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입시는 수능 단일화하고, 청소년 스마트폰소지 금지법 생겼음..

입시 | 조회수 : 1,920
작성일 : 2012-09-21 10:36:37

집집이 스마트폰 사주고 전쟁 안 치르는 집이 없을거 같아요.

 

완전 범생이에 공부도 잘하고 자기관리도 잘 하길래 사 줬더니

 

역시 중독증세를 보이네요.

 

이걸 어째야 하나....

 

어떤 방법이 좋을까요?

 

원만하고 찰떡 궁합을 이루던 아이가 사춘기와 맞물려

 

스마트폰 땜에 힘들게 하네요.

 

사이 틀어지지 않으면서 좋게 해결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입시도 학부모 미치게 하는 제도..

 

죽어라 공부만 해야 하는 애들도 불쌍하고요.

 

대선을 계기로 뭔가 획기적인 대책이 나왔으면 좋겠어요.

 

획기적 대책이 요모양 요꼴이 되었지만요.

 

 

IP : 115.41.xxx.17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9.21 10:37 AM (118.46.xxx.27)

    동감이네요. ㅎㅎ

  • 2. ...
    '12.9.21 10:43 AM (203.249.xxx.25)

    저도 동감이요^^

    전 서울대학부폐지와 국공립대학네트워크 및 대학평준화까지요.
    수능은 대학에서 공부할 수 있는 최소한의 능력을 보는 시험으로 정착.

    경쟁과 공부는 대학 진학 후..
    유아기와 아동기와청소년기에는 사고의 폭을 넓히고 전인적 성장이 가능할 수 있는 환경으로!

  • 3. ..
    '12.9.21 10:47 AM (115.41.xxx.171)

    아, 진짜 윗부과도 동감이네요.
    우리 데모할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

  • 4. nm
    '12.9.21 11:07 AM (115.126.xxx.115)

    스마트폰 이전에 어릴 때부터
    핸드폰이나 전자오락기
    손에 쥐어주면 안 된다는...

    어차피 평생 할 것이니...가능하면
    미룰 수 있을 만큼 미뤄는게 좋은데...

    이런 생각을 은연 중에 부모들이 암묵적으로
    이뤄져야 하는데...
    대부분의 의식없는 학부모들이 얘들이
    원한다면 척척 사서 안기니...어느 아이들이
    안 갖고 싶겠냐는...

    그러니 사회인식이라는 게 참 중요한데..

  • 5. ..
    '12.9.21 11:09 AM (115.41.xxx.171)

    가면 스마트폰밖에 없어요. 구 기계가 더 비싼 현상..

  • 6. 완전동감이요
    '12.9.21 11:36 AM (121.143.xxx.126)

    제 주변 초등생에게 스마트폰 사주면서 어릴때 실컷하면 나중에 고학년되고, 중학생되면 안한다고.. 이미 너무 실컷해서 오히려 안한다면서 전혀 터치안하고 아이가 하고 싶은데로 하게 두더라구요.

    다른건 몰라도 핸드폰,게임,컴터는 오히려 어릴때 부터 노출되면 강한거를 요구하지 많이 했다고 안하는거 절대 아닌데 그런 사고를 지닌 엄마들이 있더라구요.

    대학평준화 동감이고, 수능으로만 대학가는것 또한 동감입니다.
    진짜 학문은 대학가서 하는걸로...

  • 7. 저도
    '12.9.21 3:20 PM (180.69.xxx.121)

    대학 평준화 동감 백배요~~

  • 8. 대학 평준화하면
    '12.9.21 9:03 PM (14.52.xxx.59)

    다들 대학원 가고 지금 대학 가듯이 박사합니다
    그냥 마이스터교 이런거 늘려서 공부에 뜻이 없는 애들은 대학 안가고 잘 먹고 살수 있게 해줘야 합니다
    대학이 있어서 가려는게 아니라,,
    남보다 잘 나야한다는 생각이 이 과열 교육열을 낳은거라서요
    그리고 스마트폰은 학교 전체를 와이파이 차단시킨다던지
    학생인권조례에서 핸드폰 압수조항만 만들어도 어느정도 효과가 있을텐데 그거 절대 안 해주지요

  • 9. ..
    '12.9.21 9:15 PM (115.41.xxx.171)

    동물 세계가 약육강식 사회예요. 누구나 남보다 더 더 더 하기 마련인데, 핀란드 같은 나라 보세요. 애들이 행복하고 국민 행복 지수가 높아요. 그들이 우리보다 덜 경쟁적이어서일까요? 제도와 시스템의 힘입니다.

  • 10. 글쎄요
    '12.9.22 2:16 AM (14.52.xxx.59)

    우리가 유독 남과 비교하길 좋아하고,남의 눈 신경쓰고,사농공상 개념이 뿌리깊죠
    외국은 공부는 할 사람만 해요
    실제로 공부 안해도 받는 보수에서 큰 차이도 없구요
    일본이 우리나라처럼 가다가 이제 노후개념때문에 엘리트조로 빠질 아이들만 열심히 하게 됐죠
    아직 우리는 전국민이 교육에 올인하고 있는 편입니다
    제도 시스템 물론 그 탓 할만하죠
    근데 부모 마인드가 바뀌지 않으면 절대 소용없어요
    생선장사를 해도 대학 나와서 해야 한다는게 엄마들의 생각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26 9년이상을 봤지만 직접 겪으니 또 다르네요 인간관계 23:12:08 20
1129925 자식도 안 보면 멀어지나요? (이혼) 아이면접 23:10:26 81
1129924 성동구에 영어회화 공부할 곳.. 행인 23:09:36 12
1129923 전체관람가 .. 23:09:16 22
1129922 이거 아셨어요? 제대로 쓴 기사는 삭제되었다고 8 언론사의요청.. 23:03:56 365
1129921 [서울] 라식.라섹수술 잘하는 병원 소개부탁드려요 병원 23:01:28 39
1129920 어쩌면 저리 머리숱이 많으실까요? 4 미운우리새끼.. 22:59:40 555
1129919 시부모님 부양가족등록 가능할까요? 궁금 22:59:00 76
1129918 모든걸 같이하려는 직장상사 4 ㅇㅇ 22:56:33 279
1129917 떡만드는 블로그 아시는분요 1 오우 22:55:17 209
1129916 드라마 연애시대 보신 분 계세요? 3 .. 22:53:32 201
1129915 변상욱 대기자가 김광수기레기에게(펌) 3 richwo.. 22:47:12 417
1129914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3 슬프다 22:45:58 815
1129913 40세되면서 립스틱을 바르기시작했어요 4 ㅡㅡ 22:44:34 1,018
1129912 끊임없이 말 하는 사람이 피곤해요. 7 .. 22:42:40 933
1129911 전세금 1억7천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요? 5 젊었을 때 22:41:51 896
1129910 전세 내 놨는데 안 나가요ㅜㅜ 9 ㄴㄷ 22:37:56 999
1129909 발뒤꿈치까진건 원래 이렇게 잘 안낫나요? 2 새신발 22:36:40 225
1129908 굴 사서드시나요 7 22:35:44 821
1129907 다이어트 환약 드셔보신 분?? 화양연화 22:33:25 117
1129906 험담 한 사람과 다시 친해지기 9 명랑하자 22:28:36 629
1129905 크리스마스 케이크 어디서 살 생각이세요? 17 자유부인 22:28:06 1,385
1129904 30대, 40대 결혼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18 ... 22:27:14 1,749
1129903 남편있으면 친구와 전화통화 못하나요? 17 50대 동창.. 22:26:03 1,405
1129902 예비중3 수학학원 고민입니다 1 아들 22:25:39 1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