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이 도시에 사랑이 없을때...

| 조회수 : 2,876 | 추천수 : 108
작성일 : 2009-06-05 21:45:01


Supreme - Robbie Williams


Oh, It seemed forever stopped today
영원이란게 오늘 드디어 멈춰버린 느낌이예요
All the lonely hearts in London
런던의 외로운 사람 모두가
Caught a plane and flew away
비행기를 타고 날아가 버렸죠
And all the best women are married
가장 아름다운 아가씨들은 이미 결혼을 해 버렸고
All the handsome men are gay
잘 생긴 남자 전부가 다 게이인데
You feel deprived
당신도 텅 빈 느낌을 안고 있어요
Yeah are you questioning your size?
그래요, 당신 지금 맞는 옷을 찾고 있나요?
Is there a tumour in your humour,
농담 속에서도 허무함이 묻어나나요?
Are there bags under your eyes?
싸둔 짐을 들고 나서려 하나요?
Do you leave dents where you sit,
앉아있던 의자를 떠날 건가요?
Are you getting on a bit?
이젠 서두르고 있겠죠?
Will you survive
당신 살아 남을 수 있겠어요?
You must survive
꼭 그래야 해요

When there's no love in town
이 도시에 사랑이 없을 때
This new century keeps bringing you down
이 새로운 세기가 당신을 힘들게만 했기에
All the places you have been
당신은 머물렀던 모든 곳에서
Trying to find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찾으려 했었죠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Oh what are you really looking for?
정말 찾고 싶은게 뭔가요?
Another partner in your life to
당신의 인생에서
abuse and to adore?
미워하면서도 사랑할 또 다른 사람?
Is it lovey dovey stuff,
사랑한다고 말해줄 사람?
Do you need a bit of rough?
조금은 힘든 시간이 필요한가요?
Get on your knees
그럼 고독의 시간을 가져봐요

Yeah turn down the love songs that you hear
듣고 있는 사랑 노래 소리를 조금만 낮춰봐요
'Cause you can't avoid the sentiment
그래봤자 당신 귀에대고 속삭이는
That echoes in your ear
메아리를 막을 수는 없을테니까
Saying love will stop the pain
사랑이 아픔을 없애줄거라 속삭이잖아요
Saying love will kill the fear
두려움을 없애줄 거라고
Do you believe
그걸 믿나요?
You must believe
믿어야만 해요

When there's no love in town
이 도시에 사랑이 없을 때
This new century keeps bringing you down
이 새로운 세기가 당신을 힘들게만 했기에
All the places you have been
당신은 머물렀던 모든 곳에서
Trying to find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찾으려 했었죠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I spy with my little eye
내 작은 눈으로 주위를 둘러보고
Something beginning with (ah)
다시 나를 추스려 보지
Got my back up
다시 힘을 얻었으니
And now she's screaming
그녀도 이제 행복해 하고 있어
So I've got to turn the track up
이제 모든 걸 다시 시작해야만 해
Sit back and watch the royalties stack up
뒤로 물러나서 상황이 얼마나 오래 가는지 지켜보겠어
I know this girl she likes to switch teams
내가 아는 한 여자는 밤마다 남자가 바뀌지
And I'm a fiend but I'm living for a love supreme
나도 나쁜 놈이지만 난 진정한 사랑을 위해 살고있어

When there's no love in town
이 도시에 사랑이 없을 때
This new century keeps bringing you down
이 새로운 세기가 당신을 힘들게만 했기에
All the places you have been
당신은 머물렀던 모든 곳에서
Trying to find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찾으려 했었죠

A love supreme..
진정한 사랑을..
Come and live a love supreme
이젠 진정한 사랑을 위해 살아요
Don't let it get you down
쉽게 무너지지 말아요
Everybody lives for love
모두가 다 사랑을 위해 사는 거니까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보리
    '09.6.6 12:53 AM

    카루소님, 노래가 너무 좋네요...
    듣고 또 듣습니다.

  • 2. 카루소
    '09.6.6 1:17 AM

    보리님!! 오랜만이시네요!! 감사합니다.*^^*

  • 3. 행복만들기
    '09.6.6 1:20 AM

    이젠 진정한 사랑을 위해 살아요..

    사랑이 없으면 나는 아무것도 아닙니다 처럼...

  • 4. 카루소
    '09.6.6 1:22 AM

    행복만들기님!!

    모두가 다 사랑을 위해 사는 거니까요!!

    감사합니다.*^^*

  • 5. 새옹지마
    '09.6.6 12:29 PM

    가사는 뭔 말인지 모르겠고 리듬이 좋아 끝까지 올려 두고 듣습니다
    설겆이 하기에 딱 좋은 리듬

  • 6. 카루소
    '09.6.6 9:57 PM

    새옹지마님!! 감사합니다.*^^*
    12615에 음악 올려 놨어요...

  • 7. 좋은소리
    '09.6.7 4:00 PM

    사람은 살아가기 마련이네요.
    아픔은 잊고...일상사를 다시..이런게 삶인가요?
    그렇지요.

  • 8. 카루소
    '09.6.9 10:24 PM

    좋은소리님!! 감사합니다.*^^*

  • 9. 007뽄드
    '10.1.12 5:05 PM

    이런 음악를 들으면서 웹핑를 할려면 어떤 설정이 필요한가요

    최소한 이곳 82 다른 게시판를 볼때라도 음악이 안멈췃으면 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558 고구마를 삶으며 -서안나- 들꽃 2018.10.21 48 0
24557 자~ 시작이다 1 도도/道導 2018.10.20 369 0
24556 방탄이 될 자격 1 쑥과마눌 2018.10.20 366 2
24555 시민의눈에는 각기 다른 3가지의 결산보고서가 있다. 1 후아유 2018.10.17 326 0
24554 바다양과 함께 5 고고 2018.10.16 946 1
24553 설악산의 가을 3 wrtour 2018.10.16 601 3
24552 와썹맨의 미원 파워요 ㅎ 1 호호호 아즘마 2018.10.15 1,062 0
24551 도심속의 가을 - 남산 2 줄리엣 2018.10.15 425 0
24550 시 어렵지 않.../ 상처의 실개천엔 저녁해가 빠지고 2 쑥과마눌 2018.10.15 251 0
24549 그 길로 들어서면... 2 도도/道導 2018.10.14 366 0
24548 기다렸소~ 보고 싶었소~ 6 도도/道導 2018.10.13 804 0
24547 여행에의 초대 -김승희- 2 들꽃 2018.10.12 347 0
24546 불타는 설악 천불동 (teaser) 16 wrtour 2018.10.11 820 4
24545 시 어렵지 않../ 가을 6 쑥과마눌 2018.10.10 434 0
24544 개 발톱 좀 봐주세요 9 토리j 2018.10.09 861 0
24543 아비 -오봉옥- 4 들꽃 2018.10.09 380 0
24542 삐용이 18 띠띠 2018.10.09 1,152 1
24541 무녀도 사람들의 아침 도도/道導 2018.10.09 376 0
24540 맥스 17 원원 2018.10.08 873 0
24539 가을 오대산 10 wrtour 2018.10.08 645 3
24538 원원님 맥스 궁금하고 띠띠님 삐용이도 궁금해여 2 김태선 2018.10.07 425 0
24537 시 어렵지 않../단풍잎들 2 쑥과마눌 2018.10.07 329 2
24536 경주 야옹이는 낙엽갖고 놉니다 6 고고 2018.10.06 1,362 0
24535 아침을 깨우는 향기 10 도도/道導 2018.10.05 670 0
24534 허수경 시인을 기립니다 4 쑥과마눌 2018.10.04 617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