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퍼옴]어린이집에서 화상당한 아가... 사진 보셨나요(화상심해요)

마음이 아파요 | 조회수 : 4,419
작성일 : 2012-07-02 13:01:05

http://pann.nate.com/talk/316165439

지난주 월요일에 16개월된 아이가 인천 남동구에 있는 모 어린이집에서 화상을 입었습니다.
회사에서 급히 연락받고 병원에 갔을 당시 어린이집 선생은

"아이가 응가하고 묻어서 씻기려고 욕조에 두고 샤워기 튼상태에서 잠깐 자리비운사이 뜨거운물이 나와서 아기가 데였다는 식으로 말했습니다.

종합병원응급실에서 화상 전문 병원으로 옮긴후 현재 2도화상 진단을 받은 상태입니다.

특히 생식기 부분이 유독 심한상태이고 허벅지쪽은 껍데기도 벗겨지고 부분부분 피부가 죽어 진물나고...

좀더 두고봐야 피부이식해야되는지 상태를 알수있다고 합니다.

어린이집 측에서는 그뒤에 고무장갑을 끼고있어서 온도를 몰랐다라던가 다씻기고 옷가지러 간사이에 화장실에 있던 다른아기가 물을 틀었다는둥 말이 계속 바뀌고있습니다.

지난 토요일 시댁식구들이 어린이집에 찾아가 재연요청을 했지만 아기 상태와는 말도안되는 재연을 하였고,

고무장갑을 끼고있었단 말과 달리 이번엔 위생장갑을 끼고있었다는둥 ... 계속하여 말바꿈을 하며 속이고 있습니다.

또한 아이에게 사고가 있었다면 바로 보호자에게 연락하여 병원으로 옮겼어야 하는데 연락도 없었고.

마침 아이할머니께서 데리러 갔을 시간이라 어린이집에 들어가자 선생이 화장실에서 아이 엉덩이에 찬물을 뿌리고 있었다고 합니다.

아마도 처음 화기가 오르지않자 별거아닌일로 여기고 찬물로 해결할수있다고 생각에 연락도 하지않은채 정작 심각한 생식기 부위도 아닌 엉덩이에 찬물을 뿌리고 있었던거 같습니다. 

사건의 가해자인 어린이집 선생은 자신이 10년경력이지만 처음 있는 일이라는 변명만 늘어놓고 있고 아파트 단지 1층에 있는 가정어린이집이라 CCTV도 없어 정확한 사고경위를 알수가 없습니다. 

(중략)

네이트 판에 올라온거예요. 제가 가는 까페에 이모가 글 남긴걸 먼저봤는데

글로 볼때는 심한가 보네.. 정도 였는데. 사진으로 보니 정말 ㅠㅠㅠㅠㅠㅠ.

하필이면 생식기 부위라... 혹시 저쪽에 화상당한 아가 있었던분. 아님 이야기 들으신거라도 있으신가요?

다 낫긴 할런지. 문제는 없을런지..ㅠㅠ. 더운 여름날 화상이라니.ㅠㅠㅠㅠㅠ

저도 돌쟁이 엄마라 너무 마음이 아프네요.

이럴땐 어떻게 해야할런지.. 조언 좀 남겨주세요.ㅠㅠ.

IP : 165.141.xxx.9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돌쟁이엄마
    '12.7.2 1:23 PM (121.147.xxx.183)

    저도 막 돌지난 아들아이 엄만데요 정말 너무 마음이 아파요
    우리애가 당했을거라 생각해보니 정말 억장이 무너져요
    인천시청 구청에 민원넣고 항의전화하려고요
    다른부분도 아니고 생식기이고 이제 16개월인데 날도 더운데 아기가 얼마나 힘들까요ㅠㅠㅠ

    너무 마음이 아파요 어린이집 선생한테 똑같이 해줘도 안풀릴것같아요ㅜㅜㅜㅜㅜ

    어떻게 도울 방법이 없을까요??

  • 2. ㅎㅎ
    '12.7.2 1:38 PM (112.163.xxx.192)

    사진 진짜 조심해서 보세요
    진짜....... 피해서 보세요 ㅠㅠㅠㅠㅠㅠ 너무 놀랬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69 아직까지 쿨쿨 자는 남편 그냥 웃겨서.. 09:48:10 23
1129568 어여와 프랑스편보니 프랑스 꼬마 만화책 뭐더라요?? 제목 뭐죠 09:47:26 31
1129567 도곡초 주차장문의 ㄱㅅ 09:46:52 16
1129566 아기 키우는데 놀이터 없는 아파트는 별로일까요 롤롤 09:46:34 16
1129565 핸드폰 구입할때도 82cook.. 09:46:18 8
1129564 문대통령.vs 홍준표대표 1 .. 09:43:38 83
1129563 검사와 작가가 본 ‘마녀의 법정’ oo 09:41:02 103
1129562 분당선 요금 1 .... 09:40:40 40
1129561 아이네 반에 매그놀리아 바나나푸딩 돌리려는데 1 초4 09:39:06 257
1129560 일일빵빵 들어보려고 하는데요 1 ........ 09:33:22 60
1129559 한의원에서 점빼는거 괜찮을까요? 선택 고민 09:28:10 62
1129558 저는 진주반지만 끼면 칭찬을 받네요 2 반디 09:19:47 773
1129557 의정부는 유명한 맛집 없나요? 4 ..... 09:15:27 212
1129556 팟빵의 여행본색 하시던 분들이 새로하는 팟캐스터가 어딘가요? 2 팟빵 09:15:21 155
1129555 끝까지 기다렸다가 배웅하는 충칭 시민들 4 영상 09:14:58 476
1129554 오늘...청와대라이브 11시50분 저녁숲 09:14:57 108
1129553 형제 상속 관련해서 궁금해요. 9 동생 09:06:52 884
1129552 당근마켓 진짜 신세계네요 8 09:03:47 1,599
1129551 초등저학년여 조카 크리스마스선물. ..... 08:56:53 87
1129550 물리 수학 좋아하는 여학생 전공선택 도와주세요 4 발등의불 08:52:48 315
1129549 거실난방기추천좀 4 더워 08:45:36 276
1129548 교통사고시 동승자가 아프니 참 난감하네요. 5 zzangg.. 08:42:04 986
1129547 사이 안좋은데 부부 동반모임 3 08:40:05 1,082
1129546 추운데 아이가 너무 불쌍했어요. 7 08:28:45 2,083
1129545 반가운 추진 법안이네요. (음란, 욕설 BJ 영구 퇴출) 5 ... 08:20:23 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