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신부님들이 만드는 화장품

상쾌한 아침 | 조회수 : 1,992
작성일 : 2012-10-18 09:07:15

화장품 선물을 받았어요.

IDI 라는 화장품인데 인터넷 찾으니 이디코리아라고 국내에도 회사가 있나봐요.

혹시 들어보신 분 계신지요?

언뜻 이탈리아에서 가톨릭 신부님들이 옛날에 피부병 치료제를 만들다가 화장품으로 전환했다고 하는것 같은데

아는 수녀님께서 스킨과 로션을 주셨는데 며칠 써 보니 괜찮아요.

피부가 민감성피부라서 비싼 화장품 써도 얼굴이 붓고 빨갛게 되는데 이건 순하고 좋네요.

원래 이엠화장품을 쓰는데 마침 달랑달랑 하던 참이라 감사하네요.

IP : 211.109.xxx.24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0.18 9:14 AM (1.247.xxx.19)

    예전에 82쿸에서 알게되서 비누만 써봤는데 아주 좋더군요
    가격이 비싸서 그렇치 (1만5천원)
    피부 좋았던 딸이 대학 들어가자마자 얼굴에 여드름이 나고
    아주 안 좋아져서
    피부 트러블에 좋다는 유황비누와 트러블용 크렌저와 크림등을 사서 주고
    기대를 많이 했는데 전혀 효과가 없고 더 심해져서 피부과 다니네요
    후기도 엄청 좋고 가격도 크림은 소량에 5만원대라 가격만큼 효과 볼지 알았어요

    일반 피부에는 좋은것 같은데 여드름이나 트러블에 좋은 화장품은 진짜 없나봐요

  • 2. 저두
    '12.10.18 9:44 AM (39.115.xxx.16)

    지금 쓰고 있는데 정말 좋은거 같아요....그래서 선물도 이걸로 한적 있네요^^

  • 3. dma
    '12.10.18 9:44 AM (121.138.xxx.61)

    저는 안 써봐서 모르지만...아무튼 윗님, 화장품은 화장품이에요. 가끔 비싸고 좋은 재료를 쓴 화장품을 쓰면 피부가 좋아진다고 오해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약과 화장품은 달라요. 피부 트러블이 나며 병원가서 고쳐야지, 화장품 쓴다고 좋아지지 않아요.
    한마디로 병이 생겼을때 보양식이니 뭐니 먹어봐야 소용 없는 거와 마찬가지죠. 약을 먹고 치료를 받아야 낫는 거잖아요. 그 다음에 보양식을 먹든 건강식을 먹든 해야 하는 거구요^^

  • 4. 샴푸 짱
    '12.10.18 12:09 PM (124.195.xxx.154)

    전에도 여기 썼는데 동생이 두피가 심한 민감성이라 일본제 샴푸 사서 쓰다 방사능 터진 후
    이디샴푸 쓰게 됬는데 이제 샴푸 찾아 헤매지 않아도 되서 다행이라고 좋아하더군요.
    샴푸는 저렴한 편이라 부담도 없더라구요.

    전에 kbs 백년의 기업인가? 그런 다큐에도 나온 이태리에선 아주 유명한 회사더군요.

  • 5. 나름
    '12.10.18 12:39 PM (122.153.xxx.130)

    오래전 일이지만
    저는 비누 써봤는데 넘 건조했어요..
    너무 너무 너어~~무요.
    스킨로션도 같이 썼는데 전혀 기억에 없네요.
    재구매 안했던걸로 봐서 별 감흥이 없었나 봐요.

  • 6. 저도
    '12.10.18 2:51 PM (220.119.xxx.240)

    나이 오십에 화장품을 제대로 고르지 못해 고민할 때 지인의 권유로 사용하는데
    건성인 저는 매니아가 되었어요. 가격도 저렴하고 유분도 적절한 것 같아 좋아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66634 4월 소녀상 지킴이 1일 후원자 - 연락부탁드립니다 ciel 20:00:56 5
966633 남자친구가 매일 육체적으로 원하는 것도 사랑일까요? 개나리 19:59:53 88
966632 아이허브에서 프로폴리스 사고싶은데 추천 부탁합니다 19:58:58 9
966631 대만 mrt 음식물반입 문의드려요~ 2 .. 19:57:16 33
966630 MB계흡수하고,.반기문 쓰려던 곳.. 사무실차리고 1 종인할배 19:56:18 90
966629 봄인데 제기분은 왜 우울할까요!? 3 봄날 19:56:06 81
966628 중고피아노 어디에 파시나요? 파랑 19:55:24 30
966627 부모님이 보내신 톡....전쟁설 3 해석 부탁 19:54:40 219
966626 예전에 선교단체에서 만난 사람들 1 ㅇㅇ 19:49:17 93
966625 동일가격 동일평수일경우 애들 데리고 송송 19:47:21 104
966624 국어는 사교육이 소용없는 과목인가요? 8 19:45:39 297
966623 가족말고 딴사람들과놀러다니고싶어요!! 6 봄인데 19:41:16 446
966622 최저시급을 확실히 잡는 법 5 차오르는 달.. 19:37:29 267
966621 윤식당 에서 이서진이 틀었던 하얀스피커요 3 ㅎㅎㅎ 19:37:27 429
966620 박사모와 문사모의 공통점 차이점은 ? 16 공정경쟁 19:36:22 165
966619 혼자 여행 가려고요 3 추천지 19:31:41 358
966618 주요 대선후보 지지율 밎 PK지역 지지율 2 묵음 19:26:32 219
966617 아이들 키우며 공무원 공부하기 힘드네요 ... 1 두아이 19:26:26 429
966616 아 종편 새기들 그냥 다 죽어라 1 . . . 19:25:55 373
966615 첨보는 할머니가 요양원 가야 하냐고 7 오늘 19:25:42 531
966614 정수기 몇년 쓰세요.? 1 정수기 19:23:25 133
966613 솔직히 남편얼굴요... 10 999 19:22:30 853
966612 친구 없는 아이인데 내일 숙제 어떡하죠 ㅠㅠ 34 .. 19:22:18 1,191
966611 제가 했던 영어공부방법 17 ㅇㅇ 19:21:24 1,076
966610 인스타 팔로잉 수가 늘어나는겅 실시간으로 목격했어요 3 ... 19:21:08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