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스스로 알아서 할수 없는걸까?

| 조회수 : 2,283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02-28 07:30:04
중1입학생 일일이 체크해줘야 공부하는 아이
정말 힘드네요 어떡하면 알아서 공부할수 있는
아들로 키울수 있을까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독수리오남매
    '12.2.28 9:30 PM

    체크해줘도 공부 하지 않는 아이들도 있잖아요..그러니까 너무 속상해마세요.. ^^

  • 2. 천사악마
    '12.2.29 2:53 AM

    자기가 하고싶은것이 뭔지 무엇보세요 아마도 집중력 많이 떨어져서 그러것미다

    심리치료를 검사한번해보세요 아동전문병원가면 아동심리치료센타가 있습니다

    상담받아보시계좋은것같습니다

  • 3. esther196
    '12.3.2 2:31 PM

    스스로 알아서 하는 아이들은 정말 드물지 않나요? 게다가 혹시 남학생이면 더더욱 그럴 것 같네요~

  • 4. 두콩맘
    '12.3.26 4:13 PM

    중1이 알아서 하길 바라는 엄마맘이 조급한 거 아닌가요?
    알아서 하는 아이가 훨씬 드물거에요.
    책보고 여행하고 꿈을 키우다가 동기부여가 되면 그때부터는 알아서 할 거에요.
    그래도 불안하시면 혼자서 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주면 어떨지요?

    가령 핸폰으로 알람 설정해서 숙제 체크하기 / 토욜 밤에는 일주일 정리하고 담주 계획 세우기
    한달에 한두권 공부법이나 인물평전 읽고 내 미래 그려보기 등등
    대기업에서도 승진에 대비한 교육을 시킨대요.
    어른들도 그러한데 더욱이 아이들은 학년이 올라간다고 저절로 거기에 맞춰지지 않는 거죠.
    제일 힘들 때가 초등 졸 중등 입학인 거 같아요. 1년 차이인데 체감하긴 2-3년 차이가 나니까
    그래서 더 힘들 수 있을 거에요.

    우리 아이들은 중2, 고2부터 공부 시작했답니다. 그전까지는요?
    좋아하는 음악듣고 만화책부터 닥치는대로 읽고 멍하니 이노넷하고 게임도 빠지고 등등 사춘기실컷앓고~~
    뒤늦게 공부하니 당연히 힘들죠. 근데 그걸 넘어설 이유를 찾으니 알아서 노력하네요.
    첨부터 시작한 거보다 대학을 덜 좋은데 갈 수도 있겠지만 어쩌면 오히려 돌아가는 게 더 나을 수도 있으리라~
    채근보담은 격려하고 믿어주고 했더니 "공부 좀 해" 하면 엄마가 웬일이야라고 오히려 놀래요^^
    아닌 척 하지만 항상 고민하고 갈등하면서 자식 키운 맘은 동병상련이라 좀 길게 썼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557 뉴질랜드 Working Holiday Visa 5월 16일 오전.. 1 케세이 2018.04.25 220 0
6556 서울에서 학원 운영하던 엄마의 불라디보스톡 교육이야기 종달새 2018.04.20 382 0
6555 뉴질랜드 유학, 이민이 궁금하시나요? 케세이 2018.04.15 286 0
6554 연세대학교 정시모집 확대에 숨겨진 불편한 진실 캉쌤 2018.04.03 556 0
6553 수능 최저학력 폐지 시 가장 큰 혜택을 보게될 고등학교는? 캉쌤 2018.03.27 573 0
6552 유명무실한 선행학습금지법 종달새 2018.03.05 479 0
6551 관악마을지원센터 마을공동체 [접수중] 부모커뮤니티/ 공동육아/ .. 참누리 2018.02.09 541 0
6550 사춘기 4 캉쌤 2018.01.27 853 0
6549 80%의 대학진학률이 빚고있는 문제점 1 종달새 2018.01.13 1,406 0
6548 만3세 이하 자녀를 둔 부모님들께 도움 요청드립니다. 2 JA 2018.01.02 1,062 0
6547 겨울 방학 때 유용한 사이트 1 율무성 2018.01.02 833 0
6546 신생아복 사용에 대한 설문 좀 부탁드릴게요~~ rnjsfree 2017.12.19 600 0
6545 아들이 인형위치를 바꾸었네요 왜그럴까요? 2 arbor 2017.11.17 2,968 0
6544 중2 아들, 인형모습 8 arbor 2017.10.18 4,013 0
6543 강원도 춘천시 중학교 순위 정리 캉쌤 2017.09.15 1,594 0
6542 강원도 원주시 중학교 순위 정리 1 캉쌤 2017.09.15 1,365 0
6541 가평그리기대회 참가 신청 받고 있어요! 블라불라 2017.09.12 1,052 0
6540 영어 원서 읽을때 단어 따로 공부 하나요? 1 베라베라베라 2017.08.11 1,848 0
6539 양치하는 습관 어떻게 들여야할까요?ㅠ 1 으니쫑쫑 2017.07.31 1,632 0
6538 아이 핸폰관리 모바일 펜스 동글밤 2017.07.28 1,818 0
6537 아이 치아관리 어찌 해야할까요.. 2 으니쫑쫑 2017.07.25 1,838 0
6536 티비시청 1 티즈맘 2017.07.10 1,334 0
6535 2017 제6회 전국청소년 다산독서토론대회 꼼아숙녀 2017.07.08 1,363 0
6534 특목고, 자사고 폐지 시 급부상할 고등학교 유형은? 캉쌤 2017.06.27 2,705 0
6533 기사보니깐 요즘엔 유튜브만한것도 없는것 같아요~ 2 나약꼬리 2017.06.13 2,553 0
1 2 3 4 5 6 7 8 9 10 >>