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스물두살이면 아직 뭐든지 할수있는 나이인가요?..

... | 조회수 : 2,397
작성일 : 2012-08-05 00:58:49

안녕하세요, 늦은밤에 속이 너무 갑갑해서 올려요.

아무래도 저보다 더 경험많으신 분들 의견이 듣고싶어서요.

요새 하는일마다 안풀리고 스트레스도 굉장히 심해요. 어제는 굉장히 큰 마음의 상처도 입었고요.

어떤일이었는진 구체적으로 적을수 없지만

데미지가 굉장히 컸고,, 지금까지 살아온 날들, 했던 선택 모두를 후회하게 만들 정도였어요...

마음을 주변사람들한테 위로받고 간신히 추스러서 다시 시작하고 이제부터라도 변하면 된다고 마음먹어도

주변 또래에 비해 굉장히 늦은 제 현단계가 마음의 발목을 잡네요.

빠른 동년배에 비하면 3년, 제가 빠른생일임을 감안해도 2년은 늦었어요. 이제야 대학에 입학하게 되서요.

어떻게 생각하세요? 아직 저는 변화할 수 있고, 앞으로의 선택에 따라 인생이 충분히 바뀔 수 있는 나이인가요?

늦은밤 죄송합니다. 

IP : 221.148.xxx.7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반젤린
    '12.8.5 1:02 AM (110.8.xxx.71)

    대학은 꼭 스무살에만 정상적으로 가야 한다는 건 난센스죠.
    공부는 평생하는 거예요.
    22이 늦었으면 32인 저는 우울해하며 살아야 하나요. ㅋ

  • 2. 그땐몰랐었지
    '12.8.5 1:02 AM (110.70.xxx.160)

    뭐든지할수있고 뭐든지 될수 있는 나이 맞아요.

  • 3. 슈나언니
    '12.8.5 1:03 AM (113.10.xxx.126)

    그걸 모르셔서 묻는 건가요?

  • 4. 모르는거 같지 않고
    '12.8.5 1:04 AM (125.180.xxx.204)

    힘을 받고 싶은 거죠?^^
    야압!!!!!
    1년만 지나도 지금을 되돌아보면 지금의 선택이 탁월했다 할걸요^^

  • 5. 지나모
    '12.8.5 1:06 AM (211.36.xxx.150)

    굉장히 늦은거 아니예요
    지금이라도 맘먹고 시작했다는 것도 이뿐데
    꼭 좋은 결실 있기 바래요 화ᆞ이ᆞ팅~

  • 6. 내나이
    '12.8.5 1:09 AM (211.234.xxx.234)

    ㅎㅎ 왜그러셔용 25 20 아이 둘 있는 제가 보기에 님은 아직 아기이십니다 조카들 다 이십대 삼십대 ᆢ 전 지금도 새로운 삶을 꿈 꾼다지요 인생 깁니다

  • 7. 아래아
    '12.8.5 1:13 AM (175.239.xxx.142)

    대학신입으론 늦은나이지만 인생에선 늦지않은나이예요 뭐든지 할수있으니 조급해하지 마시고 다양한 경험을 하시길 바래요

  • 8. ...
    '12.8.5 1:23 AM (221.148.xxx.71)

    모두 답변 감사드립니다.

  • 9.
    '12.8.5 1:28 AM (180.70.xxx.194)

    이쁜 나이네요
    무엇이든 원하고
    노력하면
    충분히 이룰수있는
    나이예요
    늘 행복하세요

  • 10. 네네네네네네네네..x1000
    '12.8.5 1:29 AM (14.45.xxx.4)

    제 나이 36에 가장 통탄스러운 일이..스무살에 비관하고 좌절해서 인생을 너무 너무 낭비하면서 막살았다는 겁니다 저 스무살에도 주변 어른들이 항상 저처럼 말햇어요..근데 귀에 안들어 오더라구요 무모해도 충분히 좋을 나이에요 남한테 못할 짓이나 불법적인 일 빼고는 다해보세요 님 나이로 돌아 갈수만 있다면 영혼이라도 팔겠어요 ㅎㅎ ㅠ,ㅠ

  • 11. 그리고..
    '12.8.5 1:33 AM (14.45.xxx.4)

    그 나이에 겪는 일은 95% 정도는 성장통이라 생각해요 아직 인생의 쓴맛을 알 나이는 절대 아니구요..(물론 더 어린 나이에도 상황 때문에 더 험한 일을 겪는 사람들도 많긴 하지만 일반적으로는요..) 특별한 일이 있는게 아니라면 더 많이 고민하고 아파하시는게 나중을 위해 더 좋다고 생각해요 그만큼 인생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할 수 잇는 나이니까요 더 나이들면 먹고 사느라 그런 고민 많이 못해요 머리 터질듯 아픈것도 상황에 의한 대처법에 대한 고민이구요 아직 충분히 어린 나이니까 자아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셧음 좋겟어요

  • 12. --
    '12.8.5 1:55 AM (188.99.xxx.13)

    32살도 뭐든 할 수 있는 나이에요.

  • 13. 아고 진짜
    '12.8.5 2:59 AM (119.18.xxx.141)

    뭡니까 원글님 ㅋㅋ
    조앤롤링은 가장 바닥일 때도 끈을 놓지 않고
    열심히 글을 썼어요
    뭔가 좀 풍요로운 상상력이
    원글님에게 필요한 시점입니다
    여기서 이런거 묻지 말고
    당장 의미있는 영화 한편 보세요
    시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얻을 수 없다

  • 14. 음..
    '12.8.5 4:56 AM (89.204.xxx.249)

    님 아직 아기예요, 아직 인생에 아무 것도 결정된 것이 없는 순수한 백지 상태. 좋은 그림 그리시길 빌어요.
    부러운 나이입니다.

  • 15. 그럼요
    '12.8.5 5:23 AM (119.64.xxx.240)

    제나이 42세.
    2년전 재취업했어요
    전 님과 같은 나이일때 제자신이 굉장히 늙었다고 ㅠㅠ 생각했어요. 뭐든 시작하기엔 다 늦었다고 말이죠
    지금 생각해보면 정말 어이없는 생각이었어요
    원글님
    인생은 몇살까지 산다고 보세요?
    요즘 보통 80세까지는 살잖아요?
    그렇다면 님은 이제 1/4 산거에요 ^^
    저는 반정도 산거구요 ^^ 반정도 살았기에 어찌보면 늦었다면 늦었지만 그래도 남은 제인생 더이상 후회하기 싫어 열심히 삽니다..^^
    원글님 나이는 정말정말 보석보다 빛나는 나이이고 젊음이 엄청난 무기일때이지요
    뭐든지 원글님이 하고자 하는 일을 즐거운일을 시작하세요.
    남일 같지 않아서 댓글 써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87 쪽파 들어간 김장양념 냉동해도 될까요? 양념 02:01:10 26
1126586 큰딸 호구 노릇 20년 1 지니 02:00:29 207
1126585 차별과 무관심 속에 자란 사람.. ... 01:55:17 77
1126584 이 배우 나오는 드라마라면 꼭 본다~ 8 안자고뭐하세.. 01:51:11 211
1126583 하루종일 말한마디도 안할때 많거든요 1 하루종일 01:30:51 390
1126582 전기압력솥 1 .... 01:22:11 97
1126581 (19) 관계시 통증으로 인한 어려움-불편하신 분들 패스 부탁드.. 7 ㅇㅇ 01:17:37 891
1126580 mbc 주말뉴스 김수진 내정 diddl 01:11:03 370
1126579 대구에 산초먹은선지마을 파는데 없을까요 .. 01:05:54 75
1126578 세탁기어는거 예방 ... 01:05:41 199
1126577 가평. 청평여행요. 요 3곳 말고 추천 좀 해주세요. . 00:57:01 76
1126576 유튜브에서 추억대잔치 했어요 달강이 00:54:43 170
1126575 김어준생각 문재인케어 19 엠패 00:53:45 791
1126574 영화 '내 사랑' .... 그리고 '마츠코' 1 영화 사랑 00:52:45 248
1126573 중학생 아들 집단 괴롭힘 상황 조언이 절실합니다 9 고민 00:50:29 664
1126572 줄어든 니트 린스에 담궈 늘리는거요. 다시 줄어들지 않나요? ?? 00:45:55 224
1126571 인스타그램 코스메틱 공구로 사업하는분들 4 인스타 00:45:08 522
1126570 친구, 학교 문제들... 골라주세요!!! 2 초6남 00:44:01 117
1126569 동치미의 단맛은 어떻게 내나요? 8 ㅁㅁㅁㅁㅁ 00:36:03 699
1126568 트윈워시 건조할때? 3 rmfose.. 00:33:07 157
1126567 중2 수학 진도를 1 00:28:36 270
1126566 영화 클래식 보고있어요 2 ... 00:27:27 354
1126565 얼굴댕기고 주름생기는데 팩 추천해주세요 로드샵도 괜.. 00:25:24 114
1126564 남편이 술마시고 오면서 족발을 사왔어요~ 23 쟤가 왜저럴.. 00:23:53 2,670
1126563 이런 직원 보셨어요? 9 ... 00:23:50 1,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