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신부님들이 만드는 화장품

상쾌한 아침 | 조회수 : 1,495
작성일 : 2012-10-18 09:07:15

화장품 선물을 받았어요.

IDI 라는 화장품인데 인터넷 찾으니 이디코리아라고 국내에도 회사가 있나봐요.

혹시 들어보신 분 계신지요?

언뜻 이탈리아에서 가톨릭 신부님들이 옛날에 피부병 치료제를 만들다가 화장품으로 전환했다고 하는것 같은데

아는 수녀님께서 스킨과 로션을 주셨는데 며칠 써 보니 괜찮아요.

피부가 민감성피부라서 비싼 화장품 써도 얼굴이 붓고 빨갛게 되는데 이건 순하고 좋네요.

원래 이엠화장품을 쓰는데 마침 달랑달랑 하던 참이라 감사하네요.

IP : 211.109.xxx.24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
    '12.10.18 9:14 AM (1.247.xxx.19)

    예전에 82쿸에서 알게되서 비누만 써봤는데 아주 좋더군요
    가격이 비싸서 그렇치 (1만5천원)
    피부 좋았던 딸이 대학 들어가자마자 얼굴에 여드름이 나고
    아주 안 좋아져서
    피부 트러블에 좋다는 유황비누와 트러블용 크렌저와 크림등을 사서 주고
    기대를 많이 했는데 전혀 효과가 없고 더 심해져서 피부과 다니네요
    후기도 엄청 좋고 가격도 크림은 소량에 5만원대라 가격만큼 효과 볼지 알았어요

    일반 피부에는 좋은것 같은데 여드름이나 트러블에 좋은 화장품은 진짜 없나봐요

  • 2. 저두
    '12.10.18 9:44 AM (39.115.xxx.16)

    지금 쓰고 있는데 정말 좋은거 같아요....그래서 선물도 이걸로 한적 있네요^^

  • 3. dma
    '12.10.18 9:44 AM (121.138.xxx.61)

    저는 안 써봐서 모르지만...아무튼 윗님, 화장품은 화장품이에요. 가끔 비싸고 좋은 재료를 쓴 화장품을 쓰면 피부가 좋아진다고 오해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약과 화장품은 달라요. 피부 트러블이 나며 병원가서 고쳐야지, 화장품 쓴다고 좋아지지 않아요.
    한마디로 병이 생겼을때 보양식이니 뭐니 먹어봐야 소용 없는 거와 마찬가지죠. 약을 먹고 치료를 받아야 낫는 거잖아요. 그 다음에 보양식을 먹든 건강식을 먹든 해야 하는 거구요^^

  • 4. 샴푸 짱
    '12.10.18 12:09 PM (124.195.xxx.154)

    전에도 여기 썼는데 동생이 두피가 심한 민감성이라 일본제 샴푸 사서 쓰다 방사능 터진 후
    이디샴푸 쓰게 됬는데 이제 샴푸 찾아 헤매지 않아도 되서 다행이라고 좋아하더군요.
    샴푸는 저렴한 편이라 부담도 없더라구요.

    전에 kbs 백년의 기업인가? 그런 다큐에도 나온 이태리에선 아주 유명한 회사더군요.

  • 5. 나름
    '12.10.18 12:39 PM (122.153.xxx.130)

    오래전 일이지만
    저는 비누 써봤는데 넘 건조했어요..
    너무 너무 너어~~무요.
    스킨로션도 같이 썼는데 전혀 기억에 없네요.
    재구매 안했던걸로 봐서 별 감흥이 없었나 봐요.

  • 6. 저도
    '12.10.18 2:51 PM (220.119.xxx.240)

    나이 오십에 화장품을 제대로 고르지 못해 고민할 때 지인의 권유로 사용하는데
    건성인 저는 매니아가 되었어요. 가격도 저렴하고 유분도 적절한 것 같아 좋아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09619 사춘기 아들과 갱년기 엄마가 다시금 11:48:43 34
609618 [퍼온글]미국내 아시아계는 왜 성적에 목숨을 거는가 ? vjgh 11:47:40 53
609617 부산 하루 출장다녀오는데요 점심으로 꼭 먹고 와야는 거 뭘까요?.. 2 부산 11:45:54 33
609616 시댁에서 준 된장이 엄청많은데 넘 짜요.. 5 ㅇㅇ 11:43:10 140
609615 이혼이 간절한데 용기가 없어요 ㅜㅜ 11:37:52 178
609614 삼육중학교 보내시는 분께 여쭤요~ 삼육중학교 11:37:16 72
609613 도우미 아주머니 쓰시는 분들 다들 얼만큼 일 시키세요? 1 귀1찮2게3.. 11:36:40 92
609612 급질요) 꿀좀여쭤요~ 3 산이좋아 11:35:42 47
609611 이 원피스..살까 싶은데..칼라 선택 고민중 질문 11:33:26 147
609610 어제 린의 잊지 말아요 어떻게 들으셨어요? 5 복면가왕 11:32:56 344
609609 지금 양재코슷코 사람 많나요. 11:28:17 36
609608 남의 눈이나 얘기에 신경안쓰고 사는방법없을까요? 2 11:26:57 157
609607 방금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에서 나온 의사분 걱정맘 11:25:44 128
609606 원어민 과외나 교포과외 어디스 구할 수 있나요? 1 영어 11:24:27 58
609605 급)컴 많이 하시는분들(특히 의사분계시면 도움좀) 궁금이 11:24:10 59
609604 수학경시대회중 엠비씨는 어떤지요? aaaa 11:21:31 25
609603 애완견주한테 제가 너무 한걸까요? 1 주민 11:20:57 273
609602 이명박 과잉경호 논란과 청와대 특수활동비 275억원 3 맹박아 11:19:42 154
609601 대학생 자녀 보험 4 보험 11:18:31 159
609600 본드흡입하고 초등학교들어가서 폭행한 기사보셨어요? 3 제발.. 11:17:36 270
609599 집값 계속 오를까요? 3 .. 11:14:33 570
609598 팬션 정말 많은 것 같은데 3 흠.. 11:12:22 223
609597 보라색, 자주색 계열 좋아하는 사람 심리요 2 .... 11:11:58 434
609596 전화영어 추천부탁드려요~~ 4 .... 11:11:32 85
609595 소기름이 몸에 안좋으면 사골국도 안좋나요? 7 mmmm 11:09:11 4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