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문재인씨 부인 부러운 사람 저 뿐인가요

넘 부러워... | 조회수 : 4,874
작성일 : 2012-09-10 19:05:35

정말 저는 예전 참여정부때 신문에서 문재인씨 보고 어머 누가 이렇게 딱 내 스타일이지 했답니다.

그러고 한참 있다 노대통령 장례에서 보고.....

 

세상에서 별로 부러운 사람 없는데요 (제가 가진것이 많아서가 아니라 다 나름의 고민이 있으리라는 생각에요)

문재인씨 부인은 정말 너무 부러워요....

 

 

IP : 211.219.xxx.62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두 분 서로 신뢰하고 사랑하는 모습이
    '12.9.10 7:07 PM (14.40.xxx.61)

    아름답고 부럽지요ㅎㅎ

  • 2. ====
    '12.9.10 7:07 PM (112.223.xxx.172)

    아무나 할수 있는 게 아니죠. 정치인 부인이라는 역할이요.

  • 3. 저는
    '12.9.10 7:08 PM (219.251.xxx.5)

    문재인이 남편이라서 부럽다기 보다는..(물론 것도 부럽기는~ㅋ)
    그분 자체로 닮고 싶더이다..밝은 기운도 좋고~~집 공개하는 거 봤는데,너무 좋아 보였어요.

  • 4. ㅇㅇ
    '12.9.10 7:09 PM (219.249.xxx.146)

    아내되시는 분도 참 멋지시더라구요
    무엇보다 밝은 기운이 넘치고 살림도 이쁘게 잘하시는 것 같고
    돈잘버는 변호사되는 길 마다한 남편 따라 그길 같이 걸어주고...
    지금 그 모습을 부러워하는 분들은 많겠지만
    아마 사시 패스한 남편이 돈버는 데 관심없으면
    그런 남자랑 못살겠다고 할 분들도 82에 많을 것 같은데요 ^^

  • 5.
    '12.9.10 7:10 PM (118.217.xxx.32)

    여기요, 여기

  • 6. 저는 아내분이 더 멋지던데요
    '12.9.10 7:11 PM (118.38.xxx.51)

    처음엔 문재인씨만 보여서 원글님과 비슷했는데요. ^^;;;
    부인보다보니 문재인씨가 아내복이 참 많구나.., 싶어요.

    이젠 오히려 유쾌한 정숙씨 팬될거 같아요.

  • 7. 아...
    '12.9.10 7:11 PM (211.219.xxx.62)

    거기다 자상하기까지 ㅠㅠ
    정치인 부인 힘든것은 정말 잘 알지만.. 속맘은 너무 부러워요..

    고소영 보다 더 부럽습니다 ㅠㅠ

  • 8. ㅠ.ㅠ
    '12.9.10 7:11 PM (39.112.xxx.208)

    그렇죠? 근데...........끼리끼리 만난다고 사모님도 못지 않게 매력적이시더군요.
    이런말 하면 안되는데....노통의 경우는 권여사가 좀 부족하다는 느낌이었어요. ;;;;;;;;;;;

    멘붕쥐가카와 발꼬락 여사야말로 환상의 짝꿍. 천박해....천박해....ㅠ.ㅠ

  • 9. ...
    '12.9.10 7:12 PM (219.254.xxx.119)

    ㅋㅋㅋ 고소영보다 더 부럽습니다. (2)

  • 10. 정숙씨 남편
    '12.9.10 7:15 PM (211.44.xxx.175)

    정숙씨 스스로 박사급 전업이라고.
    푸드 스타일리스트 저리가라 실력이더구만요.
    알뜰한 내조의 여왕!

  • 11. 여기....
    '12.9.10 7:18 PM (211.246.xxx.85)

    문님 정말 너무너무 제 스타일이세요.....
    ㅎㅎ

  • 12. 음.
    '12.9.10 7:20 PM (121.88.xxx.239)

    전 하나도 안 부러워요.

    정치인의 아내는 사는게 너무 힘들 거 같아요.

  • 13. ㅐㅐㅐ
    '12.9.10 7:20 PM (1.241.xxx.173)

    맞아요 사람 자체도 너무 예쁘고 남편도 좋고 둘이 넘흐 잘 어울리고 완전 부러워요 ㅎㅎ

  • 14. 정말
    '12.9.10 7:22 PM (219.251.xxx.5)

    닮고 싶은 부부...
    우리 부부도 서로에게 저런 눈빛을 주고 받으며 늙어가고 싶어요..
    정숙씨가 일방적인 건 없다며 서로에게 잘해야 한다는 말...와 닿았어요~~

  • 15. 정말..
    '12.9.10 7:24 PM (121.142.xxx.228)

    닮고 싶은 부부예요. 저도 너무 부럽답니다~ 두 분 다!

  • 16. ㅠㅠ
    '12.9.10 7:30 PM (211.219.xxx.62)

    댓글 읽다 보니 더 부러워졌어요...ㅠㅠ

  • 17. ㅎㅎ
    '12.9.10 7:32 PM (211.247.xxx.241)

    재인오빤 82 스타일~~

  • 18. 부러워요
    '12.9.10 7:42 PM (116.39.xxx.185)

    친정에 간만에 갔더니 S여고 동창회에 자주 나가는 울 친정엄마가 그러시네요.
    문재인 후보의 부인이 울 친정엄마의 한참아래의 후배라고해서 놀랬어요.
    멋진 강직한 남편을 둔 아무튼 그 부인이 부럽네요~~~

  • 19. ㅡㅡ
    '12.9.10 7:49 PM (125.187.xxx.175)

    부창부수.
    두 분이 잘 어울려요.
    소탈하고 밝으면서도 그게 경박하지 않고 따뜻하고 품위 있는 분들이죠.
    품위라는게...비싼거 휘감는다고 생기는 게 아니더라고요.
    오늘도 쥐박이 북극 가서 설레발 치는 기사 보고 100일만 참자...하고 이를 악물었어요.

  • 20. 저는
    '12.9.10 8:01 PM (121.145.xxx.84)

    이승연쇼 보기전까진 아내분이 그냥 평범한 전업주부신줄 알았더니..
    교양과 성격..정말 비슷한 분끼리 잘 만났다 싶더라구요^^

  • 21. 순수감자
    '12.9.10 8:04 PM (175.197.xxx.187)

    정치인의 아내자리는 남편에 따라서 너무 힘들거나...
    혹은 영악하고 돈만 쫓는 남편만나 똑같이 욕심부리면 한없이 부귀로운(??)자리겠지요.

    문재인님 부부는 소탈하고...또 너무 점잖지않고 밝고 재미있게
    서로서로 아껴가면서 살아가는듯 해서 보기좋고 진심 부러워요~
    이제 저는 영부인을 죽일듯 미워하지않아도 되는 사람이 되길 바래요.
    이웃처럼, 선배처럼, 스승처럼, 또 친구처럼 영부인을 존경하고 사랑하고 싶어요.
    내년엔 가능할듯요^^

  • 22.  
    '12.9.10 10:23 PM (203.226.xxx.34)

    쥐마누라 좀 안 봤으면 좋겠어요.
    문후보 부인이 영부인으로는 딱이에요.

  • 23. 대단하신 분들이죠
    '12.9.10 11:51 PM (188.22.xxx.56)

    응원합니다!

  • 24. 힐링에서보니
    '12.9.11 3:41 AM (58.237.xxx.100)

    단아하고 미인이시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795 라면에 어묵 09:21:52 9
1312794 오늘 퇴근후 혼자 동대문 쇼핑갈거예요 맛집추천해주세요 노노 09:20:27 20
1312793 지율스님, 조선일보 상대 최종 승소 방가조선 09:16:56 58
1312792 청비차 드셔보신 분들께 여쭤봐요~ .. 09:16:06 21
1312791 멜라민 식기에 호떡같은 뜨거운 음식이요 1 ㅇㅇ 09:10:49 147
1312790 10월에 본 영화들 스크린 09:10:02 84
1312789 엘* 건조기 쓰시는 분들 1 .. 09:08:51 134
1312788 사립유치원 지원금→‘보조금’ 바꿔…비리땐 징역·벌금 4 교육부 09:03:31 248
1312787 예전장터에서 사과 파시던 분들 사과 09:03:12 103
1312786 대딩 딸 혼자 베트남 여행... 허락 하시겠나요? 11 ㅇㅇ 09:02:30 511
1312785 불고기 얘기 또 하네요 18 ㅇㅇ 09:01:09 771
1312784 옛날 호프집(?)이 궁금해요 2 09:00:38 126
1312783 목폴라에 코트 입고 나왔더니 2 ㅁㅁㅁ 08:58:53 703
1312782 타임지 문재인 대통령 바티칸 기념 연설 보도 2 ... 08:55:40 332
1312781 띠어리 좋아하는 님들 3 띠어리 08:53:47 487
1312780 고양이 소세지 먹어요? 5 ... 08:52:25 127
1312779 이상한, 수상한? 메일을 받았어요 3 구름 08:50:55 440
1312778 코스트코 골프화 지금도 있나요? ddd 08:50:41 58
1312777 [KBS] 대통령 발언에 동의 안 한 부총리 28 // 08:43:05 1,004
1312776 동서남북 검찰투어하실 예정이신 이재명도지사 9 지인지조 08:42:41 192
1312775 달러를 어떻게 활용해야 하나요? 4 재테크? 08:40:17 355
1312774 자고 나면 팔 다리가 안펴져요 5 .. 08:31:06 605
1312773 밥 안먹는 28개월 아이. 점심 도시락 조언 좀 얻을게요 1 추워요 08:27:58 232
1312772 하얀색 수면잠옷이 빨아도 더러워보여요 2 세탁 08:19:59 429
1312771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8 ... 08:15:20 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