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 방 치울 때까지 지켜보는데..

소년 | 조회수 : 1,561
작성일 : 2012-07-12 09:04:40

결국 방 치우네요.

정말 방 더럽게 쓰거든요.

얘만 거쳐 간 곳은 난지도 된다 해야 하나?

책상위는 물론 서랍 열면 닫을 줄 모르고 가방 몇 개씩 던져 놓고 이부자리도 엉망..

총체적으로 어질기만 하는 아이..

마음만 먹으면 완벽히 싹 치울수도 있는 애거든요.

학교에서도 부장샘이 아이 청소 잘 한다고 성실하다고 칭찬했던 일도 있고..

과외를 하니 샘이 이틀 걸러 오시니까 제가 못 견뎌서 싹 청소를 했거든요.

곧 방학이라 과외를 좀 쉬니까 제가 청소를 안 해주고 정리만 좀 하라고 지켜보고 있죠.

그저깬 아이 자는 방에 들어갔더니 정말 귀신 나올 것 같은 아이 방! 무셔!

그제부터 계속 비가 오니까 방바닥이 찍찍힌가 봐요.

어제사 엄마 방 청소 좀 해야겠는데? 바닥이 들러붙네? 그러네요.

"그래..네가 정리를 해야 엄마도 방을 닦을 텐데 너무 어질러져 있으니 닦을 수가 없네?"

정리 하겠니?" 했더니 정리를 해 놨더군요.

청소도 제가 맘 먹고 하면 지 물건 뭐 건드려 없어 졌다고 원망도 하기도 하고 도리어 잔소리!!

방학땐 여러 습관 좀 다시 고치고 점검하는 시간을 가져봐야겠네요.

IP : 125.135.xxx.13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12 9:14 AM (61.252.xxx.61)

    대딩딸도 그럽니다. 치워라 치워라 잔소리 하다가 못견디겠는 엄마가 치워주곤 했는데 에라 네방 네가 알아서 해라 하고 신경꺼버렸더니 어느날 지가 싹 다 치웠습니다. ㅋ
    그렇게 더럽게 사는 녀석이 걸레는 두 손가락으로만 만진다죠.쳇.
    야! 걸레가 너보다 더 깨끗해.임마!!

  • 2. 헬레나
    '12.7.12 9:20 AM (112.171.xxx.102)

    저의 어린시절을 보는 것 같군요ㅋㅋ
    치워주지 마시고 본인이 할 때까지 놔두세요. 치워주면 버릇 나빠져요.
    전 더러운 게 넘 편해서 그냥 그렇게 더럽고 지저분하게 살다가(밖에서야 깨끗하게 하고 다니죠) 1년에 몇 번 청소하기 뭐 그런 패턴으로 살았는데요 그 버릇 결혼하고서 싹 고쳤네요. 지금은 그때 왜 그러고 살았을까 싶습니다.
    그런데 저같은 사람 의외로 무지 많더라구요.

  • 3. ㅋㅋ
    '12.7.12 9:21 AM (121.161.xxx.37)

    걸레가 너보다 더 깨끗해 임마 ㅋㅋㅋ
    웃고 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228 채널 A에 나온 이재명국립대교수 신분증 보셨나요? 1 진심은 04:22:16 140
1314227 영화 하나 추천해요. 오랜만에 04:20:40 49
1314226 절연을 권하는 마음챙김이 지혜일까요? 궁금해요. 04:17:01 63
1314225 남자키155 여자키168 3 질문드려요 04:16:18 150
1314224 꿈해몽좀부탁드려요 1 .... 04:04:09 48
1314223 남편과 시동생의 사이가 극도로 나쁜데요ㅜ 3 .. 03:33:33 427
1314222 저도 절에 가고 싶어요 4 ㅇㅇ 02:58:43 384
1314221 알쓸신잡 보면서 김영하작가에 대한 느낌 2 ㅇ ㅇ 02:45:06 665
1314220 서울분들 요즘 난방하세요? 3 질문 02:44:22 448
1314219 오후늦게 발포비타민 물을 마셨는데요 2 생생 02:38:06 498
1314218 둘째 가졌는데 너무 후회돼요 9 ㅠㅠㅠ 02:29:57 1,418
1314217 조현아-남편 박모씨, 첫 이혼 소송 20분만 종료… 초등 첫사랑.. 4 뉴스 02:25:26 1,735
1314216 대통령님 일하러 가신줄 알았더니..... 7 ㅎㅎㅎㅎ 01:55:10 1,244
1314215 10월25일 모던클랑 콘서트 초청합니다. 꽃보다생등심.. 01:48:50 114
1314214 메가밀리언 복권(1조 8천억) 구입 가능하네요. 2 초대박 01:45:50 662
1314213 연하남을 왜 사귀는지 5 이해가 안됨.. 01:45:31 804
1314212 남자에게 집착하고 사랑갈구하는 스타일인데 결혼하신분 계세요? 2 7 01:42:41 591
1314211 ㅜㅜ 내일 다섯시 기상.. 2 .. 01:38:08 723
1314210 김한길 최명길 티비나오네요 6 여우 01:25:25 1,177
1314209 공지영님 문화부장관 했으면 좋겠어요. 37 .. 01:10:00 1,279
1314208 벨레다 소금 치약,국내에서 살 수 없나요? 1 치약 01:09:01 405
1314207 저번에 좋은 절 추천했던 글좀 찾아주세요.. 3 .. 01:03:19 349
1314206 이도 도자기 가회동 매장 가보신분! 5 ... 01:01:26 416
1314205 혹시 인문학 논문 잘 아시는 분계나요? 5 초보에요 00:58:11 271
1314204 급질이요.3주된아기고양이 변비 문제에요 1 djxn 00:56:49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