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새 주위에 둘째 돌잔치 하는 경우 많나요?

.. | 조회수 : 2,755
작성일 : 2012-05-01 21:45:36

전 결혼은 했는데 아직 애기는 없어요

요새 돌잔치 안한다는 추세라고 해도 은근히 첫째들은 많이 하더라구요

첫째는 좋은 마음으로 축하해주러 잘갔어요

근데 그중에 돌잔치 하는중에 갑자기 슬픈음악 틀고 아기를 위해 고생하는 어머니를

위해서 용돈 좀 드리자며 친구가 접시를 들고 한바퀴 도는 레파토리가 있더군요

솔직히 같이 간 남편한테 좀 챙피했어요..

정말 자식을 축하하려고 돌잔치 하는게 아니라 돈좀 벌자고 하는 것같아

보기 안좋더라구요

그친구가 작년에 둘째를 낳았는데 요새 설마 둘째 돌잔치를 할까싶었는데

돌잔치 한다고 연락이 왔네요..

둘째는 진짜 민폐아닌가요..

주위에 많이들 하시나요?

IP : 58.141.xxx.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brams
    '12.5.1 9:47 PM (222.236.xxx.164)

    둘째 돌잔치한다고 부르는 친구는 한 명도 못봤습니다....
    가족끼리 조촐하게 했다고만 하더군요

  • 2. 앵벌이도아니고
    '12.5.1 9:47 PM (115.140.xxx.84)

    접시들고 돌아요?

  • 3. 많이들해요.
    '12.5.1 9:48 PM (39.120.xxx.193)

    1.지난주에도 다녀온걸요...
    2.셋째하는 집도 있습디다. 네째는 낳았으면 했을 사람들...

  • 4. ㅇㅇ
    '12.5.1 9:48 PM (101.235.xxx.187)

    접시들고 도는건 진짜 추하네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5. 헉...
    '12.5.1 9:48 PM (58.123.xxx.137)

    고생하는 어머니 용돈 드리자고 접시를 들고 돌아요? 그 어머니한테 누가 그걸 강요했다고...
    자기네 좋아서 결혼하고, 좋아서 낳은 자식 기르는데, 그게 뭐 불쌍하다고 돈을 걷어서 보탭니까?
    돌잔치가 아니라 무슨 앵벌이잔치 같아요. 이런 얘기는 돌잔치 진상중에서도 최고 진상이네요.
    첫애 돌잔치 가셨으면 됐어요. 안 그래도 행사많고 복잡한 달이니 축하한다고 문자나 넣어주세요.

  • 6. 남편회사동료둘째아들
    '12.5.1 9:49 PM (115.140.xxx.84)

    두번째도 부르길래 욕하면서 남편만 보냈어요

  • 7.
    '12.5.1 9:49 PM (210.222.xxx.204)

    챙... 챙피해~!!
    그런건 옛날 환갑에서나 했던것 같은데;;;

    챙피햇!!

  • 8. ㅇㅇ
    '12.5.1 9:50 PM (211.234.xxx.156)

    애엄마 용돈준다고 돈을 걷어요?
    거지같네요 정말..
    진짜 없어보여요

  • 9. 거지왕
    '12.5.1 9:53 PM (1.252.xxx.11)

    대박진상이네요
    사회자가 앞에서 돈 넣으라고 친구들 부추기는 것도 정말 꼴보기 싫던데
    거지가 동냥하듯이 진짜 접시들고 돈다구요?
    정말 그렇게 하는 돌잔치도 있나요??
    내참...
    둘째 돌잔치는 가까운 사람이라면 가족들끼기 해라 난 바쁘다 대놓고 말해요.

  • 10. ,,,
    '12.5.1 9:56 PM (203.128.xxx.181)

    저도 돌잔치 찬성하는 쪽은 아닌데,, 그거 안하면 본전 들어간게 아깝답니다.
    그 동안 보태준 축의금 찾아와야 한다는군요.

  • 11. ...
    '12.5.1 9:58 PM (122.32.xxx.12)

    저는 첫아이까지는 가는데..둘째는..안가요...
    친해도..

  • 12. 달달쿤
    '12.5.1 10:34 PM (118.221.xxx.243)

    저는 결혼 7년만에 어렵게 가진 아기여서 주변에서 임신했을때부터 아기 낳자마자 바로 예약하라고 여러 소리 들었지만, 돌잔치 안하려구요.
    지금도 왜 돌잔치 안하려고 하냐는 얘기 많이 듣는데,
    아기 첫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해주는 가족끼리만 하면 됐지,
    괜히 여러사람불러서 돈받는 거 싫어서 안하기로 결정했어요.

  • 13.
    '12.5.1 10:37 PM (110.8.xxx.109)

    무슨 앵벌이도 아니고;;;;; 너무 추하네요. 저라면 안갈 것 같아요. 생각만 해도 민망하네요 그장면;;;

  • 14. 지젤
    '12.5.1 10:53 PM (119.149.xxx.182)

    요즘 제주변은 첫째도 돌잔치 안하는 추세예요. 저도 시어머니가 강하게 주장하시지만 안하려구요. 민폐라 생각해요.

  • 15. 싱고니움
    '12.5.1 10:56 PM (125.185.xxx.153)

    저는 용돈걷는거 돌잔치 한 10번 다니면서 단 한 번도 못봤는데...; 생각보다 걷는 집이 많은가보네요....

  • 16. 슬픈음악은 왜??
    '12.5.1 11:30 PM (222.116.xxx.180)

    각설이타령 틀어 놓고 그지옷 입고 돌아 다니지....

  • 17. 헐..
    '12.5.1 11:55 PM (110.70.xxx.12)

    정말 얼굴이 화끈거리네요..제 주위는 첫째도 민폐라고 가족끼리 하던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158 인터넷 은퇴 미군 사칭 사기~ 사기 20:18:53 13
1226157 남편이 불륜을 인정했습니다. 2 ... 20:13:35 523
1226156 서울구경이요^^영등포구 근처 추천부탁드려요 3 서울 20:10:50 61
1226155 오늘 이재명 남경필 사진 좀 보세요 2 혜경궁제명 20:10:31 307
1226154 미니세탁기 1 20:08:51 91
1226153 은행 상품 어플로 가입할 때 추천 직원 넣으면 1 은행 20:05:21 88
1226152 전기요금이 올랐나요? 1 20:03:43 114
1226151 안마방 잘아시는분있나요? 2 진심 19:58:35 291
1226150 거실 컴컴하게해놓고 티비끄고혼자있으니 5 19:57:42 617
1226149 버닝보고 웃겼던거 4 19:57:20 429
1226148 남자든 여자든 경제교육을 잘 시켜야 겠어요 4 .... 19:56:19 501
1226147 우리가 소원한일 2 노미애 19:53:31 136
1226146 어떤 젊은남자가.. 7 질문 19:52:40 632
1226145 혹시 알집매트 바닥눌러붙은거 지우는방법 아시는분.. 자갈치 19:45:29 73
1226144 고1딸 수학 과외나 학원 3 분당맘 19:40:08 348
1226143 역시 이재명 아~이재명 13 일베아웃 19:39:11 1,034
1226142 로엠 폴리100프로 트렌치 1 ... 19:38:53 247
1226141 경기도 고등학생은 고3부터 모의고사 보나요? 3 모의고사 19:29:05 294
1226140 라면 안 사고 사리면만 산다는 분 어떻게 요리해 드시나요? 1 ... 19:26:07 490
1226139 애성적 자랑 3 .... 19:25:24 546
1226138 양예원 때문에 미투가 또 빛을 잃을듯 53 19:17:49 3,966
1226137 식빵 가장자리가 맛있어요 9 빵이야기 19:16:59 568
1226136 삼계탕 레시피 추천해주실래요? 2 ... 19:14:46 94
1226135 주변에 40대 초산 최대 몇살까지 보셨나요? 9 ㅡㅡ 19:14:34 872
1226134 유투버의 국적을 어떻게 알 수 있는지요? 국적 19:12:02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