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신부님들이 만드는 화장품

상쾌한 아침 | 조회수 : 1,404
작성일 : 2012-10-18 09:07:15

화장품 선물을 받았어요.

IDI 라는 화장품인데 인터넷 찾으니 이디코리아라고 국내에도 회사가 있나봐요.

혹시 들어보신 분 계신지요?

언뜻 이탈리아에서 가톨릭 신부님들이 옛날에 피부병 치료제를 만들다가 화장품으로 전환했다고 하는것 같은데

아는 수녀님께서 스킨과 로션을 주셨는데 며칠 써 보니 괜찮아요.

피부가 민감성피부라서 비싼 화장품 써도 얼굴이 붓고 빨갛게 되는데 이건 순하고 좋네요.

원래 이엠화장품을 쓰는데 마침 달랑달랑 하던 참이라 감사하네요.

IP : 211.109.xxx.24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
    '12.10.18 9:14 AM (1.247.xxx.19)

    예전에 82쿸에서 알게되서 비누만 써봤는데 아주 좋더군요
    가격이 비싸서 그렇치 (1만5천원)
    피부 좋았던 딸이 대학 들어가자마자 얼굴에 여드름이 나고
    아주 안 좋아져서
    피부 트러블에 좋다는 유황비누와 트러블용 크렌저와 크림등을 사서 주고
    기대를 많이 했는데 전혀 효과가 없고 더 심해져서 피부과 다니네요
    후기도 엄청 좋고 가격도 크림은 소량에 5만원대라 가격만큼 효과 볼지 알았어요

    일반 피부에는 좋은것 같은데 여드름이나 트러블에 좋은 화장품은 진짜 없나봐요

  • 2. 저두
    '12.10.18 9:44 AM (39.115.xxx.16)

    지금 쓰고 있는데 정말 좋은거 같아요....그래서 선물도 이걸로 한적 있네요^^

  • 3. dma
    '12.10.18 9:44 AM (121.138.xxx.61)

    저는 안 써봐서 모르지만...아무튼 윗님, 화장품은 화장품이에요. 가끔 비싸고 좋은 재료를 쓴 화장품을 쓰면 피부가 좋아진다고 오해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약과 화장품은 달라요. 피부 트러블이 나며 병원가서 고쳐야지, 화장품 쓴다고 좋아지지 않아요.
    한마디로 병이 생겼을때 보양식이니 뭐니 먹어봐야 소용 없는 거와 마찬가지죠. 약을 먹고 치료를 받아야 낫는 거잖아요. 그 다음에 보양식을 먹든 건강식을 먹든 해야 하는 거구요^^

  • 4. 샴푸 짱
    '12.10.18 12:09 PM (124.195.xxx.154)

    전에도 여기 썼는데 동생이 두피가 심한 민감성이라 일본제 샴푸 사서 쓰다 방사능 터진 후
    이디샴푸 쓰게 됬는데 이제 샴푸 찾아 헤매지 않아도 되서 다행이라고 좋아하더군요.
    샴푸는 저렴한 편이라 부담도 없더라구요.

    전에 kbs 백년의 기업인가? 그런 다큐에도 나온 이태리에선 아주 유명한 회사더군요.

  • 5. 나름
    '12.10.18 12:39 PM (122.153.xxx.130)

    오래전 일이지만
    저는 비누 써봤는데 넘 건조했어요..
    너무 너무 너어~~무요.
    스킨로션도 같이 썼는데 전혀 기억에 없네요.
    재구매 안했던걸로 봐서 별 감흥이 없었나 봐요.

  • 6. 저도
    '12.10.18 2:51 PM (220.119.xxx.240)

    나이 오십에 화장품을 제대로 고르지 못해 고민할 때 지인의 권유로 사용하는데
    건성인 저는 매니아가 되었어요. 가격도 저렴하고 유분도 적절한 것 같아 좋아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553351 영화 라이프오브파이를 봤는데 괜히본거같아요 1 ;;; 05:05:13 138
553350 정말 모든 사람이 살 가치가 있는 사람인가요? 4 .... 04:53:33 92
553349 연애를 많이해야 시집을 잘가나요?? 4 안녕냐옹아 03:57:22 206
553348 해외에서 중앙일보 pdf같은 것. 신문구독. 03:46:10 41
553347 못생긴 남자 1 어때 03:41:48 161
553346 소개팅남이랑 결혼하고 싶은데 어떻게 잡아야할까요 4 청혼가 03:37:57 389
553345 낮에 본 빗쟁이 아저씨 3 하하하 03:15:36 347
553344 형제가 뭘까요? 2 형제가뭔지 03:13:36 228
553343 독해지고싶어요~~ 음음음 02:59:53 110
553342 출장가시는 아빠께 면세 좀 사다달라는거 좀 그럴까요 6 ... 02:55:33 356
553341 방사능 아파트에 다녀오신 어떤분 페북 5 2011년 .. 02:44:21 733
553340 올해 가을모기는 미친거같아요. 5 짜증폭발 02:18:14 608
553339 서울분들 힘내세요 4 대구범어동 02:11:20 638
553338 연인간에 1박이상 여행=관계 이렇게 성립되나요? 7 ... 01:58:44 807
553337 다이빙벨 꼭 보세요, 해외감독들 리뷰 5 ... 01:58:05 373
553336 오피스텔 옆방 소음.. 히키코모리같은데 벽칠까요 말까요? 6 괴로워 01:56:07 959
553335 부산에 사시는 분들. 도와주세요! 4 길찾기 01:52:30 299
553334 지금 파리쿡 안된거 맞죠? 7 .. 01:51:25 462
553333 중학생 턱관절 스프린트 해요~도움부탁드려요 2 턱관절염 01:16:30 142
553332 좋은 해먹(그물침대) 추천 좀 해주세요. 해먹해먹 01:15:01 54
553331 맞선 전인데 고민이 있어요... 4 고민 01:13:19 497
553330 12년된 낡은 스피커 되살렸어요 8 오디오 01:10:45 375
553329 강북에 길고양이 포획업자 다닌대요 3 유후 01:10:19 422
553328 좋네요. 2 이힣 01:06:34 188
553327 히든싱어 대박!!! 7 .. 01:03:09 1,953
553326 템플스테이 다녀오고 싶은데 108배 안하는곳 없나요? 2 절에가고파 00:56:39 495
553325 내가 눈치가 없은 걸까요? 6 알아서 00:55:06 678
553324 완모 ㅋㅋ 4 joy 00:50:38 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