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신부님들이 만드는 화장품

상쾌한 아침 | 조회수 : 1,358
작성일 : 2012-10-18 09:07:15

화장품 선물을 받았어요.

IDI 라는 화장품인데 인터넷 찾으니 이디코리아라고 국내에도 회사가 있나봐요.

혹시 들어보신 분 계신지요?

언뜻 이탈리아에서 가톨릭 신부님들이 옛날에 피부병 치료제를 만들다가 화장품으로 전환했다고 하는것 같은데

아는 수녀님께서 스킨과 로션을 주셨는데 며칠 써 보니 괜찮아요.

피부가 민감성피부라서 비싼 화장품 써도 얼굴이 붓고 빨갛게 되는데 이건 순하고 좋네요.

원래 이엠화장품을 쓰는데 마침 달랑달랑 하던 참이라 감사하네요.

IP : 211.109.xxx.24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
    '12.10.18 9:14 AM (1.247.xxx.19)

    예전에 82쿸에서 알게되서 비누만 써봤는데 아주 좋더군요
    가격이 비싸서 그렇치 (1만5천원)
    피부 좋았던 딸이 대학 들어가자마자 얼굴에 여드름이 나고
    아주 안 좋아져서
    피부 트러블에 좋다는 유황비누와 트러블용 크렌저와 크림등을 사서 주고
    기대를 많이 했는데 전혀 효과가 없고 더 심해져서 피부과 다니네요
    후기도 엄청 좋고 가격도 크림은 소량에 5만원대라 가격만큼 효과 볼지 알았어요

    일반 피부에는 좋은것 같은데 여드름이나 트러블에 좋은 화장품은 진짜 없나봐요

  • 2. 저두
    '12.10.18 9:44 AM (39.115.xxx.16)

    지금 쓰고 있는데 정말 좋은거 같아요....그래서 선물도 이걸로 한적 있네요^^

  • 3. dma
    '12.10.18 9:44 AM (121.138.xxx.61)

    저는 안 써봐서 모르지만...아무튼 윗님, 화장품은 화장품이에요. 가끔 비싸고 좋은 재료를 쓴 화장품을 쓰면 피부가 좋아진다고 오해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약과 화장품은 달라요. 피부 트러블이 나며 병원가서 고쳐야지, 화장품 쓴다고 좋아지지 않아요.
    한마디로 병이 생겼을때 보양식이니 뭐니 먹어봐야 소용 없는 거와 마찬가지죠. 약을 먹고 치료를 받아야 낫는 거잖아요. 그 다음에 보양식을 먹든 건강식을 먹든 해야 하는 거구요^^

  • 4. 샴푸 짱
    '12.10.18 12:09 PM (124.195.xxx.154)

    전에도 여기 썼는데 동생이 두피가 심한 민감성이라 일본제 샴푸 사서 쓰다 방사능 터진 후
    이디샴푸 쓰게 됬는데 이제 샴푸 찾아 헤매지 않아도 되서 다행이라고 좋아하더군요.
    샴푸는 저렴한 편이라 부담도 없더라구요.

    전에 kbs 백년의 기업인가? 그런 다큐에도 나온 이태리에선 아주 유명한 회사더군요.

  • 5. 나름
    '12.10.18 12:39 PM (122.153.xxx.130)

    오래전 일이지만
    저는 비누 써봤는데 넘 건조했어요..
    너무 너무 너어~~무요.
    스킨로션도 같이 썼는데 전혀 기억에 없네요.
    재구매 안했던걸로 봐서 별 감흥이 없었나 봐요.

  • 6. 저도
    '12.10.18 2:51 PM (220.119.xxx.240)

    나이 오십에 화장품을 제대로 고르지 못해 고민할 때 지인의 권유로 사용하는데
    건성인 저는 매니아가 되었어요. 가격도 저렴하고 유분도 적절한 것 같아 좋아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506944 부추만두 2 줄창 비가 .. 11:05:31 91
506943 나이가 들었나봐요. 영화관에 앉아있는게 너무 괴로워요. 3 .... 11:05:01 175
506942 남자친구와 다툰 후 진단서 끊는게 나중을 위해 좋을까요? 18 ysdsd 11:02:16 393
506941 오늘(7월7일), 내일(7월8일) 자시에 하늘문이 열린데요.^^.. 불교신자분들.. 11:01:41 122
506940 바람이 엄청나요. 서울 10:59:10 161
506939 부추부침개 좀 도와주세요~~ 8 자취생 10:57:59 156
506938 김어준평전 20~24(최종회) - 국민라디오 드라마 lowsim.. 10:57:43 30
506937 전국1등들은 진짜 교과서만 봤을까요 3 sf 10:54:08 223
506936 주가 하루 상하한 폭 25%이상으로 넓힌다 3 개미들만 .. 10:50:01 200
506935 윤일병 사건... 죽일 의도가 없었다? 웃기죠? 6 이현령비현령.. 10:49:51 315
506934 제가 지능이 떨어진다는걸 느껴요 7 고민 10:48:52 420
506933 어린이 만화 - 사이보그제로 주얼로그 10:45:44 27
506932 요 근래 들었던 최고의 명언 6 무무 10:43:04 654
506931 남들은 더워서 입맛 없다는데..전 입맛이 넘쳐 나요 7 ... 10:37:56 265
506930 전 세입자가 에어콘 리모콘을 가져갔네요 10 해피고럭키 10:36:20 656
506929 황금레시피 성공한 거 공유해봐요 3 야미 10:35:48 417
506928 눈 뜨면 온 집에 먹을게 지천이네요. 1 너희가 좀 .. 10:33:53 562
506927 한쪽 젖꼭지가 아파요 2 왜이러지 10:31:48 124
506926 한의원에서 계속 치료받아야할까요 5 fsfsdf.. 10:24:52 128
506925 빨리 애가 제대를 해야지 숨을 쉬고 살거 같네요.. 10 .. 10:21:02 439
506924 안철수가 여의도에서 왕따당하는 이유 30 점두개 10:20:39 1,195
506923 방금 전에 지운 글 25 00 10:20:34 1,138
506922 제 카톡을 상대방이 차단했을때 표시가 나나요? 2 카톡궁금 10:13:38 708
506921 오이탕이라고 아시나요..? 7 ㅇㅇㅇ 10:07:51 422
506920 "로하스 2080" 엔 공구후기가 늘 넘쳐나요.. 5 카페에 들러.. 10:06:16 452
506919 요즘 김치 익히는 법좀 알려주세요 1 ㅇㅇ 10:06:12 76
506918 어제 새벽 서울온도가 94년보다 높네요 5 ... 10:04:36 757
506917 지방에서 서울로 발령난 경우는 어떤가요? 서울 10:03:11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