:48:21 87
1310708 제 자리가 문 바로 앞자리인데 문을 너무 세게 닫으면 3 16:42:47 332
1310707 40넘어 결혼은 안 했지만 만나는 연인은 있으신 분 계세요? 5 40대 16:42:37 614
1310706 창업대박이 금전적으로는 가장 좋은 것 같아요 1 루브르 16:41:46 159
1310705 초콜릿어떤걸로 해야하나요? 3 수험생초콜릿.. 16:39:58 170
1310704 숙명 수사 중간 발표난 건 저녁에 하는 pd수첩때문? 1 그런데 16:38:30 633
1310703 연금.. 정년 퇴직 후 국민연금 나오때까지.. 어떻게 버텨야 하.. 1 ** 16:36:18 316
1310702 느닷없는 항문출혈, 단순 치핵일 때 그러기도 하나요? 3 근심녀 16:35:09 162
1310701 오래된 휘발유나 등유.. 어떻게 버리나요? 16:32:59 54
1310700 이재명 운전기사님 잘못되면 범인은 이재명.. 14 ... 16:32:07 1,053
1310699 다음부터 관함식을 이렇게 할 것을 제안한다. 꺾은붓 16:30:53 81
1310698 최저임금 인상을 최대한 긍정적 나오는 가상 상황. 슈퍼바이저 16:29:40 67
1310697 40대 이상 사무직... 언제나 구두만 신으시나요? .. 16:29:36 178
1310696 왜 전문직 선호하는지 알겠어요 2 ㅇㅇ 16:29:17 1,014
1310695 댕댕들 사료 계속 같은걸로 주세요? 7 16:27:05 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