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Banner

제 목 : 커피, 먹지 마세요 예술에 양보하세요^^

| 조회수 : 3,577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07-12 19:25:04

커피 , 먹지 마세요 예술에 양보하세요 . Save your coffee beans

 


‘ 만약 7 일 안에 안 팔리면 이것은 파괴될 것이다 . 그리고 당신은 그것을 볼 수 있다 .’

아티스트 Robert D'Agostino 는 자신의 작품 사진을 홈페이지에 전시한 채 이런 문구를 남겨놓았습니다 .

그가 하고 있는 이 실험예술명도 다름 아닌 ‘ Save My Studies ( 내 작품을 구하십시오 )’ 입니다 . 그의 작품은 다음의 질문에서 시작되었는데요 . “ 내 작품이 파괴되는 것을 막기 위해 사람들이 그걸 구매하지 않을까 ? 내 작품을 구해줄 누군가가 정말 없을까 ?”

이러한 질문과 그 질문에 대한 사람들의 반응이 모두 그 자체로 작품이 되는 아주 기발한 생각이죠 .

 

어찌보면 그의 이런 태도는 자기 작품이 반드시 팔릴 거라는 자부심의 표출로 보일 수도 있겠습니다 . 하지만 Robert 의 작품을 보면 , 과연 그의 자신만만함이 이해가 됩니다 .

저렇게 아름다운 작품이 파괴될 수도 있다니 . 생각만해도 아까워서 누군가는 꼭 사게 될 것 같으니 말이죠 .

그의 작품 중에서 커피콩을 사용한 작품도 찾아볼 수 있었는데요 . 만약 저 작품이 파괴된다면 , 최고 품질의 원두로 맛있게 로스팅한 커피 한 잔을 맛보지도 못한 채 버리는 것과도 같은 아쉬움이 남을 것 같습니다 .

 

커피에 공들이는 사람들

알바니아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모자이크 아티스트 Saimir Strati 는 100 만개의 커피콩 (40 킬로그램 ) 을 사용해 다른 대륙에서 온 5 명의 음악가를 모자이크 벽화에 옮겨 놓았습니다 .

“One World, One Family, One Coffee( 하나의 세계 , 하나의 가족 , 하나의 커피 )” 라는 이름을 가진 이 작품의 제작동기에 대해 ,Strati 스스로 " 한 잔의 커피를 넘어서는 사랑의 공유 " 의 메시지를 주기 위해서라고 말했는데요 .

다양한 갈색을 만들기 위해서 어떤 콩은 볶았고 , 어떤 콩은 까맣게 태웠고 , 어떤 콩은 생으로 사용하는 수고를 했다니 정말 대단합니다 . 결국 그는 이 작품을 통해 자신의 6 번째 기네스기록을 세우게 됐다고 하네요 .

하지만 아쉽게도 Strati 의 기네스기록은 얼마 후 깨지고 마는데요 , 자그마치 180 킬로그램을 사용한 더 거대한 커피콩 벽화의 등장 때문입니다 .

러시아의 아티스트이자 조각가인 Arkady Kim 이 만든 'Awakening( 각성 )' 이라는 이름을 가진 이 벽화는 모스크바의 한 공원에 만들어지게 되었는데요 . 그녀 역시 벽화를 위해 다양한 정도로 콩을 구워 사용했습니다 .

커피콩 벽화를 만드는 방식은 커피를 만드는 방식과 어찌 보면 비슷하지 않을까요 ?

하나의 작품을 완성하기 위해 아티스트들이 인내심을 가지고 작업에 매진하듯 , 커피를 재배하는 농부들과 큐그레이더 , 바리스타들같이 수많은 사람들의 힘과 노력이 모여서 맛있는 커피가 만들어지는 것이니까요 .

마실 수 없는 커피

과학자이자 기술자이자 발명가이자 건축가이자 화가이자 조각가 … 그 수식어가 어마어마한 레오나르도 다빈치는 커피를 많이 마셨다고 합니다 .

그러나 그는 자신의 모나리자 초상화가 커피예술작품으로 만들어질 거라곤 생각지 못했을 텐데요 . 시드니에서 열린 Rocks Aroma Festival 에서 가장 독특한 볼거리는 바로 'undrinkable drinks' 라는 작품이었습니다 .

이 작품은 컵에 우유와 커피를 넣어서 그걸로 여러가지 색을 만들어 거대한 모나리자 모자이크를 만든 것인데요 , 커피콩뿐 아니라 커피 액을 가지고도 예술작품을 만들 수 있다니 커피의 변화가 정말 다채로운 것 같네요 .

커피콩은 SHADE( 구운 정도 ) 의 차이로 명암을 조절하고 , 커피액은 우유와의 배합으로 색깔을 다양하게 표현하는 커피 예술 작품들은 , 로스팅과 블렌딩의 조그만 차이로도 다양한 맛을 내는 커피를 떠올리게 합니다 .

에스프레소 , 물감이 되다 .

커피액으로 작품을 만든 케이스가 또 하나 있는데요 . 미국 오클라호마 출신 아티스트 Karen Eland 는 그림 그리는 재료로 에스프레소만을 쓴다고 합니다 .

커피를 마시는 데 쓰는 게 아니라 그리는 데 쓰는 셈이죠 . 그녀는 주로 대작들을 패러디한 작품을 즐겨 그리는데요 , 천지창조를 패러디한 'Creation of Coffee( 커피의 창조 )' 에서는 아담이 신을 향해 커피를 주는 모습을 표현했습니다 .

신이 인간과 커피콩을 창조했고 , 인간이 그 커피콩으로 커피를 만들어 다시 신에게 건네는 모습이라니 , 정말 기발하네요 .

커피잔으로 그린 그림

에스프레소로 그림을 그릴 땐 붓만을 사용해야 할까요 . 여기 , 붓이 아닌 커피 컵으로 그림을 그린 예술가가 있습니다 .

상하이의 Red Hong 이라는 예술가는 배우 Jay Chou 의 초상화를 그릴 때 커피 액과 커피 잔만을 사용했는데요 . 커피컵 바닥에 튀어나온 동그란 부분인 커피링에 커피를 찍어서 그림을 완성시켰습니다 .

이 작품을 제작하는 과정을 담은 유튜브 영상을 보면 , 커피링에 커피를 덜 묻혀서 묽게 표현하고 커피를 쏟아서 짙게 표현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 ‘ 커피 ’ 는 마시는 것으로든 , 예술작품이든 , 모두 세심한 손길을 필요로 하는 모양입니다 . 

 

 

 

눈이 즐거워지는 커피 타임

여기 , 커피 잔 속 내용물보다는 커피잔 그 자체에 더 관심을 두는 예술가가 있습니다 .

Boey 는 일상적인 소재를 활용해 예술작품을 만드는 아티스트로 , 이번에 그가 활용한 재료는 바로 일회용 커피잔이었습니다 . 그의 커피잔은 흰 바탕에 검은 펜으로만 그림을 그린 것인데도 , 풍부한 느낌을 담아냅니다 .

단조로운 브라운 색만으로도 깊은 맛을 내는 커피처럼 말이죠 . 스타벅스 설립자인 Howard Schultz 도 그에게 커피잔을 요청한 적이 있었는데요 , 그는 스타벅스 CEO 라고 해서 더 많은 가격을 받는다거나 하지 않고 , 다른 고객들과 똑같은 가격에 팔았다고 합니다 .

누가 맛보냐에 따라 커피맛이 달라지지 않는 것처럼 , 그의 작품도 그것을 사가는 사람에 따라 가치가 달라지지 않는 것이죠 .

 

 

Boey 는 스케치도 하지 않고 곧장 펜으로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는데요 , 그럼에도 오랜 시간을 들이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

가령 , 위의 ‘Red Kimono( 붉은 기모노 )’ 같은 작품의 경우엔 , 완성하는데 세달이나 걸렸다고 하네요 . 커피잔이라는 조그만 작품에서도 큰 고민과 애착을 가지는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

커피로 예술작품만 만들 수 있을까요 ? 예술 작품뿐 아니라 , 우리가 쉽게 만날 수 있는 기호식품인 담배에까지도 커피가 접목될 수 있다고 합니다 .

커피가 접목된 담배로 ‘ 레종 카페 ’ 를 들 수 있는데요 , 레종 카페는 담배에 직접 원두추출물을 첨가시켰다고 합니다 . 그래서인지 한번 피워봤을 때 향은 물론이고 , 맛까지도 헤이즐넛 커피 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

게다가 이 원두추출물을 필터에 넣는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4 년이 넘는 시간 동안 연구를 해왔다고 하니 , 다른 커피 예술품처럼 좋은 작품을 만들어내기 위해 고심한 흔적이 보입니다 .

커피를 활용한 예술작품들을 음미하는 동안 , 자꾸만 연상되는 단어는 바로 ‘ 인내 ’ 였습니다 . 다른 재료는 없고 , 커피와 컵만으로 위대한 작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한 법이죠 .

그리고 주어진 재료에 한계가 있다면 , 그 한계를 뛰어넘는 시도와 노력 , 집요함으로 하여금 작품이 더욱 가치 있어지는 법이죠 . 여러분 손에 든 커피 한 잔 또한 다르지 않습니다 .

수많은 자연과 사람의 손길을 거쳐온 커피 한 잔 , 그러므로 커피 한 잔의 여유는 아주 간편하게 욕심부릴 수 있는 아름다운 사치가 아닐까요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알랍소마치
    '12.7.12 8:00 PM

    항상 커피얘기 잘 나가다가 담배 얘기로 빠지니 재미없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8878 묵은 메주콩 1 크리스 2017.12.11 161 0
38877 공정하고 바른 국민방송을 회복하기 위해 추위에 고생하는 kbs .. 해남사는 농부 2017.12.10 113 0
38876 창홍냉장고(프리미엄 소형 냉장고 ORD-168BMB)이제품 어떤.. 1 지미 2017.12.05 354 0
38875 노안에 대해서 안경원 2017.11.30 1,484 0
38874 고데기 추천 2 power777 2017.11.23 799 0
38873 안경테에 대해 1 안경원 2017.11.21 934 0
38872 과민성방광..죽겠어요ㅠㅠ 4 TheQuiett 2017.11.20 1,238 0
38871 해외 부동산알박기의 결과래요 1 썸썸니니 2017.11.19 1,525 0
38870 송산그린시티 단독주택부지 어떤가요? gk 2017.11.19 416 0
38869 한약과 양약 1 방글방글 2017.11.16 504 0
38868 지진발생시 행동요령 매뉴얼 쯔위쯔위 2017.11.15 437 0
38867 누진 다초점렌즈 이해(1) 1 안경원 2017.11.10 933 0
38866 콩나물국밥을 포장해 왔는데 밥이 말아져 있네요 1 메이 2017.11.03 1,765 0
38865 레베카라는 뮤지컬을 보러갈테데요 1 물보라 2017.11.03 743 0
38864 취미가 같다고 해서 서로 100% 친해지는건 아닌가요? renhou7013 2017.11.02 648 0
38863 윤제한의원 약 드셔보신분? 토토 2017.10.31 477 0
38862 안경 처방전 읽는 법 6 saraq 2017.10.26 1,105 0
38861 이석증 2 방글방글 2017.10.25 865 0
38860 편강 한의원 약 드셔보신분 어때요? 2 토토 2017.10.17 1,195 0
38859 동사무소 정문의 주차장이 위험해 보일때 3 대박요리 2017.10.10 1,284 0
38858 성인이 되면 사람의 말투, 행동 심지어 얼굴인상을 봐도 이런걸 .. 5 renhou7013 2017.09.29 4,609 0
38857 맥문동탕 드셔보신분 있나요? 8 토토 2017.09.28 1,332 0
38856 추석선물 인기도 확인하셔요 ㅎㅎㅎ 나약꼬리 2017.09.27 2,219 0
38855 아내를 위해 뭘해주면 좋을까요? 6 L제이 2017.09.16 3,216 0
38854 겟한세일 한다고 하던데..올리브영 가보셨나용 으니쫑쫑 2017.09.05 2,67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