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참.. 저는 이회창을 지지했던 사람이에요.

아이엄마. | 조회수 : 1,040
작성일 : 2012-04-06 13:30:31

이래저래. 원래 성향이 보수적이라서

나이도 이제 겨우 마흔밖에 안됐지만,,

노대통령 당선될때. 그 전국적으로 불던 열풍이고, 뭐고

저는 원래 굉장히 보수적인 사람이었어요.

그런데. 제가 결혼하고 아이를 낳고,

그 아이가 지금 초등저학년입니다.

아이를 키우다보니. 이게 아니더라구요.

적어도, 내가 사는 지금 시대보다, 좀더 좋은

시대를  제 아이한테는 물려주고 싶더라구요.

내가 가만히 있으면, 울 아이도 아무리 잘되어야 나만큼밖에

될수 없는..구조적으로 아주아주 불합리하고 비겁한 시대를

살아갈수 밖에 없다는 생각이.

저를 바꿔 놓더라구요.

저는 나꼼수를 들어본적도 없고(남편은 팬입니다만,, 저는 싫더라구요.. 그런 분위기)

촛불집회니. 뭐니 나가본적도 없지만,

그래도, 내 아이가 좀더 합리적인...열린..사회를 살게 해주고 싶습니다.

교육감 선거할때부터,, 제 친한 친구가,, 먹고살기 힘들어서

투표고 뭐고, 다 관심도 없다고 했을때.

.. 야,, 내 아이들이 너처럼 살게 하고 싶으면 투표하지마라, 아니면

아무나.. 뽑아라..  그게 아니면,, 생각을 좀 하고, 니 편이 될사람을 좀 뽑아라..

했습니다..

그냥 그렇다구요. 저는..

IP : 203.142.xxx.231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당연하죠.
    '12.4.6 1:33 PM (125.182.xxx.131)

    님이 생각하는 그게 바로 상식이고 합리죠.
    즐거운 마음으로 투표해요^^

  • 2. ㅇㅇ
    '12.4.6 1:36 PM (110.11.xxx.143)

    훌륭하세요. 님 같은 분이 진정한 보수라고 할 수 있죠 ^^
    나꼼수는 별로시면 '변상욱의 기자수첩' 한번 들어보세요.
    cbs 김현정 뉴스쇼의 한 코너인데 5분 정도밖에 안 하지만, 그날그날의 이슈를 잘 찝어서 얘기해줍니다.

  • 3. ㅇㅇ
    '12.4.6 1:37 PM (110.11.xxx.143)

    http://cbspodcast.com/podcast/newsshow_journal/newsshow_journal.xml

    나는 꼽사리다 도 괜찮아요. 경제 얘기라서...http://old.ddanzi.com/appstream/ggobsari.xml

  • 4. ..
    '12.4.6 1:43 PM (115.136.xxx.195)

    본글님
    저는 몸이 오랫동안 아파요 그래서 조심해야 하고 안정해야 하는데
    이곳에 들어와서 댓글도 달고 그래요.
    결국은 엄마들 모임까지갑니다 제몸에 무리일수 있지요.

    제가 주부인데 제 몸뚱이도 이모양이면 뭘할까하는 생각 많이 하는데요.
    투표 제대로 하고 그런것은 누구를 위해서가 아니라 제자신과 우리아이들의
    미래를 위해서 이니까 무리가 가도 그렇게 합니다.

    이명박정권이 만들어놓은 빚더미 그것 어떻게 갚을까 걱정되는데요.
    우리대에서 해결하고 우리아이들에게 그부담도 주기 싫구요.

    님께 감사합니다.
    세상은 님같은 분들이 바꾸는것이니까요.

  • 5. 보수는 없다
    '12.4.6 2:02 PM (27.115.xxx.66)

    .. 야,, 내 아이들이 너처럼 살게 하고 싶으면 투표하지마라, 아니면

    아무나.. 뽑아라.. 그게 아니면,, 생각을 좀 하고, 니 편이 될사람을 좀 뽑아라..

    =>
    우리나라에 보수가 어디있나요..

    그저 님같은 '상식'이 계실뿐..

  • 6. 순이엄마
    '12.4.6 3:51 PM (112.164.xxx.46)

    저두 원글님과 같은 노선을 걷다가 지금 손꾸락부대원이 되었답니다.^^

    한걸음. 한걸음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536 숙명여고요 엄마는 전혀 모른건가요? 근데 17:56:38 71
1313535 펌) 문통 참석 때문에 덴마크가 회의 일정까지 바꿨다고함 1 ㅇㅇ 17:54:22 138
1313534 후진시 비상등을 켜야하는 거예요 ..? 4 몰랐어요.... 17:53:38 129
1313533 10살 아이... 컴 자판쳐서 상대방한테 메일 보낼수 있나요? .. 4 10살 아이.. 17:44:39 272
1313532 문대통령 대북 제재 완화 설득 실패- WSJ 7 ........ 17:42:00 424
1313531 팍팍한 삶.. 1 ... 17:38:41 321
1313530 40 50대 이상 연애나 결혼 5 ... 17:38:16 422
1313529 세브란스나 서울대병원 알레르기내과 가보신분 계신가요? 4 ... 17:34:36 135
1313528 집을 사는게 맞을까요? 4 fydfyd.. 17:31:33 560
1313527 남편... 좀 속상하네요. 7 수수팥떡 17:30:41 782
1313526 이촌동 지하상가 일본제품파는 곳에사 파는 가재수건 파는곳 잌ㅅ을.. .. 17:28:30 165
1313525 엔*리너스 커피였는데.. 1 17:27:59 350
1313524 이재명 국정감사에서 목욕탕 발언 왜?? 3 .. 17:25:16 246
1313523 아내의맛 서유정집 나오는데.. 4 17:24:45 957
1313522 중국 이 가수 또는 그룹 기억하는 분 계세요~ .. 17:22:14 100
1313521 쁘렝땅옷은 연령대가 어떻게 돼요? 4 rie 17:18:54 472
1313520 제가 속이 좁은가봅니다... 7 어렵 17:16:40 771
1313519 민주당 갈라치기 하지 말라는 인간들 14 .... 17:11:28 200
1313518 야구에서 투수가 제일 힘들것 같아요 2 야구 17:09:41 268
1313517 너의 불행이 나의 행복?....윤서인 10 ........ 17:09:10 513
1313516 깍두기담을때 사과썰어넣어도 될까요? 5 깍두기 17:06:58 422
1313515 소개받은 사람 4 ㅇㅇ 17:04:49 354
1313514 놀이터 앞에 사는데 소음에 환장하겠네요. 31 아놔 16:53:50 2,134
1313513 무생채 생각나네요 5 내일 16:49:19 569
1313512 이동형 "노무현은 박스떼기 안한 것 같아요?".. 41 ㅇㅇㅇ 16:48:48 1,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