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여자의 능력vs 남자의 능력

소사 | 조회수 : 4,862
작성일 : 2012-05-28 08:58:53
여자의 능력에서 제일은 나이와 외모
두번째가 처가집수준
마지막이 연봉

아무리 능력있어도 나이 많으면
결혼하기 힘들어여
아님 하더라도 젊었을때보다 훨 별로인
남자만날확률 높아요

적당한때에 남자가 선호하는 나이때에
가는게 좋습니다

능력남도 별로인 남도
젊은여자 찾는거
못말리겠더군요

IP : 110.70.xxx.6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5.28 9:02 AM (211.237.xxx.51)

    여기선 아니라고 하시는 분들이 많잖아요.
    30대 중후반 넘어서도 자기한테 맞는 또래 능력 싱글남이나
    능력 연하 싱글남 만난다고..
    주변의 여러 케이스를 증언해가며 아니라고 아니라고~
    사실 임신능력떨어지는것도 사실인데
    또 누구는 40대 초반에 초산 했다느니 40대 중반에도 첫아이 낳았다고 하고..
    고소영 이영애가 롤모델이죠... 그분들에겐.
    하지만 저도 딸있는 엄마로서 아이가 결혼할 의사가 있다면
    20대 후반 넘기지 않게 조언해주고 싶어요.

  • 2. 할수없어요
    '12.5.28 9:03 AM (116.240.xxx.41)

    능력녀도 안능력녀도
    미모녀도 안미모녀도
    다 남자 능력 남자 재산 바라는건 못말리죠.

    마찬가지로 다 할수없는 것임.
    결혼이 일생에 하는 모든 거래 가운데
    가장 욕심을 많이 부리는 거래라는군요.

  • 3. ㅇㅇ
    '12.5.28 9:19 AM (211.237.xxx.51)

    요즘 시쳇말로
    여자 못생긴건 용서해도 장모 가난한건 용서 못한다고 하잖아요..
    외모는 성형수술로 고칠수 있지만 나이들어 가난한건 뭐 로또가 당첨되지 않는한 답이 없으니깐요.

    여자들도 시부모의 경제력 다 보죠?
    꼭 도움받으려고 하는게 아니고 오히려 자신들이 보태줘야 하는 경우도 생기니깐요..

  • 4. 수준이 아니라
    '12.5.28 9:21 AM (110.70.xxx.64)

    현실을 말씀드리는 건데 너무 까칠하시네여
    결혼시장 선시장에 나가보시면 한달만에 느끼는 좌절감 부정할 필요는 없어요

    남자들이 의외로 처가쪽 사는 수준 많이 봅니다 전문직종일수록 그 경향 심해지구요

    남자나이 30중반에 서울에 자기명의 아파트
    가지고 있고 대기업 다니면 같은 또래 사짜 돌림 여자랑 결혼도 가능합니다

    20대 후반에 생각지도 못했는데
    30대 중반 동갑내기 골드미스여자에게
    적합한 남자가 그만큼 없서요

    저도 회계사로 일하고 여동생도 변리사로
    일하지만 여동생에게 언제나 주입시킵니다

    당장 우리펌 회계사들 노처녀들도
    결혼할때 보니 남자가 수준에 못미치더군요

    조금 그네들이 젊은 날 후회하는것
    많이 들어요

    기왕이면 자기가치 높을때 결혼하는것이
    자녀를 보나 본인 자신을 보나 낫습니다

    이상과 현실의 간극을 너무 무시하지 않는게
    나중에 후회를 안하는 길이지요

  • 5. 낚시
    '12.5.28 9:33 AM (121.165.xxx.118)

    이글도 왠지 낚으려는 글같아요. 어제 결혼해서 오늘 이혼하는 세상에 몬 결혼이 인류 최고의 공통화두인냥.. 만약 원글님 주위가 그렇다해도 그건 이미 시대를 뒤쳐져서 살고 있다는 뜻

  • 6. ,,,
    '12.5.28 9:44 AM (119.71.xxx.179)

    그쵸.. 동일인같음... 지난주처럼, 뭔가 집요함..

  • 7. ....
    '12.5.28 12:07 PM (110.12.xxx.124)

    원글님이 말씀하시는 그 결혼시장, 선시장은 어디 있는 건가요?
    상설시장인가요? 아님 5일장 같은 건가? ㅋㅋ

    글고 이 말 너무 끔찍하네요.
    "적당한때에 남자가 선호하는 나이때에 가는게 좋습니다."
    허걱! 공양미 삼백 석에 몸 파는 것도 아니고.

  • 8. 뻑하면 낚시니 동일인이니 하고 모는사람들 정상이아닌듯
    '12.5.28 12:15 PM (218.50.xxx.223)

    여기도 다중이니 뭐니 모는사람 있네요. ip 숫자 1로 시작하는 분들 다중이 몰기 대회하시나요?



    여자 능력외모 안되도 자가명의집과 빵빵연봉 시댁에서차후 물려줄재산 또는 노후보장된시댁원하는데
    능력외모 되는여자들이면 당연히 더한 능력 원하는게 인지상정이죠.


    180.70.xxx.164님댓글에 쓴대로 30대에 7-8억짜리 자기명의 아파트 갖춘남자 1%도 안된다고 하셨죠?
    그러니 당연히 나이 많은 30대후반 40대 남자에게 눈돌리는 능력녀들 많아요.
    자기 생활수준이나 능력과 비슷하거나 더 나은 사람 원하는 능력녀들은
    그 레벨이 맞는사람이 없어서 그런경우도 있어요.

    30대 능력남은 20대 여자들 찾고 그러니
    제또래에서 짝을 찾을수 없는 30대 능력녀들은 자기 능력보다 못하거나
    아님 능력과 생활수준포기 못하겠거든 30대후반 40대 남자 찾는거죠.

    그리고 결혼정보회사 가입해보세요.
    여자 일단 30대 중반되면 미모능력 연봉 집안 다되도 뭐라고 하는지...

    골드미스 시집못간다고 우기는게 아니고
    만약 나이차서 결혼하면 어린 20대때 결혼하는거보다 뭔가 포기하는게 더 생긴다는거죠.
    본인 능력보다 못한 남자를 찾던가 아님 배우자 될 사람의 나이의 기준을 낮춘다거나
    아님 시댁의 경제적능력이나 수준을 낮춘다거나 하는식으로요.

    여잔 남자와 달리 출산이라는 문제가 있기 때문에 결국 나이에서 불리할수밖에 없어요.

  • 9. 뻑하면 낚시니 동일인이니 하고 모는사람들 정상이아닌듯
    '12.5.28 12:25 PM (218.50.xxx.223)

    제 후배는 대기업 임원비서에 미모 집안도 양친다 변호사인 출중한 집안의 26살의 좋은나이에도
    몇살 차이 안나는 남자보다는 확실히 다 갖추고 재력있는 38살 남자사귀고 있어요.

    오히려 부모의 부유한 경제수준과 사회수준을 접해보고 치열한 경쟁을 겪어본 20대 아가씨들이
    조건이나 현실에 더 일찍 눈을뜨고 30대 후반 내일모레 40인 남자라도 좋다고 오케이 하는경우들 많이 봤어요.
    오히려 가난하고 별볼일없고 외모 별로인여자보다
    부유한 집안과 부유한 환경, 부모의 높은 경제적 사회적 수준을 일찍 접하고 미모와 학벌 다갖추고 사회생활 하는아가씨들이
    현실에 더 눈을 크게뜨고 조건 확실히 보는사람들이 더 많아요.

  • 10. 뻑하면 낚시니 동일인이니 하고 모는사람들 정상이아닌듯
    '12.5.28 12:40 PM (218.50.xxx.223)

    그리고 출산이라는 문제를 간과하고 무조건 여자편만 들어서 현실모르고 30대 중후반 넘어도 잘만간다고 주장하는분들
    현실보세요.
    능력30대남자뿐만 아니라 평범 심지어 비능력30대 남자들까지 20대 여자들 찾는건 출산이 커요.
    불임도 많은 요즘시대니 조금이라도 더 젊은 사람만나서 그 위험간격 줄이고자 하는 본능이죠.
    결혼하면 당연히 아이가 있는게 정상이라고 보는 사회적 시각이 유지되는한은
    출산이라는 현실적 문제가 있는한 여자 나이많은거 절대적으로 불리한거 맞습니다.

  • 11. ,,,
    '12.5.29 12:50 AM (119.71.xxx.179)

    죽자고, 이글에도 덤벼든거 보니 역시 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41 유방에 미세석회가 있어 수술하라고.. 미세석회 00:19:24 15
1128340 센스없고 답답한 남편 ... 00:16:41 72
1128339 안정된 삶을 살고 싶어요 1 Eo 00:13:39 136
1128338 행복해지는 책 없을까요?? 1 ㅐㅐ 00:06:36 141
1128337 얼마나 신뢰를 잃었으면...네이버 여론좀 보세요 ㄷㄷㄷ 7 댓글들이 헐.. 00:06:22 513
1128336 노무현대통령이 위로받았대요ㅠ.ㅠ 13 확인받았다고.. 00:02:58 721
1128335 전현무, 김구라같은 타입보다 유재석이 선호되는 이유가 있나요? 7 ㅇㅇㅇ 00:01:29 271
1128334 다자이 오사무 '인간실격' 어떠셨나요? 6 .. 2017/12/14 175
1128333 518 진상규명 근황 보고 ㄷㄷㄷ ㄷㄷㄷ 1 518 2017/12/14 280
1128332 '강철비' 오피니언 리더들도 반했다..극찬 릴레이 5 샬랄라 2017/12/14 229
1128331 청소기 다이슨이 답인가요? 2 청소기 2017/12/14 316
1128330 스타필드가 쇼핑몰같은건가요? 4 2017/12/14 314
1128329 연말모임 모두 몇개나 약속되셨나요? 9 .. 2017/12/14 595
1128328 북엇국이 너무 달아요 ㅠㅠ 3 왜 와이 2017/12/14 328
1128327 밥 챙겨주는 집사에게 '꽃' 꺾어다 준 '로맨틱' 고양이 1 코코 2017/12/14 533
1128326 썰전에 노회찬 의원 나오시네요 ... 2017/12/14 145
1128325 하하하~! 노회찬 대표님 넘 재미있어요 1 ㅇㅇ 2017/12/14 432
1128324 흑기사 김래원 무스탕이 너무 멋지네요 4 2017/12/14 578
1128323 헐.지정석서.취재해달라니까.항의! 14 사건후.또일.. 2017/12/14 997
1128322 훗날을 위해 어려울때 도와주는 일은 어리석은 일일까요? 2 연꽃 2017/12/14 380
1128321 친정아버지가 너무 싫은데 생신 챙겨드려야하나요 ? 14 군만두 2017/12/14 938
1128320 홍상수 영화 북촌방향을 보고... ........ 2017/12/14 328
1128319 중국인들이 진짜 미개하긴한가봐요. 2 듣던대로 2017/12/14 312
1128318 왜 기레기인가? .JPG 6 아오혈압이야.. 2017/12/14 631
1128317 지금 엠븅신의 고백하네요.^^ 8 ㅋㅋㅋ 2017/12/14 1,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