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마음을 다스리는법좀...

.... | 조회수 : 1,700
작성일 : 2012-04-30 15:25:34
남편과 묻제가 좀있고요..
괴로운 중입니다.
해결을 위한 노력도 사기가 싫어요.

주기적으로 심하게 삐져서 또는 화가 나서

입닫아 버리고 전 또 전전긍긍하고..
이번에 풀어도 또그럴걸 알기에..

모르겠어요..나에게 문제가 있는건지..
어떻게 될지. 어떻게 해야할지.

그냥 남편돌아올시간이 두려워요..
그래도 애들돌보고 밥도 먹어야 하는데
아무것도 하기가 싫어요..

또 편지쓰고 달라고 풀어줘야 사는지.
제가 뭘그렇게 잘못했는지ㄷᆞㄷ
대답을 안하니 모르겠구요.

마음이 답답하니 마음의 병이날것같고

한편으론 저러는 남편이 불쌍합니다..







IP : 114.205.xxx.5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심리치료가 답
    '12.4.30 3:32 PM (175.192.xxx.14)

    남자 잘 삐지는거 여자 피말라요.
    정말 불쌍하기도 하지만 속도 터집니다. 그러다 님 홧병생겨요.
    성장기에 감정적으로 거부당하고 억압적으로 키워져서 싫은말 절대 못듣고
    상처를 주고받기 싫어 회피하는거죠.
    아이러니하게도 이런 남성들은 어릴때 학대를 받은 경우가 많아서 자기에게 잔소리 하고
    이끌어주는 배우자를 골라요. 왜? 그게 익숙하니까.
    이런 남편분 심리 이해한다고 문제가 해결되진 않아요.
    심리센터 가셔서 남편분의 마음 깊숙히 자리잡은 상처가 해결되어야 실마리가 풀립니다.
    남편의 의지와 결단이 탈출의 관건이구요.

  • 2. .....
    '12.4.30 3:36 PM (114.205.xxx.56)

    저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헤어질 각오를 하고 대결을 해야만 할까요..
    윤래 그런성격 아니었는데
    그저 남편눈치만 보고 병신같아 졌어요..
    내가 무르게 나오니까
    우습게 보고 저러나 싶어요.

  • 3. 책추천
    '12.4.30 3:46 PM (175.192.xxx.14)

    심리치료 당장하기 힘드시면
    서점가서 책이라도 하나 집어들어 읽어보세요.
    '비폭력대화'
    이 책만 잘 숙지한다면 부부간의 말싸움으로 인한 상처는
    많이 좋아질겁니다.

  • 4. ...
    '12.4.30 4:29 PM (110.12.xxx.95)

    남자는 나이 들어도 꼬꼬마잖아요.
    아무리 생각해도 청소년기에서 정신적 성장이 멈추는 것 같아요.

    대결은 노! 엇나가요.
    대신 편안한 환경을 만들어주세요. 토닥토닥~ 꼭 안아주시구요.
    그러면서 속으로(!) 이렇게 말하면 덜 힘들 것 같네요.
    '꼬꼬마야, 내 품에서 쉬려무나. 대신 아프지 말고 돈이나 많이 벌어오길 바래.'

    제 친구는 누가 자식이 몇이냐고 물으면
    자식 둘, 남편 하나 해서, 아들 셋을 키운다고 대답해요. ㅎㅎㅎ

  • 5. 콩깎지
    '12.5.1 9:10 AM (113.59.xxx.221)

    불교텔레비에 들어가서(인터넷) 법륜스님의 즉문즉설 보세요.
    도움 엄청많이 받았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509 문통내외, 청와대보좌진들이 식사한 중국식당 사장님인터뷰.jpg 2 썩은기레기들.. 11:49:38 102
1128508 좋은버터가 눈에도 좋나요? 1 방탄커피 11:46:28 81
1128507 매경 기사제목 꼬라지 좀 보세요~~~ (경악이다) 13 뭐라고라고라.. 11:44:23 322
1128506 현재 상황이 어려울때 어떻게 극복하시나요? 기도, 일기, 108.. 5 0000 11:43:50 113
1128505 기자들은 반성하씨오 2 ..... 11:40:49 102
1128504 보온도시락 - 반찬통은 모두 보온이 안 되는 건가요? 1 도시락 11:39:57 87
1128503 건강검진 받을수 있다는게 얼마나 감사한가요... 5 해외교민 11:39:37 240
1128502 미세먼지 몰려오네요. 지금 날씨 많이 풀렸나요? 허걱 11:38:22 78
1128501 처음 집 사려는데 단계가 어찌되는지요? 3 마이홈 11:37:56 132
1128500 세탁기가 얼었네요 살다살다 11:34:29 113
1128499 소개팅남하고 연락하는 패턴 1 ㅇㅇ 11:29:55 133
1128498 거짓말 잘하는 남친 18 ... 11:28:50 580
1128497 홈쇼핑 쿠션 추천해주세요 쿠션 11:28:38 38
1128496 언론사 기자들이 쓰레기임을 증명하는 증거. jpg 4 ... 11:26:46 413
1128495 어제 중국 기자 폭행 현장에 있었습니다 (펌) 9 ㅇㅇ 11:25:48 724
1128494 시기 질투 많은사람 2 워치 11:24:51 239
1128493 문통 국빈만찬 사진 아직 안풀렸나요? 왜 한류스타 사진밖에 없죠.. 12 근데 11:23:48 432
1128492 몽클 털 빠지나요? 6 ㅠㅠ 11:23:29 209
1128491 중국 기자 폭행 현장 증언 새로운 증언(기업대표)이 또 나왔네요.. 24 기레기들 11:16:03 1,275
1128490 악어 그려진 브랜드? 6 고등 11:14:50 420
1128489 고등어 조림하는데, 비린내 하나도 안나게 하는 분 있나요? 15 혹시 11:11:33 570
1128488 초4남아 방학때 과학 해놔야할까요 3 hippos.. 11:11:24 202
1128487 핫도그 얘기가 나와서요..그럼 김 싫어하시는 분도 계실라나요? 3 봄날은온다 11:10:48 292
1128486 가해자가 피해자 코스프레 하는 상황 1 .. 11:07:21 328
1128485 수학학원 고르는 방법 ..... .. 11:05:34 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